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른 기침을 할 때 먹는 3가지 홈메이드 시럽

06 3월, 2019
마른 기침 치료법은 누구에게나 다 효과적이지 않다. 여러 가지를 시도해보면 어떤 것이 가장 효과적인지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마른 기침”은 가래 없이 기침만 나는 증상을 말한다. 우리 목이나 호흡 기도에 이물질이 있을 때 나타나는 어떤 반응이다. 이 부위를 깨끗하게 하기 위해서 기침이 나는 것이다. 기침을 함으로 해서 그 부위가 깨끗해지는 것이다. 이는 곧 마른 기침을 멈추게 하기 위해서는 그 부위를 깨끗하게 해야한다는 뜻이다.

이 글에서는 자극적이지 않으면서 그 부위를 깨끗하게 하는 데 도움이 되는 가정 요법을 소개하려고 한다. 다른 문제가 생기지 않으면서 증상 완화에 효과적인 자연 재료들이다. 

하지만 마른 기침을 자주 하면 병원에 가봐야 한다. 

마른 기침이 나서 병원에 가서 검사를 받았는데도 원인을 분명히 찾지 못했다면 감정적인 요인으로 인한 것일 확률이 높다.

어떤 사람들은 마른 기침을 하는 등 몸에 어떤 증상으로 그 상황을 표현하는 경우가 있다. 이 경우에는 아래에서 소개하는 시럽이 효과적이겠지만 요가나 다른 심리 치료를 받아 보는 게 좋다.

하지만 신체적인 어떤 증상이라고 생각되면, 따뜻한 우유에 꿀을 타 마셔보자. 목이 부드러워지고 편안하게 휴식하는데도 도움될 것이다.

마른 기침을 할 때 먹는 시럽

1. 생강, 꿀, 레몬으로 만드는 기침 시럽

마른 기침을 할 때 먹는 3가지 홈메이드 시럽

생강, 꿀, 레몬은 모두다 항균 물질이다. 꿀과 생강은 통증을 완화시켜주는 효과도 있다.

재료

  • 레몬 슬라이스 3개 (45 g)
  • 꿀 2 T (20 g)
  • 생강 3조각 (50 g)
  • 물 2컵  (500 ml)

만드는 방법

  • 물에 레몬과 생강을 넣어 끓인다.
  • 꿀을 넣는다.
  • 15분 기다린다. 
  • 물만 걸러 유리 그릇에 담는다.
  • 냉장고에 보관한다.

이 시럽은 두 달 동안 보관할 수 있다. 증상이 한결 좋아질 때까지 매일 2 – 3 T 먹는다. 

만성적으로 기침을 하는 사람들은 그때마다 먹어도 아무 문제가 없다. 건강에 해로운 재료가 들어가지 않기 때문이다.

더 읽어보기 : 기침을 자연적으로 해소하는 양파 요법

2. 아니스, 정향, 카모마일로 만드는 기침 시럽

마른 기침을 할 때 먹는 3가지 홈메이드 시럽

아니스, 정향, 카모마일, 세 가지 재료는 모두 다 마른 기침에 좋다. 박테리아를 파괴시키며 진통제 역할을 해준다. 마른 기침을 유발하는 경련이 생기는 것도 예방해준다.

재료

  • 물 1컵 (250 ml)
  • 카모마일 티 백 1개
  • 아니스 1/2 T (5 g)
  • 정향 2개

만드는 방법

  • 물에 카모마일 티백을 넣고 끓인다.
  • 정향과 아니스를 넣는다.
  • 7분간 기다린다. 
  • 물만 걸러낸다.

위에서 소개했던 것들과 마찬가지로 이 기침 시럽도 쉽게 만들 수 있으며 오랫동안 보관할 수 있다. 기침이 완전히 멈출 때까지 하루에 두세 번 먹어도 아무 문제가 없다. 천연 재료로 만들기 때문에 알레르기나 불내증이 있지 않는 한 아무런 부작용이 없다.

더 읽어보기 : 마른 기침 천연 치료제

3. 고추, 생강, 애플사이다 식초로 만드는 기침 시럽

마른 기침을 할 때 먹는 3가지 홈메이드 시럽

애플 사이다 식초가 감염성 병원체를 제거하는데 효과적이라는 사실은 다른 글에서 여러 번 설명하였다. 매운 음식은 이런 병원체에 정말 효과적이다. 매운 성분을 활용하여 기침 시럽 만드는 방법을 소개한다.

재료

  • 카이엔페퍼 1/4 T (1,5 g)
  • 꿀 1 T (1o g)
  • 생강 가루 1/4 T (1,5 g)
  • 물 2 T (20 g)
  • 애플사이다 식초 1 T (10 g)

모든 재료를 섞어 하루에 한 숟가락씩 먹으면 된다. 인지하지 못한 채 증상이 한결 좋아질 것이다.

맛있진 않겠지만 약국에 판매하는 시럽을 생각해보자. 맛은 없어도 몸에 좋다는 걸 생각하며 먹지 않는가. 그러니 맛이 좀 없어도 몸에 좋다는걸 생각하며 먹어보자.

개인별로 몸은 다 다르다. 같은 문제가 있어도 다른 반응이 나타날 수 있다. 며칠 동안 여러 가지를 시도해보고 가장 효과가 좋은 게 뭔지 찾아보자. 효과가 가장 좋은걸 계속 먹으면 된다.

  • Estrada Heylin, Gamboa María del Mar, Chaves Carolina, Arias María Laura. Evaluación de la actividad antimicrobiana de la miel de abeja contra Staphylococcus aureus, Staphylococcus epidermidis, Pseudomonas aeruginosa, Escherichia coli, Salmonella enteritidis, Listeria monocytogenes y Aspergillus niger. Evaluación de su carga microbiológica. ALAN  [Internet]. 2005  Jun [citado  2018  Dic  07] ;  55( 2 ): 167-171. Disponible en: http://www.scielo.org.ve/scielo.php?script=sci_arttext&pid=S0004-06222005000200010&lng=es.
  • GIACHETTO GUSTAVO. Cuándo y cómo tratar la tos: un problema frecuente. Arch. Pediatr. Urug.  [Internet]. 2001  Dic [citado  2018  Dic  07] ;  72( 4 ): 281-285. Disponible en: http://www.scielo.edu.uy/scielo.php?script=sci_arttext&pid=S1688-12492001000400007&lng=es.
  • Akoachere, J. T. K., Ndip, R. N., Chenwi, E. B., Ndip, L. M., Njock, T. E., & Anong, D. N. ANTIBACTERIAL EFFECT OF ZINGIBER OFFICINALE AND GARCINIA KOLA ON RESPIRATORY TRACT PATHOGENS Objec. Ajol. [Internet] 2002 [consultado el 7 de diciembre de 2018] Vol. 79 (11), 588–5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