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침을 진정시키는 타임 레몬 꿀차

호흡기 질환은 대부분 심각한 질환은 아니지만 때때로 일상 생활에 굉장히 거슬릴 수 있고 콧물과 가래 같은 증상이 제대로 떨어지지 않아 사람이 쉽게 피로해지기도 한다.
기침을 진정시키는 타임 레몬 꿀차

마지막 업데이트: 26 12월, 2018

약국에서 산 약들로 감기를 치료할 수도 있지만, 그 대신 오늘 소개할 타임 레몬 꿀차로 회복을 돕고 증상을 완화하는 건 어떨까?

겨울이 도래하면 면역 체계는 더욱 약해진다. 항체도 적어지고 감기와 기침은 늘어난다.

자연 치유법으로 감기와 기침을 물리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물론 가능하다! 호흡기 질환은 대부분 심각한 질환이 아니지만 때때로 일상 생활에 굉장히 거슬릴 수 있다. 또 콧물과 가래와 같은 증상이 제대로 떨어지지 않으면 사람이 쉽게 피로해진다.

감기는 바이러스가 몸에 자리잡아 세포 조직을 공격하고 염증을 일으킬 때 발생한다. 증상은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더 심해지기도 한다. 하지만 제대로 치료한다면 이 증상은 며칠에서 1주일 후면 사라진다.

이러한 감기에는 약물 요법 대신 우리가 활용할 수 있는 자연 감기약이 있다. 그 중 하나가 바로 타임 레몬 꿀차다.

타임 레몬 꿀차는 소염 효과가 있으며 거담제 역할을 하기도 한다. 이 글에서 타임 레몬 꿀차에 들어가는 각 재료의 역할과 레시피를 소개한다.

감기와 기침을 위한 타임 레몬 꿀차

타임 레몬 꿀이 들어가는 이 차는 심한 감기와 기침 증상을 잠재워주는 항생 성분이 포함된 자연 치유제다.

이 모든 재료에는 소염 성분이 포함되어 호흡기의 자극이 줄어들고 가래와 세균 제거에 도움이 된다.

이 재료 속의 항산화물질은 폐 속의 활성 산소를 정화해 이로 인한  독소를 제거한다.

타임의 효능

타임 레몬 꿀차 중 타임의 효능

타임은 수세기 동안 대체 요법의 재료로 사용된 약초다.

  • 비타민 C와 철분 함량이 높아 면역 체계를 키우고 감염체에 대한 항체의 반응을 강화시킨다.
  • 폴리페놀, 타이몰과 같은 성분은 기침을 완화하고 기도를 안정시킨다.
  • 거담제의 역할로 가래가 쌓이는 것을 막기 때문에 기관지를 시원하게 정화할 수 있다.
  • 세균과 독소의 수치를 낮추는 카바크롤이라는 물질을 제공한다.

레몬의 효능

레몬은 시트러스류 중 가장 추천하는 과일로 호흡기 질환이나 기침 치료에 꼭 필요한 재료다.

  • 비타민 A, C, E가 풍부해 면역 체계 강화에 좋다.
  • 레몬 속의 무기질은 적절한 항체 분비에 없어선 안 될 적혈구 생성을 개선한다.
  • 레몬은 섬유소의 원천으로, 섬유소는 나쁜 콜레스테롤을 낮춰 변비와 불안감을 개선한다.
  • 천연 레몬 오일은 기관지를 정화해 바이러스, 박테리아, 곰팡이 등의 번식을 막는다.

꿀의 효능

자연이 선사한 약효 물질인 꿀은 면역 체계와 호흡기 강화에 쓰인다.

  • 항산화물질과 천연 당이 풍부해 호흡기의 염증이 번지는 것을 박는다.
  • 천연 거담제의 역할을 하여 가래를 배출하며 기도를 부드럽고 안전하게 유지한다.
  • 기침이나 재채기가 유발할 수 있는 자극을 완화하는 소염 효과가 포함된 영양분을 제공한다.

타임 레몬 꿀차를 어떻게 만들까?

타임 레몬 꿀차를 어떻게 만들까

짧은 시간에 타임 레몬 꿀차를 쉽게 만들고 기침을 진정시켜보자.

겨울철에 언제나 좋고, 감기가 오겠다 싶은 느낌이 들면 항상 마시도록 하자.

재료

  • 물 1컵
  • 타임 1티스푼
  • 레몬 즙 2테이블스푼
  • 유기농 꿀 1테이블스푼

준비 방법

  • 물이 끓으면 불을 낮추고 타임을 넣는다.
  • 5분간 더 끓인 후 불을 끈다.
  • 10분간 우린 뒤 타임을 건져낸다.
  • 레몬 즙과 꿀을 넣어 잘 섞어 마신다.

복용 방법

  • 기침을 진정시키고 싶다면 하루에 2~3잔의 차를 마시자.
  • 자기 전에 한 잔을 마시면 기침이 잦아들어 숙면을 취할 수 있을 것이다.


  • Font, Elisabet. “Etiología, diagnóstico, profilaxis y tratamiento del resfriado común.” Offarm 21.11 (2002): 72-80.
  • María Esquinas, N., A. Hidalgo Arenas, and B. Nieto Moro. “Creencias de los pacientes acerca de las características, causas y cuidados del catarro común.” Medifam 11.1 (2001): 67-68.
  • Sussman, O. “Resfriado común e influenza.” Acta de Otorrinolaringología y (20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