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 소녀 증후군: 착하고 유순하지만 행복하지 않은 나

착한 소녀 증후군이 있으면 남을 기쁘게 하고 돌보기 위해 자신의 본 모습과 동떨어진 삶을 살아가곤 한다. 지금부터 착한 소녀 증후군이 어떤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 알아보자.
착한 소녀 증후군: 착하고 유순하지만 행복하지 않은 나

마지막 업데이트: 14 4월, 2022

많은 여성이 사는 동안 내내 다른 누군가를 기쁘게 해 주려고 노력한다. 그중 어떤 사람들은 어느 정도 나이가 들면 감정적으로 지쳐 자신의 상황을 깨닫고 변화를 결심한다. 하지만 자신이 얼마나 해롭고 불공평한 상황에 처해 있는지 인식조차 못 하는 사람도 많다. 오늘은 착한 소녀 증후군에 관해 알아보려고 한다.

착한 소녀 증후군은 남을 돕고 친절하며 유순한 사람으로 자란 여자아이와 성인 여성에게 발생한다. 모두를 기쁘게 해 줘야 한다는 생각으로 결국 자기 자신을 잃어버리는 것이다.

착한 소녀 증후군이 있으면 반대되는 의견을 말하거나, 자신의 권리를 요구하거나, 자신을 방어하거나, 자기 자신을 먼저 생각하거나, 거절하는 법을 모르는 성인으로 자란다. 이러한 모습이 익숙하게 느껴진다면 이 글을 끝까지 읽어 보자.

착한 소녀 증후군은 어릴 때부터 시작된다

낮은 자존감과 자기주장, 정서적 의존성과 같은 특징은 남자아이에게도 나타날 수 있지만, 착한 소녀 증후군은 여성이 관례로 받아 온 불평등한 교육을 그대로 반영한다.

남자아이는 어릴 때부터 강하고 독립적이며 야망 있는 사람이 되어야 한다는 말을 듣고 자란다. 하지만 여자아이는 착하고 예의 바르며 조용하고 남의 말을 잘 듣는 사람이 되기를 원한다. 관계에 모든 것을 쏟아붓고, 남을 이해하고 인정을 베풀며, 자신에게 기대하는 것을 그대로 따르면서 남에게 호감을 사도록 부추긴다.

따라서 여성은 분노, 슬픔, 반대 의견, 비판적 생각을 참는 법을 배운다. 결국 이렇게 되면 친절과 온순이라는 가면을 쓰고 철장 속에 갇히게 된다.

성격이 자리 잡고 행동과 사회성을 배우며 감정을 다스리는 법을 터득하는 것은 모두 어릴 때 일어나는 일이다. 따라서 어릴 때부터 자신의 개성 표현이 억압되면 성인이 되어 삶에 큰 영향을 받을 수 있다.

착한 소녀 증후군: 착하고 유순하지만 행복하지 않은 나

징후와 증상

이러한 상황이 얼마나 해로운지조차 깨닫지 못한 채 살아가는 여성이 많을 수 있다. 다음과 같은 징후를 살펴보고 착한 소녀 증후군을 앓고 있지는 않은지 확인해 보자.

  • 나의 행복이 사회적 관계에 달려 있다고 생각한다. 친한 사람이 멀어지면 즉시 불안감을 느끼고 자기가 무엇을 잘못했는지 생각하기 시작하고 이를 고치려고 애쓴다.
  • 항상 남에게 도움이 되려고 하고 관대하며 수용적이다. 상대방의 삶을 더 쉽게 만들어 주고 문제를 해결해 주려고 한다. 주변 사람의 요구가 나의 바람이나 선호에 어긋난다고 해도 거절하지 못한다.
  • 특히 상대방과 반대되는 의견을 표현하기 어려워한다. 거절이나 갈등이 두려워 항상 상대방을 불편하게 하거나 짜증 나게 하는 일을 피한다.
  • 자기 삶을 통제할 정도로 타인의 시선을 신경 쓴다. 자신이 화를 내거나 실수하는 것을 허용치 않는다.
  • 자신을 가장 마지막에 생각한다. 자신의 권리를 요구하고, 자신을 방어하고, 생각을 분명히 표현하기를 어려워한다. 만약 그렇게 한다고 해도 바로 큰 죄책감에 시달린다.

관성을 극복하는 방법

착한 소녀 증후군이 있으면 자신의 본 모습과 동떨어진 삶을 살고, 자기가 어떤 사람인지 모르고, 자기 자신을 알아가거나 표현하지 못한다. 그저 타인의 필요와 요구에 맞춰진 생활을 하며, 남들의 인정이 없으면 위험에 처한 듯한 느낌을 받는다.

하지만 이렇게 살다 보면 행복하지 않고, 만족스럽지 않고, 두려움을 느끼고, 정서적으로 지칠 수 있다. 또한 일의 속도, 몸과 마음의 안녕, 모든 관계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따라서 착한 소녀 증후군을 앓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순간부터 바로 변화를 시도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와 관련하여 다음과 같은 지침을 고려해 보자.

  • 삶의 우선순위를 다시 정하자. 제대로 된 교육을 받으며 자라지 못했기에, 지금까지 배운 것을 잊어버리고 새로운 생각과 목표를 설정해야 한다. 항상 나 자신을 1순위로 생각해야 한다는 점을 잊지 말자. 자기 자신을 방어하고 소중히 여기고 존중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사실을 매일 되새기자.
  • 감정을 받아들이자. 타인을 감정의 나침반으로 삼으면 북쪽과 점점 멀어지게 된다. 따라서 매 순간의 감정에 집중하고 모든 감정을 그대로 받아들이자. 감정을 억누르거나 자신을 판단하려고 하지 말자. 누구나 감정을 그대로 느낄 권리가 있다.
  • 의사를 표현하자. 좋아하지 않거나 의견이 다르거나 불쾌감이 든다고 해서 이를 감추지 말자. 다른 사람의 의견을 무작정 따르기보다 비판적 사고를 통해 자기 생각을 한 번 더 확인하자. 처음에는 불편할 수 있지만, 두려워하지 말고 표현하는 것이 중요하다.
  • 생각을 밝히고 필요와 존중을 요구하자. 이는 직장생활뿐 아니라 연인 관계나 대인 관계에서도 중요한 부분이다. 다른 사람을 기쁘게 하려는 생각을 멈추자.
  • 구원자의 역할을 그만두자. 타인의 문제를 대신 해결하거나 요구하지도 않은 호의를 나서서 베풀 필요는 없다. 또한 상대방을 아무리 사랑한다고 해도 그 사람의 무례한 말과 행동을 참는 것은 금물이다.
착한 소녀 증후군: 착하고 유순하지만 행복하지 않은 나

착한 소녀 증후군을 극복하면 자유로워질 것이다

물론 오랫동안 습관화된 태도와 행동을 한 번에 끝내기란 쉽지 않은 일이다. 변화를 시도할 때마다 두려움이 불쑥 찾아올 수 있다. 다른 사람에게 불쾌감을 준 탓에 호감도가 떨어지지는 않을까 하는 걱정이 머릿속을 가득 메울지도 모른다. 때때로 죄책감을 느끼고 물러설 수도 있지만, 인내심을 갖고 포기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매일 새로운 태도를 실천할 수많은 기회가 있으니, 변화를 시도할 때마다 자신을 자랑스러워하자. 이를 통해 큰 보람과 자유로움을 느끼면 지금과는 완전히 다른 사람으로 거듭나고 싶을 것이다.

이는 자기 자신의 삶을 되찾고 구하는 가장 확실한 방법이다.

이 글은 어떤가요?
양육 방식: 우리는 어떤 부모일까?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양육 방식: 우리는 어떤 부모일까?

"양육 방식"이란 부모의 의식적, 자발적, 비자발적 행동, 태도, 몸짓, 자녀와의 언어적 및 비언어적 메시지, 사용하는 기술적, 전술적, 또는 의사소통적 전략을 포함하는 관계 구조를 말한다. 어떤 기관도 사람들에게 부모가 되는 법을 가르쳐 주지는 않는다.



  • Engel, B. (2011). The Nice Girl Syndrome: Stop Being Manipulated and Abused–and Start Standing Up for Yourself. John Wiley & Sons.
  • Fox, G. L. (1977). “Nice girl”: Social control of women through a value construct. Signs, 2(4), 805–817. https://doi.org/10.1086/493411
  • Segoviano, M. (2000). El trastorno vincular sobreadaptativo. Psicoanalisis de las configuraciones vinculares: revista de la Asociación Argentina de Psicología y Psicoterapia de Grupo, 157-1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