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한 빨리 잠드는 방법

지친 몸을 이끌고 집으로 돌아오면 따뜻한 물로 목욕을 하고 얼른 잠자리에 들고 싶은 마음이 클 것이다. 하지만 요즘에는 많은 사람이 불면증에 호소한다.
최대한 빨리 잠드는 방법

마지막 업데이트: 09 3월, 2022

지친 몸을 이끌고 집으로 돌아오면 따뜻한 물로 목욕을 하고 얼른 잠자리에 들고 싶은 마음이 클 것이다. 하지만 요즘에는 많은 사람이 불면증에 호소한다. 최대한 빨리 잠드는 방법을 알고 싶다면 이 글을 읽어 보자.

모든 일과를 마치고 침대에 누우면 최대한 빨리 잠들고 싶을 것이다. 하지만 몸이 피곤한 데도 몇 시간에 한 번씩 이리저리 뒤척이면서 푹 자지 못하는가? 몇 시간의 노력 끝에 결국 눈을 감았지만 깊은 잠에 이루지 못하는가?

수면이 부족하면 다음 날 몸과 마음이 여러모로 힘들 수 있다.

최대한 빨리 잠드는 방법

불면증이 있을 때 시도해 볼 만한 몇 가지 방법이 있다.

최대한 빨리 잠드는 방법

최대한 빨리 잠드는 방법: 편한 잠옷과 침구를 준비하자

오랫동안 한 자세로 있어야 한다면 편한 것이 더 좋지 않을까? 불편함 없이 자고 싶다면 헐렁하고 가벼운 잠옷을 준비해 보자.

몸에 딱 붙는 옷을 입고 자면 푹 쉬기가 힘들 수 있으니, 외출복보다 편한 옷차림으로 잠자리에 들어야 한다.

한편 보들보들한 침대 시트와 이불은 몸 전체의 긴장을 풀고 깊은 잠을 자는 데 도움이 된다. 은은한 향이 나고 촉감이 좋은 침구를 마다할 사람은 없을 것이다!

자기 전에 책을 읽는 습관은 좋은 점이 많다. 정신을 수양하고 기억력 문제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될 뿐 아니라, 불안감을 유발하여 수면을 방해하는 생각을 차단할 수도 있다.

하지만 자기 전에는 내용이 무겁거나 난해하지 않은 책을 고르는 것이 좋다.

아로마를 두자

최대한 빨리 잠드는 방법

일부 연구에 따르면, 라벤더 향은 이완 효과가 있어 수면에 도움이 된다.

라벤더의 효과를 보려면 따뜻한 물에 라벤더 오일을 넣고 침대 근처에 두는 것이 좋다.

최대한 빨리 잠드는 방법: 침실을 적절한 환경으로 조성하자

취침 시간에 침실은 모든 것이 잘 갖춰져 있어야 한다. 실제로 잠을 자려면 특정 환경 조건이 필요하므로, 다음과 같은 팁을 따르면 빨리 잠드는 데 도움이 된다.

  • 방 온도는 18~22도로 유지해야 한다. 지나치게 덥거나 추우면 편하게 자기가 힘들 수 있다.
  • 조명은 최대한 어둡게 조절해야 한다. 천장 등과 조명을 끄는 것만으로도 충분하다. 만약 방이 거리와 가깝거나 빛이 많이 들어온다면 커튼을 치는 것이 좋다.
  • 수면을 방해할 수 있는 소음이 들리지 않아야 한다. 이웃집에서 음악을 크게 듣는 편이라면 귀마개를 사용해 보자.

휴대폰을 알람 시계로 사용하면 빨리 잠들지 못할 수 있다

손이 닿지 않는 곳에 두는 것이 아니라면 휴대폰을 알람 시계로 사용하지 말자. 눈을 감아도 잠들기가 쉽지 않으면 잠이 올 때까지 휴대폰을 보고 싶은 마음이 들 수 있다.

하지만 침대에서 휴대폰을 보다 보면 훨씬 더 오랫동안 깨어 있거나 밤새 한숨도 못 잘 수 있다.

다른 생각을 하지 못하도록 정신 운동을 하자

최대한 빨리 잠드는 방법

눈을 감고 심호흡을 하면 마음속 깊은 곳에 있는 불안을 확인하는 데 도움이 된다.

양 세기가 그다지 효과가 없다면 100에서 0까지 숫자를 거꾸로 세거나 3의 배수를 세어 보자. 리듬에 따라 숫자를 세는 것은 빨리 잠드는 데 가장 좋은 비결이다.

누워서 숫자를 세면 호흡을 조절하고, 심장 박동 수를 낮추며, 이완 상태로 들어가는 데 도움이 된다. 하지만 이 방법으로도 효과를 보지 못한다면 퍼즐을 하거나, 스도쿠를 풀거나, 컬러링 북을 완성해 보자.

잠자리에 들기 전에 가벼운 음식을 먹어 보자

소화해야 할 음식이 많을수록 더 많은 에너지를 소비할 수 있으니, 잠자리에 들기 전에 가볍게 허기를 채워 보자.

과일, 요거트, 알콜 함량이 없는 따뜻한 음료를 섭취하면 뇌가 영양 공급에 관해 걱정하지 않고 휴식에 더 집중할 수 있다.

최대한 빨리 잠드는 방법: 자기 전에는 운동을 피하자

건강을 유지하려면 운동을 해야 하지만, 잠자리에 들기 30분 전에 운동을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운동으로 신체가 활성화되면 정신이 더 또렷해질 수 있으니, 9시에 잠자리에 드는 편이라면 7시 전에 운동을 마쳐야 한다.

자기 전에 할 수 있는 유일한 활동은 몸과 마음을 차분하게 가라앉히는 요가와 명상이다.

의사에게 문의하자

불면증이 쉽게 사라지지 않는다면 병원에 가야 한다. 불면증이 만성 문제로 자리 잡으면 개인 생활이나 업무에 지장이 생길 수 있다.

수면 장애에는 다양한 원인이 있지만, 의사가 문제의 근원을 파악하면 따라야 할 조치를 알려줄 것이다. 가장 먼저 자는 곳, 낮에 먹는 음식, 기분을 점검해 보자.

이 글은 어떤가요?
불면증의 원인 및 치료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불면증의 원인 및 치료

불면증의 원인 및 치료법에 대해 잘 알고 있는가? 불면증은 잠들지 못하거나 잠자는 상태를 유지하지 못할 때 발생한다. 불면증 환자는 잠에서 깨고 수면의 질이 좋지 않아 일상생활의 방해를 받는다.



  • Gilbert, S. S., Van Den Heuvel, C. J., Ferguson, S. A., & Dawson, D. (2004). Thermoregulation as a sleep signalling system. Sleep Medicine Reviews.
  • Goel N, Kim H, Lao RP. An olfactory stimulus modifies nighttime sleep in young men and women. Chronobiol Int. 2005;22(5):889‐904.
  • Halpern, J., Cohen, M., Kennedy, G., Reece, J., Cahan, C., & Baharav, A. (2014). Yoga for improving sleep quality and quality of life for older adults. Alternative Therapies in Health and Medicine.
  • Legates, T. A., Fernandez, D. C., & Hattar, S. (2014). Light as a central modulator of circadian rhythms, sleep and affect. Nature Reviews Neuroscience.
  • Maculano Esteves, A., Ackel-D’Elia, C., Tufik, S., & De Mello, M. T. (2014). Sleep patterns and acute physical exercise: the effects of gender, sleep disturbances, type and time of physical exercise. The Journal of Sports Medicine and Physical Fitness.
  • Nagendra, R. P., Maruthai, N., & Kutty, B. M. (2012). Meditation and its regulatory role on sleep. Frontiers in Neurolog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