다리가 무거운 느낌은 왜 생길까

26 9월, 2020
다리가 무거운 느낌은 정맥 환류가 충분하지 않아 발생한다. 일부 사례에서는 의사의 치료가 필요할 수 있지만, 생활 방식의 변화로 호전될 수도 있다.

일상생활에서의 습관은 건강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몇 시간 동안 서 있다가 피로를 느끼는 것은 정상이다. 하지만 이러한 감각이 사라지지 않으면 많은 사람이 생각하는 것보다 더 빈번하게 나타나는 다리가 무거운 느낌에 대처해야 할 수 있다.

다행히 다리가 무거운 느낌은 심각한 상태가 아니다. 그렇기는 해도 일상적인 활동을 제한할 수 있으므로 상태를 관찰하고 조절해야 한다.

무거운 다리 증후군(Heavy legs syndrome)은 성인 인구의 20~30%에 영향을 미친다. 50세 이상 인구의 50%에 영향을 미치며, 여성에게서 5배나 더 흔하다. 또한 비만이거나 대부분 앉아 있는 습관이 있거나 오랫동안 서 있는 사람에게 더 빈번하게 발생한다.

안타깝게도 많은 사례에서 이러한 건강상 문제는 직업이나 하는 일과 직접적인 관련이 있다. 오랫동안 서 있거나 앉아 있는 것은 건강과 다리 건강에 나쁜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 글에서는 증상 및 원인을 비롯하여 다리가 무거운 느낌에 대한 모든 정보와 이를 예방하거나 개선하기 위한 비결을 소개한다.

다리가 무거운 느낌이란?

세포벽의 크기는 자연적인 세포 노화 과정으로 인해 증가한다. 이는 여러 세포로 구성된 혈관이 더 약해지고 효과가 떨어지게 한다.

정맥은 몸 전체에서 혈액을 모아 심장으로 돌려보내는 기능을 한다. 다리의 정맥계와 관해서는, 혈액이 중력과 반대 방향으로 상승하기 위해 되돌아가지 않도록 하는 작은 판막과 펌프질을 돕는 근육층이 있다.

혈액을 퍼 올리지 못하거나 정체되어 있어 정맥 환류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으면 첫 증상이 나타나며 다리가 무거운 느낌, 피로 및 부기 등이 포함될 수 있다. 이는 체액이 정맥에서 조직으로 누출될 때 발생한다.

이와 같은 문제가 확대되면 정맥벽에 의한 과도한 압력으로 인해 혈액을 내부에 담을 수 있는 능력을 잃게 된다. 이렇게 되면 정맥류만성 정맥 부전(CVI)으로 알려진 일반적인 혈관 질환이 나타난다.

더 읽어보기: 거미 혈관을 줄이는 연고를 만드는 방법

다리가 무거운 느낌에 대한 모든 것을 알아보자
다리가 무거운 느낌은 정맥 환류가 충분하지 않아 나타날 수 있다.

다리가 무거운 증상

전반적으로 다리가 무거운 느낌의 일반적인 징후와 증상은 다음과 같다.

  • 다리가 무거운 느낌과 부기
  • 통증
  • 가려움
  • 피로
  • 근육 경련
  • 야간 감각 이상 (다리가 저린 느낌)
  • 얼얼한 느낌과 뻣뻣함
  • 정맥류 또는 거미 정맥 (모든 혈액을 심장으로 돌려보내지 못해 팽창된 정맥. 거미 정맥은 더 작고 붉지만, 정맥류는 더 크고 푸르스름하다)
  • 오랫동안 서 있거나 움직이지 않을 때 심해지는 부기

또한 대부분 가장 흔한 증상은 가려움, 무거운 느낌, 통증이라는 점을 알아둘 필요가 있다.

증상의 원인

아래에서 설명하는 것과 같은 요소는 다리가 무거운 느낌이 쉽게 나타나게 하며 피할 수 있다.

또한 다음과 같은 피할 수 있는 요소가 상태를 심해지게 할 수 있다.

  • 신체 활동 부족
  • 하루에 몇 시간씩 서 있거나 앉아서 시간을 보내는 생활
  • 장기간의 햇볕 또는 열 노출
  • 고위험 직업군: 의료진, 호스티스, 접대원, 미용사, 가정부, 직장인, 운전사, 교사, 전화 교환원 등
  • 특히 여성의 경우 과체중 또는 비만. 다리에 지방 조직이 증가하면 정맥 환류를 돕는 근육 펌프의 효과가 까다로워진다.
  • 변비는 복압을 높여 혈액이 심장으로 되돌아가기가 어려워질 수 있다.
  • 정맥 환류를 방해하는 다리와 엉덩이에 딱 붙는 옷
  • 고온. 열이 정맥을 팽창시켜 혈액이 심장으로 다시 흐르기가 어려워질 수 있다.

이러한 모든 요소는 증후군이 나타나기 전에 수정할 수 있으며, 불편함과 장기적인 합병증을 완화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다리가 무거운 느낌에 대한 모든 것을 알아보자

수정할 수 있는 요소가 다리가 무거운 느낌을 유발할 수 있다. 그중 하나는 지나치게 딱 붙는 옷을 착용하는 것이다.

다리가 무거운 느낌의 예방 및 완화를 위한 비결

다리가 무거운 느낌을 예방하기 위한 주된 해결 방안은 생활 방식의 변화이다. 상태를 예방하거나 문제가 나타날 시 발생할 수 있는 영향을 완화하기 위해 활용할 수 있는 조치는 다음과 같다.

  • 다리를 위로 올리기: 하루에 2~3회씩 최소 30분간 다리를 위로 올리자. 자리에 앉아 다리를 꼬지 않고 안락의자에 받쳐 엉덩이 높이보다 위로 올려야 한다.
  • 매일 최소 30~60분씩 운동하기: 다리로 웨이트를 들어 올리는 운동은 피하자. 전문가는 수영, 자전거 타기, 필라테스 또는 요가와 같은 유산소 활동을 권장한다.
  • 과체중 예방: 저칼로리 식단을 따르자.
  • 열원과 지나친 햇볕 노출 피하기: 찬물 목욕이 도움이 될 수 있다.
  • 잘 때 다리를 10~20cm 정도 위로 올리기
  • 딱 붙는 옷이나 신발 착용하지 않기: 피부가 호흡할 수 있도록 천연 섬유로 만든 옷을 착용하는 것이 가장 좋다. 신발의 일부 굽이 유익할 수도 있지만, 하이힐은 피해야 한다.
  • 변비 예방: 새로운 습관을 만들어 일일 배변 패턴을 정하자.
  • 혈압 관리
  • 발을 올린 상태에서 마사지하기: 이는 혈액 순환을 돕고 발목의 체액 축적을 줄인다.

더 읽어보기: 하이힐을 벗으면 건강에 좋은 점 5가지

다리가 무거운 느낌에 대한 모든 것을 알아보자

다리가 무거운 느낌이 들면 의료 전문가는 압박 양말이나 붕대와 같은 치료법을 제안할 수 있다.

다리가 무거운 느낌에 대한 치료

다리가 무거운 느낌은 심각한 상태가 아니지만 점차 흔해지고 있다. 현재로서 의료 전문가는 다음과 같은 치료법을 권장한다.

  • 압박 요법: 탄력 압박 붕대나 양말로 다리에 압력을 가하는 방식으로 구성된다. 사람마다 다를 수 있는 적절한 압박, 크기, 모델을 선택해야 한다. 따라서 전문가와의 상담이 필요하다.
  • 수치료법: 샤워를 할 때 찬물 마사지를 병행하거나 찬물과 미지근한 물을 번갈아 가며 사용해야 한다. 이는 정맥 순환을 자극하는 데 도움이 된다.
  • 식물 요법: 일부 약용 식물은 혈액 순환을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된다. 전문가가 권장하고 약사가 감독하는 약초만 사용해야 한다는 점을 잊지 말자. 일부 예시를 들자면 은행나무, 버처스브룸, 위치하젤 등이 있다.
  • 약: 항상 의사의 처방에 따라 정맥 환류를 개선하는 정맥 긴장제를 투여하는 방식으로 구성된다.
  • 혈관 수술: 매우 심한 사례에서만 수행된다.

요컨대, 다리가 무거운 느낌은 제때 치료하지 않으면 삶의 질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상태이다. 따라서 첫 증상이 나타나면 의사와 상담을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