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u 운동법: 체중 감량을 위한 걷기

01 10월, 2020
WaRu는 신체 활동을 시작하거나 재개할 수 있는 가벼운 방법이다. 일반적으로 격한 운동을 할 수 없을 때 체중을 감량하고 근육을 강화하는 데 도움이 된다.

WaRu는 오랫동안 신체 활동을 하지 않은 후 부상의 위험 없이 체력을 회복하고 체중을 감량하기 위한 대체 운동법이다. 격한 운동을 할 수 없거나 이제 막 운동 루틴을 다시 시작한 사람에게 좋은 선택이 될 수 있다. WaRu 운동법은 정확히 무엇으로 구성되어 있을까? 어떤 이점이 있을까?

이 글에서 모든 질문에 대한 답을 알아보자. 또한 WaRu의 주된 장점과 따르는 방법도 함께 살펴보자.

WaRu란?

WaRu는 걷기(Walking의 Wa)와 달리기(Running의 Ru)를 결합하면서 지어진 이름이다. 그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같은 운동 세션에서 두 가지 활동을 번갈아 가며 하면서 신체 활동을 시작하거나 재개하는 방법이다. 따라서 걷기 간격과 달리기 간격을 함께 진행해야 한다.

WaRu 방법: 체중 감량 걷기 운동

WaRu 운동법은 간격을 두고 걷기와 달리기를 하는 방식이다. 이를 통해 가볍게 운동을 할 수 있다.

WaRu 운동법의 장점

주로 앉아서 생활하다가 신체 활동을 하기로 했든 규칙적으로 운동을 하다가 몇 달 동안 훈련을 하지 않은 상태이든 간에, WaRu 방법은 흥미로운 장점이 있다.

몸매가 좋으면 심혈관계가 제대로 기능할 수 있다는 점을 꼭 기억해야 한다. 이는 심장과 폐가 잘 작동하며, 신체에 혈액과 산소를 계속 공급하기 위해 운동 강도에 적응하는 데 익숙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한편 좋은 몸 상태는 근육, 힘줄, 근골격계를 좋은 상태로 유지하여 원하는 활동을 원하는 강도로 수행할 수 있도록 한다.

하지만 자신에게 무리한 것을 요구하면서 갑자기 운동을 시작하면 신체가 제대로 반응하지 않을 수 있으므로 문제가 생길 수 있다. 그 결과 힘줄 부상, 근육 파열, 어지럼증을 비롯한 부정적인 영향이 발생할 위험이 커진다.

따라서 새로운 활동적인 생활 방식을 시작하든 기존의 훈련 리듬을 재개하든 간에, 심혈관계와 순환계를 다시 조정해야 한다. 이렇게 하면 부상을 당하지 않고 조금씩 신체 상태를 개선할 수 있다.

더 읽어보기: 고강도 운동과 칼로리 소모의 상관 관계

WaRu 시작하기

신체 활동을 하기 전에 가장 먼저 고려해야 할 점은 신체를 준비시키고 워밍업을 하는 것이다. 적절한 준비 운동모든 유형의 부상으로부터 신체를 보호할 수 있다. 워밍업을 마치고 운동할 장소를 선택하고 나면 활동을 시작할 수 있다.

그 후 자신만의 리듬을 찾고 지나치게 무리하지 않도록 간격을 설정하는 것이 관건이다. 따라서 예를 들자면 첫 번째 날에는 1분간의 달리기와 4분간의 걷기를 번갈아 가며 총 20~30분간 운동을 할 수 있다.

날이 갈수록 운동 강도를 높이기 위해 간격을 수정할 수 있다. 2분간의 달리기와 3분간의 걷기로 운동을 이어나갈 수 있다. 시간이 지나면 3분간의 달리기와 2분간의 걷기로 간격을 다시 수정할 수 있다. 이러한 방식으로 계속해서 강도를 높일 수 있다.

이 운동으로 더 효과를 보려면 걷기 운동을 활동적으로 해야 한다. 다시 말해, 산책을 하는 것처럼 걷는 것이 아니라 빠른 속도로 걸어야 한다. 또한 특히 몸통과 팔을 비롯한 상체를 탄탄하게 가꾸는 데 도움이 된다.

더 읽어보기: 수분 공급이 왜 그렇게 중요한 걸까?

WaRu 방법: 체중 감량 걷기 운동

신체 활동에 다시 익숙해지려면 운동을 가볍게 시작하고 서서히 강도를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

Waru 운동법의 효과

활동적인 생활을 시작하거나 재개하면 항상 건강을 개선할 수 있다. 이러한 신체 활동을 건강한 식습관과 병행하면 확실한 성공을 누릴 수 있다. 운동을 꾸준히 하면 조금씩 다음과 같은 결과를 볼 수 있다.

  • 탄탄해진 근육
  • 지방 손실
  • 개선된 기분 상태
  • 줄어든 불안감과 긴장감
  • 개선된 폐활량

이 외에도, 신체 능력을 조정하고 자신에게 적합한 속도로 진행하면서 안전하고 책임감 있게 운동을 수행하면 부상으로부터 신체를 보호할 수 있다.

  • Koplan JP, Powell KE, Sikes RK, Shirley RW, Campbell CC. An Epidemiologic Study of the Benefits and Risks of Running. JAMA J Am Med Assoc. 1982 Dec 17;248(23):3118–21.
  • Clement DB, Taunton JE, Smart GW. Achilles tendinitis and peritendinitis: Etiology and treatment. Am J Sports Med. 1984;12(3):179–84.
  • van Mechelen W. Running Injuries: A Review of the Epidemiological Literature. Vol. 14, Sports Medicine: An International Journal of Applied Medicine and Science in Sport and Exercise. Springer; 1992. p. 320–35.
  • Subotnick SI. The Biomechanics of Running Implications for the Prevention of Foot Injuries. Vol. 2, Sports Medicine: An International Journal of Applied Medicine and Science in Sport and Exercise. 1985. p. 144–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