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른쪽 허리 통증의 원인

오른쪽 허리 통증에는 다양한 이유가 있지만, 그중 가장 흔한 원인은 근육 문제다. 이 글에서 자세히 알아보자.
오른쪽 허리 통증의 원인

마지막 업데이트: 20 12월, 2021

신체의 특정 부위에서 느껴지는 통증은 다양한 질환의 주된 증상이다. 오른쪽 허리가 아프면 어딘가 문제가 생긴 것은 아닌지 걱정이 많아질 수 있다. 지금부터 오른쪽 허리 통증의 원인을 함께 살펴보자.

허리 부근에 있는 유일한 복부 기관은 신장이므로, 허리 통증은 신장 질환과 관련이 있을 수 있다.

하지만 다른 신체 조직과 생식기의 감각 신경 섬유도 허리와 연결되어 있다.

오른쪽 허리 통증의 원인

허리 통증은 매우 흔히 경험할 수 있는 증상이다. 실제로 연구에서는 최대 80%의 사람이 살면서 한 번쯤 허리 통증을 겪는다고 한다.

한편 오른쪽 허리 통증은 근육 또는 신장 문제와 관련이 있을 수 있다. 하지만 즉각적인 치료가 필요한 심각한 질환의 증상으로 나타날 수도 있다. 지금부터 자세히 알아보자.

1. 근육 또는 척추 문제

근육 문제와 척추 문제는 허리 통증의 주원인이다. 대부분 잘못된 자세로 인한 근육 긴장과 같은 기계적 문제가 원인이다.

무거운 물건을 잘못 들어도 허리 통증이 느껴질 수 있다. 허리 근육이 과도하게 늘어나거나 지나친 긴장을 받으면 심하게 늘어나거나 찢어질 수 있다. 끝으로 허리 척추 원반이 마모되면 뼈 사이에 마찰이 생기면서 허리 통증을 유발할 수 있다.

다행히 이러한 이유로 인한 허리 통증은 보존 치료로도 좋은 결과를 볼 수 있다. 허리 운동과 물리 치료를 하고 처방전 없이 구매할 수 있는 진통제를 먹으면 큰 도움이 된다. 수술은 문제가 심각한 상황에서만 선택하는 최후의 수단이다.

오른쪽 허리 통증의 원인

일을 할 때 자세가 나쁘면 허리 통증이 쉽게 발생할 수 있다. 특히 앉아서 일하는 사무직이라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2. 오른쪽 허리 통증의 원인: 신장 질환

오른쪽 허리 통증의 또 다른 원인은 오른쪽 신장에 영향을 미치는 질환이다. 일반적으로 허리 통증을 유발하는 질환으로는 신장 감염과 신장 결석이 있다.

신장 결석은 신장에서 생긴 고체 무기염 덩어리가 요로를 통해 이동하는 상태다. 신장 결석은 요관 벽에 손상을 일으키는 경향이 있으므로, 요로를 통해 이동하면서 허리에 큰 통증을 유발한다. 통증 외에도, 급박뇨, 핍뇨(소변 감소증), 혈뇨 증상을 경험할 수 있다.

신장 결석 치료는 결석의 크기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결석이 쉽게 통과할 수 있도록 약을 처방하거나, 충격파 치료로 결석을 부수거나, 수술로 제거할 수 있다.

요로에 생긴 감염이 위로 올라와 신장까지 영향을 미치면 오른쪽 허리가 아플 수 있다. 여러 연구에 따르면, 요로 감염증은 대장균으로 인한 가장 흔한 질환이다. 그렇지만 위장관의 다양한 박테리아도 요로 감염증을 유발할 수 있다.

요로 감염증 환자는 발열, 배뇨 시 화끈거림, 심한 소변 냄새, 메스꺼움, 구토 증세를 경험할 수 있다. 다행히 항생제 치료를 받으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그렇지만 영구적인 신장 손상을 유발할 수 있으니, 늦지 않게 꼭 치료를 받아야 한다.

3. 맹장염

맹장은 오른쪽 하복부에 있는 대장의 일부다. 맹장에 염증이 생긴 상태인 맹장염은 심각한 통증을 유발할 수 있다.

맹장염으로 인한 통증은 대개 상복부에서 시작된다. 문제가 진행되면 통증은 오른쪽 하복부에서만 느껴진다. 한편 이 시점이 되면 허리 쪽으로도 통증이 전달될 수 있다. 맹장과 허리는 일부 신경 섬유를 공유하는 신체 기관이라는 점에 유의해야 한다.

맹장염은 전신 쇠약감, 메스꺼움, 구토, 발열과 같은 다른 증상을 유발할 수 있다. 또한 움직이거나 특정 부위에 압력을 가하면 통증이 더 심해지는 경향이 있다.

맹장염의 유일한 치료법은 수술을 통해 맹장을 제거하는 것이다. 맹장이 터지면서 대변이 복부 전체에 퍼질 위험이 있으므로, 되도록 빨리 수술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

4. 오른쪽 허리 통증의 원인: 자궁 내막증

자궁 내벽을 의미하는 자궁 내막은 빠르게 재생할 수 있는 상피 조직이며, 월경 시 몸 밖으로 떨어져 나간다. 이는 임신을 대비하여 계속해서 재생되는 신체 조직이다.

한편 자궁 내막증은 자궁 내막이 자궁 속이 아닌 난관이나 난소에서 자라는 부인과 질환이다. 자궁 내막이 다른 조직 쪽으로 자라면 오른쪽 허리 통증과 염증을 유발할 수 있다.

일부 연구에서는 자궁 내막증이 전 세계 여성의 2~10%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추정한다. 피임약을 통해 호르몬 치료를 하면 자궁 내막이 인접 구조로 자라는 것을 막을 수 있다. 물론 수술을 통해 과도하게 자란 조직을 제거할 수도 있다.

5. 임신

허리 통증은 임신 중 가장 흔히 경험할 수 있는 불편한 증상으로, 임신 초기부터 나타날 수 있다. 신체의 릴랙신 수치가 높아지면 허리가 아플 수 있다. 이러한 호르몬은 골반이 출산에 대비할 수 있도록, 인대의 탄력성을 높이는 역할을 한다.

또한 임신 중기와 후기가 되면 자궁과 태아의 크기가 커지면서 허리 통증이 느껴질 수 있다. 실제로 아기의 위치에 따라 특히 오른쪽 허리가 아플 수도 있다.

끝으로 무게 중심이 달라진 탓에 산모의 자세와 걸음걸이에 변화가 생긴 것도 통증의 원인이 될 수 있다.

이러한 불편함은 심하게 나타나지 않는 편이며,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가라앉힐 수 있다.

  • 하이힐을 신지 말자.
  • 자주 스트레칭하자.
  • 따뜻한 물로 목욕을 하자.
  • 마사지를 받자.
오른쪽 허리 통증의 원인

임신 중 허리 통증은 임산부를 위한 운동으로 완화할 수 있다.

6. 고환 꼬임

고환 꼬임은 성인 남성보다 남자 아동에게 자주 영향을 미치는 질환이다. 고환이 저절로 안쪽으로 꼬이면 신체 기관으로 향하는 혈류가 줄어들 수 있다. 이는 원상회복이 어려운 손상을 유발할 수 있는 응급 의료 상황이다.

고환 꼬임의 주된 증상은 음낭 통증이지만, 통증이 허리까지 전달될 수 있다. 한편 음낭이 붓거나, 속이 메스껍거나, 구토 증세를 보이는 것도 일반적이다.

고환 꼬임은 의료진의 신속한 처치나 수술을 통해 치료할 수 있다. 사고 후 6시간 이내에는 의료진이 손으로 직접 꼬임을 푸는 도수 정복술을 수행할 수 있다. 하지만 6시간이 지나면 수술을 받아야 한다.

의사의 진찰을 받아야 할 때

오른쪽 허리 통증이 응급 의료 상황을 의미하는 것은 흔치 않다. 하지만 새로운 통증이 느껴지거나 특히 다른 증상과 함께 나타난다면 전문가의 진찰을 받아야 한다.

통증의 특징을 주의 깊게 살펴보고 하루 동안 변화가 있는지 확인해 보자. 만약 다음과 같은 증상을 보이면 병원을 방문해야 한다.

  • 일상 활동을 할 수 없을 정도로 심한 통증
  • 진통제나 항염증제를 먹어도 가라앉지 않는 갑작스러운 통증
  • 3일 이상 이어지는 증상
  • 발열, 메스꺼움, 구토, 쇠약감과 같은 증상

오른쪽 허리 통증은 예방할 수 있다

허리 통증은 대부분 근육이 과도하게 늘어났거나 찢어져서 생긴 증상이다. 오랫동안 부자연스러운 자세를 취하거나 무거운 물건을 잘못 들면 허리 근육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 그렇지만 이러한 통증은 예방할 수 있다.

허리 통증은 대개 진통제를 먹거나 얼음찜질을 하면 사라진다. 그렇지만 맹장염이나 고환 꼬임과 같은 응급 의료 상황으로도 발생할 수 있다는 점을 잊지 말자. 따라서 항상 의사의 진찰을 받는 것이 좋다.

This might interest you...
허리를 강화하는 탄력 밴드 운동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허리를 강화하는 탄력 밴드 운동

허리를 강화하는 탄력 밴드 운동 몇 가지를 수행하면, 등골뼈와 척추를 보호하는 자세를 얻을 수 있다. 또한 꾸준하게 운동하면 요추와 대능형골뿐만 아니라 위아래 등 근육을 단련하게 된다. 탄력 밴드는 저항성을 제공하여 신체 훈련 루틴을 지원하는 데 좋다.



  • Will JS, Bury DC, Miller JA. Mechanical Low Back Pain. Am Fam Physician. 2018 Oct 1;98(7):421-428.
  • Hartvigsen J, Hancock MJ, Kongsted A, Louw Q et al. What low back pain is and why we need to pay attention. Lancet. 2018 Jun 9;391(10137):2356-2367.
  • Delitto A, George SZ, Van Dillen L, Whitman JM et al. Low back pain. J Orthop Sports Phys Ther. 2012 Apr;42(4):A1-57.
  • Seguí Díaz M, Gérvas J. El dolor lumbar. Medicina de familia. SEMERGEN. 2002; 28(1): 21-41.
  • Delgado Mallen P. Nefrología al día. Infecciones Urinarias. Disponible en: https://www.nefrologiaaldia.org/255.
  • Ulett N. Actualización en los puntos clave de la endometriosis. Revista Médica Sinergia. 2019;4(5):35-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