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대방에게 주눅 들지 않는 방법

상상을 통해 긴장감을 완화하면 위압감이 느껴지는 상황에 대처하는 데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또 어떤 방법이 있을까? 이 글에서 최고의 팁을 살펴보자!
상대방에게 주눅 들지 않는 방법

마지막 업데이트: 12 4월, 2022

상사와 대화를 나누면 항상 손이 떨리는가? 불편한 사람 탓에 가고 싶지 않은 곳이 있는가? 그렇다면 상대방이나 특정 상황에 두려움을 느끼는 것이다. 과연 상대방에게 주눅 들지 않는 방법이 있을까?

자존감이 낮거나, 수줍음이 많거나, 과거에 불쾌한 경험을 한 적이 있을 수 있다. 하지만 이러한 문제가 계속되면 사회적 관계를 형성하는 데 어려움이 있을 수 있다. 그렇다면 이 상황에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지금부터 몇 가지 팁을 알아보자.

상대방에게 주눅 들지 않는 팁

주눅이 든다는 것은 마음이 불편하고 생각이 제한된다는 뜻이다. 실제로 존재하지도 않는 것을 보고, 자신감이 낮아지고, 심지어 말하는 것조차 떨릴 수 있다.

다행히 이러한 감정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는 간단한 전략이 있으니, 함께 살펴보자.

1. 위압감을 느끼는 이유를 파악하자

어떤 부분에서 위압감을 느끼고 있는가? 목소리를 높여서 말하고 있는가? 상대방의 태도에 주눅이 드는가? 때로는 그 사람이 아니라 비슷한 경험이나 기억만으로도 위압감을 느낄 수 있다.

상대방에게 주눅 들지 않는 방법

2. 주눅 들게 하는 생각을 확인하고 머릿속을 정리하자

상대방을 이상적인 인물로만 생각하는 것도 문제의 원인일 수 있다. 모두가 각자 저마다의 문제를 안고 살아가는 나와 다를 것 없는 평범한 사람이라는 사실을 잊을 때가 많다.

따라서 생각의 근원을 파악하고 위압감을 느끼는 고정관념에 관해 다시 한번 찬찬히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3. 몸동작을 관리하는 법을 배우자

의자에 등을 기대고 앉아 있는 사람에게 말하는 것은 의자에 똑바로 앉아 있는 사람에게 말하는 것과 완전히 다르다. 시선을 아래로 떨어뜨리지 않고 상대방의 눈을 보면서 말하는 것도 마찬가지다.

몸동작은 말보다 더 많은 의미를 전달할 수 있다. 따라서 소심한 성격을 극복하려면 자세를 고치고 누구에게나 자신감과 편안함을 전달해야 한다.

4. 주눅 들지 않도록 자존감을 높이자

누구에게도 주눅 들지 않는 가장 중요한 핵심은 바로 강한 자존감이다. 강점과 약점을 파악하고 그 누구도 완벽하지 않다는 점을 잊지 말자.

자기 이해가 높을수록 결정을 내리거나 위압감을 주는 사람을 만났을 때 좋은 태도를 유지할 수 있다.

5. 주눅 들지 않도록 비판을 기회로 삼자

다른 사람의 제안이나 의견을 해석하다 보면 쉽게 주눅 들 수 있다. 보통 이를 개선의 기회보다 부정적인 상황으로 볼 때가 많다.

하지만 이 상황도 전환점이 될 수 있다! 적극적인 태도로 소통에 임할 의지가 있다면 상대방이 전달하려는 말과 문제의 개선을 위해 이를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지 자신에게 자문해 보자. 이렇게 하면 비판을 부정적인 의미가 아닌 개인 성장의 출발점으로 생각할 수 있을 것이다.

6. 특정 인물이나 상황을 상상하자

긴장되고 위압감이 느껴지는 상황에서 상상은 불편한 감정을 가라앉힐 수 있는 최고의 전략이다. 과장된 생각을 줄이기 위해 특정 인물이나 상황을 전혀 다른 맥락에서 떠올려 보자.

상대방에게 안정감과 자신감을 전달하는 방법

상황에 대한 대처력과 안정감을 전달하는 방법을 배울 때 중요한 몇 가지가 있다. 다음과 같은 방법을 실천해 보자!

  • 말하고 듣자. 자신감이 높은 사람은 상대방의 말에 경청할 수 있다. 상대방이 자기 생각과 의견을 표현할 수 있도록 기회를 줘야 한다.
  • 자기 자신을 돌보자. 자신감과 침착함을 유지하려면 좋은 기운을 전달해야 한다. 몸 상태가 약하거나 잠을 푹 자지 못하면 모든 감각의 적절한 기능에 영향을 미칠 수 있으니, 몸과 마음을 관리해야 한다.
  • 대화와 하고 싶은 말을 미리 준비하자. 상사와의 어색한 면담이나 이와 비슷한 상황이 있으면 할 말을 생각하고 미리 정리하는 것이 좋다. 이렇게 하면 충분히 준비된 상태에서 안정감을 느끼고 대화를 시작할 수 있다.
  • 선을 정하자. 사람들의 앞에서 적당히 강한 모습을 보이는 것과 큰 소리로 말하면서 지켜야 할 선을 넘고 무례하게 행동하는 것은 엄연히 다르다. 상대방의 태도가 적절하지 않다면 단호하게 선을 긋는 법을 알아야 한다. 이는 상대방이 단순히 사람을 위협한다는 것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사교 기술도 좋지 않다는 뜻이 될 수 있다.
상대방에게 주눅 들지 않는 방법

모든 것은 상대적이다

위압감을 느끼는 데에는 상대방의 자질뿐 아니라 권한도 한몫한다. 또한 성격이 하나로 딱 정해진 사람은 그 어디에도 없다. 누군가에게는 불편할 수 있는 부분이 다른 사람에게는 그렇지 않을 수도 있다.

머릿속에 남아 있는 상대방을 향한 강력한 이미지를 깨는 것이 관건이다. 물론 그의 자질을 무시하라는 말이 아니라, 정신적으로 힘든 상황에 성공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자신의 강점을 다시금 떠올리라는 의미다.

이 글은 어떤가요?
팔짱을 끼는 자세는 무엇을 의미할까?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팔짱을 끼는 자세는 무엇을 의미할까?

몸짓 언어는 의사소통 경험의 약 55%를 차지할 정도로 크다. 표정, 자세, 팔 동작은 말로 하는 표현보다 훨씬 중요하다. 그중에서도 가장 잘 알려진 신호인 팔짱을 끼는 자세는 무엇을 의미할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 Leymann, H. (1996). El contenido y desarrollo del mobbing en el trabajo. European journal of work and organizational psychology5(2), 165-184.
  • Velásquez, N. R. P. (2017). Violencia psicológica en el trabajo: aproximaciones desde la perspectiva psicosocial. Integración Académica en Psicología5(13), 2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