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르티솔 수치를 낮추기 위한 권장 사항 3가지

12 11월, 2020
코르티솔을 낮추기 위한 자연적인 방법이 있다. 이 방법은 건강한 생활 방식 실천을 포함한다. 몸과 마음은 밀접한 관련이 있으므로, 전반적인 웰빙을 추구해야 한다.

스트레스는 전 세계의 많은 사람에게 공통으로 늘 따라다니는 존재가 되었다. 그중 많은 사람이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 수치를 낮추고자 자연적인 방법을 찾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체내 코르티솔 수치가 매우 높으면 부정적인 결과로 이어지기 때문이다.

약물이나 상품과 같은 많은 제품이 코르티솔을 낮출 수 있다고 주장하지만, 과학적 증거로 뒷받침되지 않는다. 건강한 생활 방식을 채택하는 것이 스트레스 예방에 가장 좋은 방법이다.

코르티솔에 관하여

코르티솔은 부신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이며, 위험이나 위협 상황에 대비하여 신체를 준비하는 기능을 한다. 이는 인간 생존 본능의 일부이다. 따라서 이론상으로는 긍정적인 효과를 생성한다.

우리는 코르티솔이 있어 활동적으로 생활하고 신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일과에 집중할 수 있다. 이 물질은 우리가 변화에 적응하도록 도움을 주며, 혈압과 아드레날린 수치를 조절하는 데 기여한다. 또한 적절한 소화와 인슐린 조절을 자극하며, 천연 항염증제의 역할을 한다.

보다시피, 문제는 호르몬 자체가 아니라 오랜 기간의 과도한 분비에 있다. 이는 우리 몸에 많은 영향을 미치는 지속적인 불안 상태이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코르티솔 수치를 조절할 수 있을까?

더 읽어보기: 흰머리는 스트레스와 어떤 관계가 있을까

코르티솔 수치를 낮추기 위한 권장 사항 3가지

부신은 코르티솔을 생성하는 역할을 한다.

코르티솔 수치를 낮추기 위한 권장 사항 3가지

지금부터 코르티솔을 낮추기 위한 권장 사항 3가지를 살펴보자. 건강한 일상 습관을 바탕으로 하며 돈이 들지 않는다. 조직적 기술을 개선하기만 하면 된다. 보다시피, 코르티솔의 해로운 영향을 줄이는 가장 자연적인 방법이다.

어떤 방법인지 발견해 보자!

1. 코르티솔 수치를 낮추기 위해 적절하고 균형 잡힌 식단을 섭취한다

식단은 코르티솔을 낮추는 가장 적절한 방법 중 하나이다. 긴장감이나 스트레스를 높이는 음식이 있는 것처럼, 일부 음식은 반대의 효과를 제공한다.

따라서 가장 일반적인 권장 사항은 다음과 같다.

  • 가장 먼저 카페인을 최소화하거나 제거한다. 이 물질은 코르티솔 수치를 높인다. 또한 커피뿐 아니라 차와 코코아에도 존재한다는 점에 유의하자.
  • 두 번째로 설탕과 정제 탄수화물을 멀리한다. 이러한 제품이 다양한 정신 질환과 관련이 있다는 과학적 증거가 있다.
  • 항상 수분을 충분히 보충한다. 탈수증은 신체 긴장을 높이며 스트레스를 유발하여 코르티솔 수치를 높인다.
  • 페닐알라닌이 풍부한 식품을 섭취한다. 이 물질은 붉은 육류, 생선, 달걀, 유제품 및 일부 통곡물과 같이 단백질이 풍부한 여러 식품에 존재한다. 이러한 식품은 설탕과 탄수화물에 대한 욕구를 줄이는 도파민의 분비를 촉진한다.
  • 끝으로 비타민 C와 오메가-3 지방산이 풍부한 건강에 좋은 식품 섭취를 늘린다. 의사와의 상담을 통해 인공 식이 보충제를 올바르게 사용하는 방법에 대한 조언을 구하자.

2. 수면, 이완, 운동

신체 활동과 휴식이 코르티솔을 낮출 수 있다. 건강한 생활 방식은 움직임과 휴식 사이의 적절한 균형을 전제로 한다. 따라서 다음과 같은 권장 사항은 간단하며 주로 상식에 관한 방법이다.

  • 건강한 수면 위생을 실천한다. 부실한 수면은 신체 건강과 정신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데, 이러한 영향 중 하나는 바로 코르티솔 수치 증가이다.
  • 규칙적으로 운동한다. 신체 활동은 도파민과 세로토닌을 뇌로 방출하며 코르티솔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된다. 매일 30분간 산책을 하는 것만으로도 충분하다.
  • 이완 기법을 실천한다. 이완 기법은 스트레스 수치를 줄이는 데 이상적인 방법이다. 심호흡, 태극권, 명상 요법을 시도해 볼 수 있다.

더 읽어보기: 명상을 하면 좋은 점 7가지

3. 활동과 마음을 조직하고 조절한다

잘 모르고 있었을 수도 있지만, 스트레스의 주된 원인 중 하나는 부실한 조직이다. 이상적으로는 일상생활을 수행하고 휴식과 적절한 수면을 위한 충분한 시간이 있어야 한다.

다른 사람과의 좋지 못한 관계도 또 다른 일반적인 스트레스 원인이다. 잦은 갈등이나 지속적인 마찰은 긴장감을 초래하여 기분에 영향을 미친다. 따라서 항상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을 찾는 것이 가장 좋다. 도저히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면 거리를 두자. 이 방법만으로도 충분하다.

스트레스를 받는 명확한 원인이 없을 때가 있다. 겉으로 보기에는 작거나 관련이 없는 어려움을 경험하기 전에 나타날 수도 있다. 따라서 원인이 더 깊고 완전히 소화하지 못한 경험에서 비롯된 것일지 모른다. 이에 해당한다면 심리적 도움을 받는 것이 최선의 조치이다.

코르티솔 수치를 낮추기 위한 권장 사항 3가지

제대로 조직되지 않은 일과로 인한 일상적인 스트레스가 코르티솔 증가로 이어질 수 있다.

스트레스는 건강에 좋지 않다

끝으로 코르티솔 수치 증가는 삶의 질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휴식, 기분, 개인적 수행 능력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따라서 코르티솔 수치를 낮추는 것이 중요하며, 이를 위한 가장 좋은 방법은 식단과 일상생활에서 건강한 습관을 실천하는 것이다.

또한 지금까지 소개한 권장 사항을 따르자. 달성할 수 없는 높은 기대에 좌절하지 않도록, 조금씩 시작해야 한다. 따라서 모든 단계가 중요하며 균형을 이루는 데 더 가까워진다는 점을 잊지 말자.

  • González-Albarrán, O., Fraile, J., & Robles, R. G. (2000). Fisiología de las glándulas suprarrenales. Medicine-Programa de Formación Médica Continuada Acreditado, 8(21), 1097-1101.
  • Knüppel, A. (2017, 27 julio). Sugar intake from sweet food and beverages, common mental disorder and depression: prospective findings from the Whitehall II study. Scientific Reports. https://www.nature.com/articles/s41598-017-05649-7?error=cookies_not_supported&code=358bdb70-78d9-46f8-8407-cc1f1c5b1dd2
  • Magnusson, J., Werner, O., Carlsson, C., Norden, N., & Pettersson, K. I. (1983). METOPROLOL, FENTANYL AND STRESS RESPONSES TO MICROLARYNGOSCOPY: Effects on arterial pressure, heart rate and plasma concentrations of catecholamines, ACTH and cortisol. British journal of anaesthesia, 55(5), 405-414.
  • Celaya, Sergio Matito. Efecto de la ingesta de cereales enriquecidos con triptófano sobre el sueño, melatonina, serotonina, cortisol y estado antioxidante en personas mayores. Diss. Universidad de Extremadura, 2015.
  • Morán, Grégory Alfonso García, et al. “Aspectos bioclínicos y patobiológicos de la vitamina C en la especie humana.” CES Medicina 20.2 (2006): 53-72.
  • Acosta, José María. “Uso eficaz del tiempo cómo alcanzar el éxito sin estrés.” (2001).
  • Román, Pedro Ángel Latorre, et al. “Dependencia al ejercicio físico e insatisfacción corporal en diferentes deportes de resistencia y su relación con la motivación al deporte.” Revista de psicología del deporte 25.1 (2016): 113-120.
  • Sandín, Bonifacio. “El estrés: un análisis basado en el papel de los factores sociales.” International Journal of clinical and health psychology 3.1 (2003): 141-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