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인끼리 싸우는 가장 흔한 이유

28 7월, 2020
연인에게는 대화는 싸움을 예방하기에 가장 필수적이다. 대부분의 싸움은 잘못 이해하는 것에서 발생하며  두 사람의 노력이 해결의 방법이다.
 

연인끼리 싸우는데에는 많은 이유가 있다. 하지만 보다 나은 관계를 위해서 싸움의 근본적인 원인에 집중해야 한다. 연인들은 보통 대화의 부족으로 인해 싸운다. 때로는 문제를 해결하는 대신 문제를 무시하기 때문에 싸우기도 한다.

어떤 경우든, 갈등을 야기한 상황의 해결을 위해서 잠시 멈추어 대화를 나눈는 것은 중요하다. 같은 이유로 계속 싸움이 반복되기를 원치 않기 때문이다.

더 읽어보기: 짝사랑을 잊을 수 있을까?

연인끼리 싸우는 가장 흔한 이유, 질투

연인끼리 싸우는 가장 흔한 이유

연인끼리 싸우는 가장 흔한 이유는 질투 때문이다. 질투는 새로운 친구, SNS에서의 새로운 친구, 전 연인과의 가까운 관계, 길에서 매력적인 이성을 쳐다보기 등 많은 이유에 의해서 발생한다.

대부분의 질투는 정당화 될 수 없다. 질투를 할 필요가 없다. 하지만 우리의 문화는 관계에서 질투는 당연하다고 여긴다. 왜 그럴까?

왜냐하면 우리는 소유한다고 느끼는 것에 질투를 느낀다. 소유한 것을 잃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질투를 느끼게 된다. 그러므로 누구든 경쟁상대가 될 수 있다.

이는 자신과 파트너에 대한 자존감과 믿음과 관련이 깊지만 학습된 행동이다.

 

이런 문제를 대하는 가장 건강한 방법은 스스로 자존감 문제가 있는지 확인해 보는 것이다. 더불어, 자신의 질투가 정당화될 수 있는지  혹은 질투가 부모님, 조부모님, 형제 등 같은 주변 다른 사람들에게서 보고 학습한 결과가 아닌지 확인해 봐야 한다.

상황을 분석한 후에는 확인을 위해 연인끼리 이야기해 볼 필요가 있다. 서로 앞으로 해야 할 행동과 그 방법에 확신을 갖도록 도와줄 수 있고, 의미 없는 질투를 그만둘 수 있을 것이다.

더 읽어보기: 갈망의 여러 가지 유형

연인끼리 싸우는 또 다른 이유

가족 문제

연인끼리 싸우는 가장 흔한 이유

연인끼리 싸우는 또 다른 이유는 가족이다. 관계를 시작할 때, 그 사람을 선택한 것이지 그의 가족을 선택한 것은 아니다.

그러나 많은 경우에 상대방의 가족에 의해 발생하는 많은 문제는 믿음의 다양성에 의해 발생한다.

대표적인 예시를 들자면, 예비 시어머니와의 충돌이 있다.

반드시 이 관계가 문제가 될 필요는 없다. 시어머니와 며느리 간의 갈등이 흔하다는 사실 때문에 이 문제에 대해서 즉각적으로 방어적 태도를 취하게 되는데, 이는 절대로 올바른 방향이 아니다.

하지만, 연인으로서 대화를 나누어 해결해야 할 필요가 있는 특정 가족에 의한 문제는 존재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만약 한 사람의 부모가 집에 와서 모든 것에 간섭하면 문제를 야기시킬 수 있다.

 

아니면, 부모와 자식의 관계가 너무나 가까워서 모든 상황에 자식을 부르는 것, 연락 없이 부모가 방문하는 것, 자식의 관계를 인정하지 않거나 적대적으로 반응하는 것 등이 있다.

이를 무조건 공격적으로 받아들이는 대신에, 해당 상황이 상대방 또한 불편하게 만드는지 확인해야한다. 그렇게 갈등을 해결해 나갈 수 있다.

개인 공간의 문제

연인끼리 싸우는 가장 흔한 이유

때때로 관계는 질투뿐만 아니라 개인 공간의 문제까지 이어진다. 연인끼리 싸우는 한 가지 이유는 개인 공간때문이다.

연인들은 몇 년간 모든 것을 함께 한다. 사랑에 빠졌을 때 함께 있고 싶은 것은 당연하지만, 모든 사람은 본인만의 친구와 취미도 갖고 있다.

관계를 맺는 것이 본인의 개성을 잃거나 동일한 한 사람이 되는 것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

만약 혼자 산책하는 것을 좋아한다면, 누군가와 관계를 맺고 있다고 해서 바꿔야 하는 것은 아니다. 하지만 “너는 나와 아무것도 함께 하지 않아”, “너는 나를 끼워주려고 하지 않아”와 같은 전형적인 말을 들어본 적이 있을 것이다.

하지만 사실 관계를 맺고 있는 사람들에게도 개인적 공간이 필요하다. 문제는 각자 서로의 일을 할 때, 질투가 생겨 관계를 해칠 수 있다는 것이다.

 
  • 다른 사람과 관계를 맺는다고 해서 좋아하는 일이나 친구들 혹은 같은 흥미를 갖은 사람들과의 관계를 모두 멈춰야 한다는 것은 아니다.
  • 관계 속의 두 사람은 서로 다른 사람이지, 두 사람이 한 사람이 되는 것이 아니다.

때때로 관계의 시작에서부터 개인적 공간의 필요성을 느낄 수 있고, 혹은 어느 정도 시간이 흐른 후에 그 필요성을 느낄 수도 있다.

상대방의 개인적 공간을 존중하는 방법을 아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누구에게나 개인적 공간이 필요하며, 그렇지 않다고 생각하더라도 종종 필요하기 때문이다.

혹시 연인과 자주 다투고 있다면, 위에 언급한 내용에서 공감을 느꼈다면 이제 해결책을 찾게 될 것이다. 물론, 두 사람이 갈등의 원인을 찾고자 하는 열린 마음과 의지가 있어야 한다는 것을 전제로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