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서적 고갈 - 에너지 회복하기

18 3월, 2019
지난날을 생각하느라 모든 에너지를 소비하지 말고 자신의 목적에 집중하자. 

정서적 고갈 회복을 위해 자신의 상황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자.

모든 경험은 새로운 감정을 선사하고 자기 자신을 인식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하지만 부정적인 에너지를 얻는 경험이 더 많다면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유지하는 데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정서적 고갈에 대처하고 다시 에너지를 회복하는 데 도움이 되는 방법을 살펴보자.

1. 정서적 고갈 해결을 위해 자신의 감정을 인지하자

정서적 고갈 - 에너지 회복하기

정서적 균형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부정적인 감정을 마음에 쌓아 두지 말고 흘려보내는 것이 바람직하다. 

감정을 조절하고 싶다면 우선 내가 느끼는 감정에 대해 정확하게 인지하고 있어야 한다.

천천히 심호흡에 집중해 보자. 이렇게 하면 피로를 완화하고 전신에 산소를 전달할 수 있다. 

더 읽어보기: 심호흡의 7가지 근거있는 이점

2. 나 자신을 사랑하자

정서적 고갈 - 에너지 회복하기

스스로를 사랑하는 법을 배우는 것도 정서적 고갈을 해결하는 데 도움이 되는 방법 중 한 가지이다. 마음에 들지 않는 부분이 있더라도 지금 이 순간의 내 모습 그대로를 사랑해야 한다. 

과거에 트라우마적인 경험이 있거나 부정적인 몇 가지 이유로 인해 스스로를 받아들이는 것이 힘들다면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보자. 심리 상담 또한 혼자서 해결하기 어려운 문제에 도움이 된다.

3. 몸과 마음을 하나로 연결하기

정서적 고갈 - 에너지 회복하기

자기 자신에게 관심을 기울이면 나의 자질과 강점에 대해 잘 알게 된다. 

  • 나에게 열정을 주는 일이 무엇인지 생각해 보자.
  • 이를 통해 스스로를 개발하고 앞으로 나아가며 목표에 도달하고 불안감을 해결하는 데 필요한 것을 깨달을 수 있다.

나의 삶의 주도권을 갖고 있는 유일한 사람은 바로 나 자신이며 내가 만족시켜야 할 사람도 바로 나 자신이라는 점을 잊지 말자.

4. 정서적 고갈 해결을 위해 모든 일에 감사하자

정서적 고갈 - 에너지 회복하기

자신에게 없는 것 또는 이미 가졌지만 좋아하지 않는 것에 대해 불평을 하는 것도 정서적 고갈의 주된 원인 중 하나이다.

다시 에너지를 회복하고 싶다면 불평불만을 감사한 마음으로 바꿔 보자.

연인에게 고마움을 표현한 적이 있는가? 최근에 부모님께 감사함을 전달한 적이 언제인가? 대수롭지 않게 보일 수 있지만 매우 중요하다. 

5. 정서적 고갈 해결을 위해 목적을 찾자

정서적 고갈 - 에너지 회복하기

지난날을 생각하느라 모든 에너지를 소비하지 말고 자신의 목적에 집중하자.

이를 위해서는 내가 가진 잠재적인 재능과 기술을 발견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해야 한다. 물론 두려움이 생기거나 혼란스러운 감정이 느껴질 수도 있지만 제대로 된 목적을 찾으면 행복을 누릴 수 있다. 

더 읽어보기: 에너지 센터, 차크라에 대해 알아보자

6. 모든 것을 통제하려고 하지 말자

정서적 고갈 - 에너지 회복하기

모든 순간을 통제하려고 하는 사람들이 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인생은 우리가 완벽하게 통제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그저 흘러가는 대로 내버려두자. 그래야 마음이 훨씬 더 편안해지고 행복해질 수 있다.

  • Barnes, C. M., & Van Dyne, L. (2009). I’m tired’: Differential effects of physical and emotional fatigue on workload management strategies. Human Relations, 62(1), 59-92.
  • Ramírez, M. T. G., & Hernández, R. L. (2007). Escala de cansancio emocional (ECE) para estudiantes universitarios: propiedades psicométricas en una muestra de México. Anales de psicología, 23(2), 253-257.
  • Teresa González Ramárez, M., Landero Hernández, R., & Tapia Vargas, A. (2007). Percepción de salud, cansancio emocional y síntomas psicosomáticos en estudiantes universitarios. Ansiedad y estrés, 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