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눈썹을 자라게 하는 자연요법

눈과 속눈썹이 완벽한 사람을 보면 누구나 반하지만 언제나 아름다움을 유지하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속눈썹을 자라게 하는 자연요법

마지막 업데이트: 29 1월, 2019

모든 여성은 유혹적이고 매력적인 외모를 갖기를 원한다. 눈과 속눈썹이 완벽한 사람을 보면 누구나 반하지만 언제나 아름다움을 유지하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마스카라 같은 화장품과 기타 미용 도구의 장기적인 사용은 섬세한 눈썹 털을 약하게 만들고 자주 빠지게 한다. 손상을 최소화하며 속눈썹을 자라게 하는 자연요법에 관해서 알아보자.

속눈썹을 자라게 하는 식품

머리카락처럼 속눈썹도 관리 방식에 따라 상태가 달라질 수 있다. 속눈썹을 잘 관리하려면 건강하고 균형 잡힌 식생활이 필수이며 매일 생채소를 최소한 5번씩 먹어야 한다.

다양한 과일을 먹는 것도 도움이 되는데 머리카락과 속눈썹뿐만 아니라 건강한 치아와 손톱을 위해 필요한 영양소를 섭취한다.

또 속눈썹 건강을 위해 추가할 식품은 귀리다. 귀리는 속눈썹이 빠르고 건강하게 자라는 것을 돕는 규소가 풍부하며 다른 음식에 곁들이기도 좋다. 수프나 스무디에 넣거나 제과나 제빵할 때 밀가루와 섞어도 좋다.

속눈썹을 자라게 하는 자연 요법

스트레스는 안녕!

속눈썹을 자라게 스트레스

스트레스를 받는 상황을 피한다. 스트레스가 속눈썹과 무슨 상관인지 궁금할 텐데 스트레스를 받는 상황이 되면 속눈썹도 힘이 없어지고 눈에 덜 띄지만 머리카락과 비슷하게 빠진다.

충분한 비타민 H 섭취

비오틴으로 알려진 비타민 H는 속눈썹 강화와 성장을 촉진한다. 비타민 H는 비타민 B의 일종이기 때문에 다음과 같은 특정 식품에서 얻을 수 있다.

  • 바나나
  • 정어리
  • 견과류
  • 아몬드
  • 효모
  • 통곡물

오전 간식으로는 다음 식품을 먹는다.

  • 아몬드
  • 땅콩

항산화제와 비타민 C

속눈썹을 자라게 항산화제

항산화제인 비타민 C와 E는 활성 산소를 막아주고 머리카락과 속눈썹 성장과 강화를 돕는다. 비타민 C를 충분히 섭취하지 않으면 머리카락이 건조해지고 쉽게 갈라지며 비타민 E 부족은 두피의 혈액 순환을 저해한다.

이 비타민들은 다음 식품에서 얻을 수 있다.

  • 레몬, 오렌지와 감귤 같은 감귤류 과일
  • 비타민 C와 E 함량이 높은 키위
  • 아보카도
  • 녹색 잎채소

감귤류 과일은 식단에 포함하기 쉽다. 아침에 항산화제 성분이 가득 든 주스 한잔을 마시면 속눈썹을 튼튼하게 하면서 필수 영양분을 공급한다.

화장 지우고 자기

하루를 마무리하며 반드시 화장을 지운다. 마스카라나 아이라이너를 썼다면 자기 전에 지워야 한다. 오랫동안 바르고 있으면 속눈썹을 약화할 수 있다. 자주 세척한 부드러운 솔로 마스카라를 바르는 것도 좋다.

마스카라처럼 속눈썹을 길게 만드는 자연요법도 있으니 인내심을 가지고 시도하다 보면 경과를 스스로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속눈썹이 자라는 것은 사실 눈으로 확인하기가 어렵다.

올리브 오일

속눈썹을 자라게 이뮤 오일

올리브 오일은 속눈썹을 위한 천연 유연제 역할을 한다. 매일 저녁 눈꺼풀, 특히 속눈썹 뿌리 부분에 신경을 써서 올리브 오일을 몇 방울 떨어뜨린다. 아침에 찬물로 씻어내기를 한두 달 반복하면 더 굵고 튼튼한 속눈썹이 새로 자라 나온다.

에뮤 오일

속눈썹에 있어서 에뮤 요일은 차의 휘발유와 같다. 에뮤 오일은 속눈썹을 건강하고 두껍게 만든다. 에뮤 오일을 면 솜에 적셔 속눈썹 뿌리부터 끝까지 바른다. 미용 효과가 좋은 에뮤 오일은 낮과 밤, 모두 바를 수 있으며 눈 주변에 몇 방울을 더 뿌려도 된다.

바셀린

바셀린은 또 다른 천연 속눈썹 유연제다. 바셀린을 바르고 하룻밤 또는 15분 후에 헹군다. 올리브 오일처럼 속눈썹 뿌리와 눈꺼풀 부분에 바르면 몇 주 안에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이 글에서 소개한 방법들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 다만, 최고의 효과를 보려면 적절한 식생활을 병행해야 한다.

이 글은 어떤가요?
속눈썹이 빠지는 원인과 치료법
건강을 위한 발걸음그것을 읽으십시오 건강을 위한 발걸음
속눈썹이 빠지는 원인과 치료법

비록 우리는 잘 알아채지 못하고 있지만, 눈을 보호하는 속눈썹이 계속 빠진다면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속눈썹은 불순물이 우리 눈에 들어가지 못하게 막는 역할을 한다. 굵고 컬이 들어간 속눈썹은 눈매에 그윽함을 더한다. 속눈썹이 빠지는 원인과 치료법을 알아보자.



  • Almohanna, H. M., Ahmed, A. A., Tsatalis, J. P., & Tosti, A. (2018). The Role of Vitamins and Minerals in Hair Loss: A Review. Dermatology and Therapy, 9(1), 51–70. https://doi.org/10.1007/s13555-018-0278-6
  • Araújo, L. A. de, Addor, F., & Campos, P. M. B. G. M. (2016). Use of silicon for skin and hair care: an approach of chemical forms available and efficacy. Anais Brasileiros de Dermatologia, 91(3), 331–335. https://doi.org/10.1590/abd1806-4841.20163986
  • Farooq, M. A., & Dietz, K.-J. (2015). Silicon as Versatile Player in Plant and Human Biology: Overlooked and Poorly Understood. Frontiers in Plant Science, 6, 994. https://doi.org/10.3389/fpls.2015.00994
  • Hodson, M. J., White, P. J., Mead, A., & Broadley, M. R. (2005). Phylogenetic Variation in the Silicon Composition of Plants. Annals of Botany, 96(6), 1027–1046. https://doi.org/10.1093/aob/mci255
  • Jurkić, L. M., Cepanec, I., Pavelić, S. K., & Pavelić, K. (2013). Biological and therapeutic effects of ortho-silicic acid and some ortho-silicic acid-releasing compounds: New perspectives for therapy. Nutrition & Metabolism, 10(1), 2. https://doi.org/10.1186/1743-7075-10-2
  • Liu, N., Wang, L. H., Guo, L. L., Wang, G. Q., Zhou, X. P., Jiang, Y. et al (2013). Chronic restraint stress inhibits hair growth via substance P mediated by reactive oxygen species in mice. PLoS One, 8(4): e61574. https://doi.org/10.1371/journal.pone.0061574
  • Shatalebi, M. A., & Rafiei, Y. (2014). Preparation and evaluation of minoxidil foamable emu oil emulsion. Research in Pharmaceutical Sciences9(2), 123–133. https://www.ncbi.nlm.nih.gov/pmc/articles/PMC4311290
  • Wickett, R. R., Kossmann, E., Barel, A., Demeester, N., Clarys, P., Vanden Berghe, D., & Calomme, M. (2007). Effect of oral intake of choline-stabilized orthosilicic acid on hair tensile strength and morphology in women with fine hair. Archives of Dermatological Research, 299(10), 499–505. https://doi.org/10.1007/s00403-007-0796-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