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라: 세계 최소 비수술 이식 심박조율기

· 12월 24, 2016
마이크라가 기존의 심박 조율기가 없는 새로운 환자들에게만 사용이 제한되어 있긴 하지만, 아주 작은 크기와 쉬운 설치방법 때문에 혁신적인 기기가 된다.

이것은 마이크라(Micra)라고 불린다. 이것의 이름은 이 기기를 이용할 수 있는 수천만명의 사람들의 삶을 빠르게 변화시키는 혁명적인 심박 조율기의 놀라운 기술을 설명한다.

최근까지 심박 조율기는 섬세한 개심 수술을 통해서만 이식되었다. 환자의 심박수를 조절하는 목적은 동일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기기의 크기는 줄어들었다.

2013년 말 메드트로닉(Medtronic)사에서 새롭고, 약간 정교하며, 의료계의 혁명인 무언가를 세상에 드러냈다.

이것은 세상에서 가장 작은 심박조율기로 수술 없이 몸에 이식할 수 있는 마이크라 (Micra)였다.

이것이 바로 우리가 함께 알아보고자 하는 엄청난 것이다.

생명과 함께 뛰는 마이크라

이 기기는 2013년에 소개되긴 했지만, 새로운 기술이나 약을 승인하고, 홍보하고, 유통하는데는 시간이 걸린다는 점은 잘 알려져 있다.

더 읽어보기: 심장과 간을 위한 레몬차

  • 마이크라는 2015년에 CE 승인을 받았으며, 이때 유럽연합 내에서 홍보와 유통이 시작되었다.
  • 마이크라는 엄격한 검사를 받은 후, 기존의 심박조율기에 비해 엄청난 효율과 안정성을 증명했다. 이후에 이 혁명적인 것은 희망과 좋은 결과만을 가져왔다.
  • FDA는 2016년 중반에 마이크라를 승인했다. 이제까지 수행된 마이크라 이식은 아주 긍정적이었으며, 이 심박조율기가 대부분의 건강보험에서 적용이 되었다.

parkinson-heart-1

세상에서 가장 작은 심박조율기의 특징

마이크라 심박조율기는 24mm 크기로, 1유로 동전과 비슷하다. 이것은 2014,2015년 사이에 전세계적으로 모든 검사를 통과해 혁신적인 기술을 효과적으로 증명했다.

이 심박조율기의 특징은 다음과 같다:

  • 전선이나 배터리가 없는 피하 이식 캡슐이다.
  • 이식을 위해 수술을 할 필요가 없다.
  • 기기가 사타구니의 정맥을 통해 좌심실에 놓일 때까지 카테터 경유 기술로 환자의 심장에 이식된다.
micra-pacemaker

  • 이 혁신적인 심박조율기는 작은 톱니나 바늘땀을 이용해 고정되며, 전선이 필요없다.
  • 이후에는 환자의 활동에 맞게 심박을 유지할 수 있도록 전기 충격을 내보내기 시작한다.
  • 피부 아래에 수술적 주머니를 삽입할 필요가 없다. 즉, 눈에 띄지 않기 때문에 아무도 환자가 심박조율기를 갖고 있는지 알아채지 못한다. 캡슐은 심장에 설치된 상태로 잘 고정되어 있는다.
  • 절개, 수술 흉터, 장기 입원도 더 이상 필요없다.

더 읽어보기: 여성들의 심장 마비 예방하기

심장병 환자들은 위한 엄청난 변화

이 신기술은 의학적 진보만이 아니다. 심박조율기를 이식하기 위해 수술을 해야만 하는 환자들에게 있어서의 심리적인 영향에 대해서도 잊어서는 안된다.

  • 이 기기는 어떤 흉터도 남기지 않는 간단한 방식으로 이식할 수 있다. 문제가 있다면, 그저 “재설치”만 하면 된다.
  • 전문가들에 따르면 마이크라는 한번 설치가 되면 완전히 안정적이다. 기존의 심박조율기와 달리 이것은 어떤 식으로도 심장 조직을 손상시키지 않는다.
  • 이것은 의사와 환자에게 간단하면서도 안전한 해결책을 제공하는 심장 질환 치료에 있어서의 진보이다.
micrafinal

유념해야 할 부정적인 요인들

마이크라 심박조율기는 현재 의료계과 심장병 환자들에게 있어 완전한 혁명이다. 하지만 의사들은 이것이 아직 조기라는 점에 대해서는 이야기 한다.

추천하는 글: 심장마비 전조 증상에는 무엇이 있을까?

몇년 안에는 이 기기가 모든 경우에 있어 해결책을 가져다 주길 희망하며, 이 기기의 내구성도 시간이 지나면서 더 개선될 것이라는 희망도 있다.

현재는 마이크라가 다음과 같은 한계점을 갖고 있다:

  • 10년간만 지속되며, 이후에는 교체 되어야 한다.
  • 또 한가지 유념할 사항은 이 기기가 비만 환자들에게는 그다지 유용하지 않다는 점이다. 아직 이 기기는 주요한 한계점이 있으며, 좋은 결과를 위해 더 많은 진보가 이루어져야 한다.
  • 또한 마이크라가 기존의 심박조율기를 이미 갖고 있는 환자에게는 장착될 수 없다는 점도 잊어서는 안된다.

현재 이 기술의 이점을 얻지 못하는 사람들은 심박수를 조절하는 다른 가능한 기기들(똑같이 효과적인)을 계속 이용해야만 한다.

앞으로 과학이 계속 진보해 심장병과 같은 심각한 문제를 위한 간단하고 효과적인 답을 제공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