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화상을 치료하는 방법

24 12월, 2020
먼저, 화상의 원인이 되는 것으로부터 아이를 분리해야 한다. 그런 다음 상처를 식히고 비누와 물로 씻어야 한다. 만약 화상이 심하다면 바로 의사에게 아이를 데려가는 게 중요하다.

아마 언젠가 화상을 입었던 경험이 있을 것이다. 하지만 어린이 화상을 치료하는 방법이 무엇인지 궁금할 수 있다. 집에 구급상자를 준비해 두는 것 외에도 이 상황에서는 고려해야 할 몇 가지 단계와 사항이 있다. 이 글에서는 어린이 화상을 치료하는 방법에 관한 몇 가지 기본적인 팁을 제공한다.

화상이란?

어린이 화상을 치료하는 방법
가장 흔한 가정 내 사고가 바로 화상이다.

화상은 가장 흔한 가정 내 사고 중 하나다. 실제로 이 사고를 많이 겪는 집단은 만 45세 이상 주부, 만 65세 이상 노인, 마지막으로 만 5세 미만 어린이다.

따라서 어린이 화상을 치료하는 방법을 알고 있는 게 중요하다.

화상의 종류

첫째로, 여러 유형의 화상을 구별해야 한다. 실제로 그 크기에 따라 다른 방식으로 화상을 처리해야 한다.

1도 화상

1도 화상은 피부의 가장 바깥쪽 부분인 표피만을 포함한다. 이 경우 피부가 붉어지지만, 물집은 나타나지 않는다. 가장 특징적인 예는 태양 노출로 인한 화상이다.

2도 화상

2도 화상은 진피와 표피에 영향을 미친다. 따라서 피부가 붉어지는 것 외에도 물집이 나타난다. 2도 화상의 예는 뜨거운 액체가 피부에 떨어질 때 발생하는 전형적인 화상이다.

더 읽어보기: 작은 사고들을 위한 8가지 가정용품

3도 화상

논리적으로 이는 가장 위험한 화상이다. 이러한 화상은 모든 피부층에 영향을 미친다. 실제로 근육, 신경 및 뼈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 3도 화상은 피부를 태우므로 당연히 즉각적인 치료가 필요하다.

어린이 화상을 치료하는 방법

어린이 화상
어린이는 화상 사고를 당할 위험이 가장 높은 그룹이다.

어린이 화상이 광범위하다면 치료를 받아야 한다. 즉, 어린이 신체의 5% 이상에 영향을 미치는 경우에 말이다. 또한, 그 정도에 관계없이 2도 및 3도 화상의 경우 아이를 의사에게 데려가야 한다.

하지만 위치에 따라 일부 화상은 그 정도에 관계없이 의사가 검사해야 한다.

  • 얼굴, 손 및 발의 화상
  • 관절을 덮는 화상
  • 어린이가 고전압에 접촉한 경우
  • 어린이가 가스를 흡입한 경우
어린이 화상을 치료하는 방법
화상이 가벼우면 그 부위를 차갑게 하거나 재생 크림을 바르면서 집에서 쉽게 치료할 수 있다.

다음 팁 중 일부는 당연해 보이지만, 모르는 부분도 있을 것이다. 어쨌든 이 팁은 정말 유용하며, 이 프로토콜은 어린이 화상 치료를 최상으로 할 수 있도록 보장한다.

  • 먼저 화상의 원인으로부터 어린이를 떨어뜨려 놓아야 한다.
  • 그런 다음 옷이나 액세서리가 피부에 달라붙지 않은 경우에만 제거해야 한다. 그렇지 않은 경우 더 많은 손상이 생길 수 있음으로 그대로 두어야 한다.
  • 그 후 화상 부위를 식힌다. 그렇게 하려면 감염된 부위를 흐르는 물에 몇 분 동안 두어야 한다. 이와 관련하여 물이 너무 차갑지 않고 상온인 것이 중요하다. 또 다른 옵션은 거즈 패드에 물이나 식염수를 적셔서 화상 부위 위에 두는 것이다.
  • 비누와 물로 해당 부위를 철저히 씻는다.
  • 화상의 정도에 따라 어린이를 의사에게 데려가야 할 수도 있다. 햇볕에 탄 경우라면 며칠 동안 보습 크림을 바르면 된다. 하지만 더 깊은 화상은 치료가 필요하다. 이 경우 의사는 항생제 연고를 처방할 수도 있다.

더 읽어보기: 일광 화상을 입었을 때 치료법 9가지

어린이가 화상을 입었을 때 하지 말아야 할 일

어린이가 화상을 입었을 때 하지 말아야 할 일

화상에 직접 차가운 무언가를 갖다 대거나 치약과 같은 치료법을 사용하여 화상을 더 복잡하게 만들지 않도록 해야 한다.

  • 먼저 화상 부위에 얼음이나 얼음물을 직접 바르면 안 된다. 더 큰 피해가 생길 수 있기 때문이다.
  • 물집이 있으면 구멍을 뚫으면 안 된다. 대신 그대로 두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감염이 생길 수 있다.
  • 처방전 없이 어린이에게 항생제를 주지 말아야 한다. 게다가 화상의 경우 특별히 항생제에 표시되는 내용이 없다.
  • 탤컴파우더, 버터 또는 치약을 화상 부위에 바르면 안 된다. 대중의 믿음과는 달리 이러한 제품을 사용하면 상황이 악화할 수 있다.

어쨌든 어린이 피부는 연약하다는 사실을 기억하자. 화상이 일도일지라도 통증이 심하거나 지속하면 주저하지 말고 소아과 의사와 상의 하여 주요 문제를 배제해야 한다.

또한, 예방의 중요성을 잊지 말자. 모든 가정 내 사고를 예측하는 건 불가능하지만, 최소한 특정 안전 조처를 유지하여 위험을 최소화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