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두절제술의 목적과 결과

오늘은 후두를 완전히 제거하는 수술인 후두절제술의 목적과 그 결과에 관해 살펴보도록 하자. 이 수술은 까다로우며 수술이 끝나고 나면 환자는 정서적, 심리적 지원을 필요로 한다.
후두절제술의 목적과 결과

마지막 업데이트: 04 6월, 2021

이번 글에서는 후두를 완전히 제거하는 수술인 후두절제술의 목적과 그 결과에 관해 논의해 본다. 이 수술을 받은 사람들은 불가피하게 큰 변화를 경험하게 된다. 그러한 변화 중 가장 관련성이 높은 것들로는 인두 음성 상실, 후각 변화, 호흡 변화 및 외모 변화가 있다.

후두절제술을 받은 환자들은 평생 그 개구부를 지니고 있어야 한다. 이는 공기가 폐로 들어가는 것을 용이하게 하는 튜브가 삽입된 호흡 기관의 구멍이다. 즉 영구적인 치료가 필요함을 뜻한다.

후두절제술의 효과는 아주 다양하며 매일 여러 가지 제약이 가해진다. 이 수술을 받은 환자들은 자신의 목소리를 다시 훈련해야 하며 음식을 삼키기 어려워할 수도 있다.

후두절제술을 받아야 하는 경우

어떤 사람들이 후두절제술을 받아야 할까?

후두절제술에서 의사는 후두 전체를 제거한다.

후두 내부에는 두 가지 다른 경로가 있다. 하나는 위(식도)로 이어지며, 다른 하나는 폐(후두와 기관지)로 이어진다. 후두는 인두라고 불리는 식도와 같은 공간을 공유한다. 그런데 후두절제술은 후두를 제거하기 때문에 입과 폐 사이의 연결을 절단한다.

이 수술은 의사가 다른 방도가 없을 때만 실시하는 아주 심각한 수술이다. 바로 다음과 같은 경우에 후두절제술을 받아야 한다.

  • 후두에 심각한 외상이 있는 경우: 즉, 총상이나 다른 문제로 인해 상당한 피해를 본 경우를 뜻한다.
  • 환자가 후두암을 앓고 있는 경우
  • 방사선괴사가 있는 경우: 다시 말해, 방사선 치료 때문에 해당 부위에 심각한 손상이 생긴 경우다.

후두절제술의 절차

후두절제술을 받을 때는 전신 마취를 해야 한다. 외과 의사는 먼저 목 부위를 절개하고 이를 통하여 후두를 제거한다. 어떤 경우에는 의사가 인두 및/또는 림프절 일부를 제거해야 할 수도 있다.

후두를 제거한 후에는 그 기관 앞쪽에 숨길을 뚫는다. 이는 “기공(Stoma)”이라고도 불리며 니켈의 지름 정도다. 그런 다음 의사는 튜브 또는 캐뉼러를 삽입하여 폐와 외부를 연결한다.

마지막으로 외과 의사는 수술용 바늘로 상처를 봉합한다. 그들은 보통 목에 배액관을 배치하여 수술 부위의 체액과 혈액을 제거한다. 이러한 과정이 모두 끝나면 환자는 회복실로 옮겨진다.

때때로 의사는 후두절제술을 실시하는 도중에 기관식도천자시술(TEP)을 수행한다. 이는 기도와 식도에 작은 구멍을 만드는 것이다. 그런 다음 의사는 구멍이 열려 있도록 밸브를 배치한다. 이렇게 하는 이유는 공기의 통과를 차단하지 않고 음식물이 구멍에 들어가지 않도록 하는 것이다.

가능한 위험

모든 수술에는 위험이 뒤따른다. 그중 가장 흔한 위험으로는 출혈, 감염, 약물 알레르기 반응, 호흡 문제, 그리고 심장 문제가 있다. 후두절제술의 경우 특히 다음과 같은 또 다른 위험 요소가 있다.

  • 갑상선 동맥 파열로 인한 혈종 또는 혈전
  • 누공 발생(인두와 피부 사이의 비정상적인 도관 또는 연결)
  • 문합 협착증(숨구멍이 너무 작게 열리는 상태)
  • 누출(기관 절개 삽입물과 기관식도전차(TEP) 사이에서 발생)
  • 기도 또는 식도의 손상
  • 말하기 어려움
  • 음식을 삼키기가 어려움

후두절제술 전 고려 사항

후두절제술을 실시하기 전에 의사는 일련의 검사를 한다. 보통 혈액 검사를 하며 때로는 영상 검사를 요구하라 수도 있다. 또한, 의사는 완전한 신체검사를 실시한다.

한편, 환자는 반드시 삼키기 치료 전문가 및 언어 치료 전문가와 상담해야 한다. 이를 통해 환자는 후두절제술의 영향에 대처할 수 있다. 또한, 영양사의 조언도 필요하다. 만약 흡연자라면 금연하고 금연에 도움이 될 만한 도움과 정보를 제공 받아야 한다.

복용 중인 약물이 있다면 의사에게 반드시 알려야 한다. 그리고 자주 알코올을 섭취하는지, 여성의 경우에는 임신 중이거나 아니면 임신 가능성이 있는지 의사에게 알려야 한다.

또한, 아래의 내용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 혈액 응고를 방해하는 약물을 피하자. 이러한 조처는 수술 일주일 전에 취해진다.
  • 환자는 수술 전 12시간 동안 음식 및 음료를 섭취하면 안 된다.
  • 환자에게 수염이 있다면 미리 면도해야 한다.
  • 이 외에도 의사가 지시하는 다른 지침을 따라야 한다.

후두절제술 이후의 관리

후두절제술의 결과

후두절제술을 받은 후 환자는 집중치료실(ICU)에서 며칠을 보내야 할 가능성이 높다. 그리고 코에서 위까지 이어지는 튜브를 통해서만 음식을 섭취해야 한다. 또한, 목에 난 구멍을 통해 산소를 공급받고 진통제를 공급받는다.

상태가 안정되면 환자는 병실로 옮겨져 약 10일을 더 머물러야 한다. 이 기간에 환자는 말하고 먹는 방법을 배운다. 그리고 새로운 호흡 방식에 익숙해지도록 의료진의 도움을 받게 된다.

입원 후에는 재활 치료를 계속 받아야 한다. 이 치료에는 아래에서 설명하게 될 2가지 기본적인 측면이 포함된다.

스토마 케어

후두절제술을 받고 나면 바이러스와 박테리아 감염 가능성을 막기 위해 목에 난 구멍을 잘 관리해야 한다. 따라서 그것을 관리하는 방법을 배우는 것이 필수적인데 이를 바로 스토마 케어라고 한다. 구멍의 가장자리는 물과 순한 비누, 그리고 거즈로 닦아야 한다.

구멍 내부에는 딱지와 점액이 형성된다. 이것들은 완전히 제거되어야 하는데, 그래야만 공기가 폐로 적절히 흐를 수 있다. 때로는 기침을 강하게 하는 것만으로도 이러한 이물질을 제거하기에 충분하다. 하지만 그럴 수 없는 경우에는 수동으로 제거해야 한다. 따라서 수술을 받은 사람은 이를 수행할 수 있도록 훈련을 받아야 한다.

한편 집에 가습기를 준비해 두는 게 중요하다. 이렇게 하면 구멍에 딱딱한 껍질이 생기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때로는 습한 공기를 제공하는 특수 마스크를 사용해야 할 수도 있다. 이러한 마스크의 사용은 일시적이다.

언어 재활 치료

이 수술의 또 다른 결과 중 하나는 음성이 현저하게 변하게 된다는 것이다. 공기가 더는 이전과 같은 방식으로 순환하지 않기 때문에 이로 인해 소리가 방출되는 방식도 크게 바뀐다. 따라서 새로운 의사소통 방법을 개발하고 말하는 법을 다시 배우는 게 중요하다.

대체로 몸짓 또는 수화를 통한 비언어적 의사소통을 할 수 있는데, 음성 회복을 위한 몇 가지 대안은 다음과 같다.

  • 식도 발성법: 이 발성법은 입에서 나온 공기를 상부 식도 및 목에 가두는 것을 포함한다. 배우기는 어렵지만, 이 기술을 배우면 말을 할 수 있다.
  • 전기 발성법: 이 방법은 음성 및 음성을 생성하는 장치를 장착하는 것으로 구성된다. 이렇게 할 경우 음성이 로봇처럼 들리지만, 사용하기에 쉽고 단기 또는 장기적으로 문제를 해결해 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 TEP 발성법: 이 방법은 음성 보형물을 기관식도천자에 있는 TEP 밸브에 연결하는 것을 포함한다. 이는 구멍 위에 놓이며 말을 할 수 있게 해준다.

마무리

후두절제술은 삶을 많이 변화시키는 중요한 결과를 초래한다. 하지만 의사의 지시 사항을 잘 따르고 인내심을 가진다면 일상생활을 문제 없이 할 수 있다. 마찬가지로 큰 불편함을 초래하지 않는 방식으로 호흡하고, 말하며, 다시 식사를 시작할 수 있다.

이 수술을 받은 후 생길 수 있는 가장 큰 위험은 목에 있는 구멍이 막히는 것이다. 그렇게 될 경우 호흡할 수 없기 때문이다.

하지만 적절한 훈련을 통해 환자는 이러한 문제를 방지할 수 있다. 지금까지 살펴보았던 것처럼 후두절제술을 받은 사람들은 여러 가지 심리적, 사회적 변화에 직면해야 하므로 심리적 도움이 필요하다. 

이 글은 어떤가요?
가장 흔한 성대 질환 3가지
건강을 위한 발걸음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가장 흔한 성대 질환 3가지

오늘은 가장 흔한 성대 질환 3가지에 대해 살펴볼 것이다. 성대는 말 소리가 나올 수 있도록 진동이 발생하는 곳이다. 몇몇 성대 질환은 흔하지만 흔하지 않은 질환도 있지만 이러한 질환은 모두 소리에 영향을 준다.



  • González-García, J. Á., & Aguirregaviria, J. I. (2010). Incarceración total de prótesis fonatoria en la mucosa traqueoesofágica. Informe de una nueva complicación con el uso de prótesis fonatorias. Acta Otorrinolaringológica Española, 61(3), 220-224.
  • Martínez-Ordaz, J. L., Luque-de-León, E., Suárez-Moreno, R. M., & Blanco-Benavides, R. (2003). Fístulas enterocutáneas postoperatorias. Gaceta Médica de México, 139(2).
  • Morejón, E. A., Rodríguez, G. L., Juan, I. D., & Vásquez, J. F. (2012). Laringectomía subtotal supracricoidea. Experiencia del Hospital Docente Clínico-Quirúrgico “10 de octubre”. Revista Cubana de Otorrinolaringología y Cirugía de Cabeza y Cuello,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