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식을 먹어야 하는 이유

21 10월, 2020
후식은 분명 맛있는 간식이다. 이 글에서는 식단에 포함해야 할 건강한 디저트에 대한 아이디어를 공유하려고 한다.

오늘은 후식을 먹어야 하는 이유에 대해 알아보려고 한다. 하지만 처음부터 분명히 짚고 넘어가야 할 점이 있다. 후식이라고 해서 사탕이나 과자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 설탕은 대사 건강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성분이므로, 이를 남용하는 것은 건강에 좋은 방법이 아니다. 그렇다고 해서 후식에 과자만 있는 것은 아니다. 건강하고 맛있는 다른 대안이 있으니, 지금부터 함께 살펴보자.

시작에 앞서, 널리 알려진 속설의 한 가지 진실을 알아두자. 유제품 디저트는 요거트와 같지 않다. 개념을 혼동하기가 쉬우므로, 이 전제를 매우 명확하게 해 둘 필요가 있다. 두 제품은 구성과 특성이 다르다. 자, 이제 본격적으로 식단에 후식을 포함하는 것의 중요성을 알아보자.

후식을 먹어야 하는 이유: 요거트

식단에 후식을 포함하는 것은 중요하다. 하루 중 요거트를 섭취하기에 가장 좋은 때이니 말이다. 젖산 발효로 만든 이 식품은 프로바이오틱스가 풍부하다.

프로바이오틱스는 장관에 군락을 이룰 수 있어, 신체에 매우 유익한 살아 있는 박테리아이다. <American Family Physician> 학술지에 게재된 보고서에 따르면, 프로바이오틱스를 자주 섭취하면 위장 문제가 발생할 위험을 줄일 수 있다.

또한 설사를 예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만성 질환 치료에도 사용된다. 많은 과학적 증거가 프로바이오틱스 투약이 치료법이 발견되지 않은 염증 장 질환의 진행을 개선할 수 있다는 사실을 확인한다.

프로바이오틱스로 이점을 누릴 수 있는 두 가지 방법이 있다. 첫 번째는 식단에 보충제로 포함하는 것이다. 두 번째 방법으로는 요거트를 섭취할 수 있다.

더 읽어보기: 설사를 할 때 요거트를 먹어도 괜찮을까

식단에 후식을 포함하는 것의 중요성

후식을 먹어야 하는 이유: 과일

과거에는 일부 사람들이 후식으로 과일을 섭취하는 것을 권장하지 않았다. 그 대신 포만감을 높이기 위해 식전에 섭취하는 것이 더 좋다고 말했다. 하지만 과학 문헌은 이러한 주장을 뒷받침하지 않는다.

과일 섭취는 하루 중 거의 모든 시간에 유익하다. 실제로 <Food Science and Nutrition> 학술지의 비판적 검토에서 수집한 연구에 따르면, 과일의 폴리페놀 함량은 전신 수준에서 낮은 염증 정도와 관련이 있다.

따라서 식후는 물론 간식으로도 과일을 섭취할 것을 권장한다. 사과와 같이 수용성 섬유질이 풍부한 과일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많은 연구원에 따르면, 수용성 섬유질이 풍부한 과일은 장 건강 개선과 관련된 펙틴을 성분으로 포함하고 있다.

모든 후식이 유익하지는 않다!

보다시피, 식단에 후식을 포함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하지만 앞서 언급했듯이, 모든 후식이 같은 특성을 가진 것은 아니다. 후식은 종종 과자나 가공식품 섭취와 관련이 있다.

쿠키, 케이크, 푸딩은 영양가가 낮고 첨가제와 단순 탄수화물이 풍부한 제품의 몇 가지 예시에 불과하다. 그 결과 혈당 곡선이 통제 불능 상태가 된다. 이러한 디저트를 자주 섭취하면 당뇨병의 전조 증상인 인슐린 저항성을 유발할 수 있다.

당뇨병은 평생 신체 상태를 조절해야 하는 만성 질환이라는 점을 꼭 기억하자. 당뇨병이 생기고 나면 이를 치료할 방법은 없다. 실제로 일부 최근 연구에서는 당뇨병의 발병이 암 발생 위험의 증가와 관련이 있다고 한다. 하지만 이러한 연관성을 확인하려면 더 많은 연구가 진행되어야 한다.

이 경우 가장 좋은 해결 방안은 예방이다. 당뇨병을 예방하려면 후식으로 먹는 음식과 간식에 주의해야 한다. 과자 또는 단 음식과 다른 음식 중에서 선택해야 한다면 전체 식단 계획의 맥락에서 생각해 보자.

더 읽어보기: 무스코바도 설탕은 무엇일까

식단에 후식을 포함하는 것의 중요성

건강한 후식을 섭취하자

모든 음식이 같지는 않다. 따라서 후식으로 섭취하는 음식을 신경 써야 한다. 실제로 이러한 선택이 식단의 전반적인 품질을 좌우할 수 있다. 주된 식사가 아무리 건강하더라도, 설탕이 듬뿍 들어간 디저트를 자주 먹으면 이전까지 했던 노력이 물거품이 될 수 있다.

한 가지를 명확히 알아두고 가자. 달콤한 간식을 아예 즐길 수 없다는 이야기는 아니다. 여기에서 중요한 점은 때때로 섭취해야 한다는 것이다. ‘후식’이라는 단어가 과자와 같은 의미는 아니지만, 특별한 날에는 자신에게 보상을 줄 수도 있다.

건강한 후식이라면 과일과 요거트 모두 이상적인 선택이다. 이러한 간식도 설탕이 들어간 제품 못지않게 매우 달콤하다. 또한 과일과 요거트 섭취는 좋은 건강과 관련이 있다. 과일과 요거트를 함께 섭취하여 모든 특성을 활용할 수도 있다.

마지막으로 오래된 요거트는 건강에 좋지 않다는 점을 꼭 알아두자. 라벨을 읽고 첨가당이 없는 제품을 선택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요거트의 영양가가 그렇게 높지 않을 수 있다. 천연 제품을 선택할 수 있다면 좋다. 또한 과체중이 아니라면 때때로 그릭 요거트를 섭취해도 된다.

  • Wilkins T., Sequoia J., Probiotics for gastrointestinal conditions: a summary of the evidence. Am Fam Physician, 2017. 96 (3): 170-178.
  • Barbara G., Cremon C., Azpiroz F., Probiotics in irritable bowel syndrome: where are we? Neurogastroenterol Motil, 2018.
  • Joseph SV., Edirisinghe I., Burton Freeman BM., Fruit polyphenols: a review of anti inflammatory effects in humans. Crit Rev Food Sci Nutr, 2016. 56 (3): 419-44.
  • Wilms E., Jonkers DMA., Savelkoul HFJ., Elizalde M., et al., The impact of pectin supplemetation on intestinal barrier function in healthy young adults and healthy elderly. Nutrients, 2019.
  • Fontalva Pico, Ana Amelia. “Implicación de la resistencia a la insulina y el tejido adiposo en el síndrome metabólico en pacientes obesos.” (2017).
  • Bonagiri PR., Shubrook JH., Review of associations between type 2 diabetes and cancer. Clin Diabetes, 2020. 38 (3): 256-265.
  • Fernández-Gaxiola, Ana Cecilia, Anabelle Bonvecchio Arenas, and Juan Rivera Dommarco. “Aumentar el consumo de verduras, frutas, cereales, leguminosas y agua simple.” GUÍAS ALIMENTARIAS (2015).
  • Babio, Nancy, Guillermo Mena-Sánchez, and Jordi Salas-Salvadó. “Más allá del valor nutricional del yogur:¿ un indicador de la calidad de la dieta?.” Nutrición hospitalaria 34 (2017): 26-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