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릭 의약품에 대한 5가지 질문

09 2월, 2020
제네릭 의약품은 효과와 안전성에 대한 많은 논란에도 불구하고 오리지널 의약품만큼 유효하다는 것이 증명되었다. 이 글에서 자세히 알아보자.

오리지널 의약품보다 제네릭 의약품이 덜 효과적이라는 말이 사실일까? 아니면 정말 효과가 있을까? 이 글에서 우리는 제네릭 의약품에 관련된 일반적인 질문에 대한 답을 다루고자 한다. 우선 제네릭 의약품이 무엇인지에 대해 알아보자.

제네릭 의약품이란?

제네릭 의약품에 대한 배경

제네릭 의약품(generic drugs)은 복용량, 안전성, 강도, 투여 경로, 품질 및 성능 특성 면에서 기존의 승인된 오리지널 의약품과 동일하게 생성된 의약품이다.

제네릭 의약품인 경우, 의약품에 해당하는 라벨이 표시되는 경우가 많으므로 제네릭 의약품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하지만 많은 인기에도 불구하고 제네릭 의약품을 둘러싼 논란은 여전하다.

이 글에서는 제네릭 의약품에 대해 자주 묻는 다섯 가지 질문에 대해 답변할 것이다.

  • 제네릭 의약품과 오리지널 의약품의 차이점은 무엇인가?
  • 제네릭 의약품은 오리지널 의약품과 품질이 동일한가?
  • 제네릭 의약품은 정말 저렴한가?
  • 제네릭 의약품의 장점은 무엇인가?
  • 제네릭 의약품에는 활성 물질이 최대 20% 적게 들어 있는 것이 사실인가?

제네릭 의약품에 대한 5가지 질문

1. 오리지널 의약품과 차이점은 무엇인가?

제네릭 의약품과 오리지널 의약품의 주요 차이점은 제품의 외관이다. 그러나, 많은 사람들이 생각하는 것처럼 크기가 많이 작지는 않다.

또 다른 차이점은 약의 이름이다. 제네릭 의약품은 활성 성분을 기준으로 명명된다.

파라세타몰을 예로 들자면, 약국에서는 제네릭 의약품인 파라세타몰을 찾을 수 있는 한편, 파라세타몰을 활성 성분으로 함유한 약의 상표명인 겔로카틸도 찾을 수 있다.

제네릭 의약품에 대한 5가지 질문

하지만, 제네릭 의약품은 오리지널 의약품에 대한 특허가 만료되기 전까지는 시장에 나갈 수 없다. 또한, 식품의약국(FDA)의 승인을 받아야 한다.

따라서 무엇보다도 외관, 브랜드 인지도 및 특허의 문제일 뿐, 효과의 문제가 아니다.

2. 오리지널 의약품과 품질이 동일한가?

품질은 똑같다. 주요 차이점은 앞서 이미 언급한 것들이며, 약의 효능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다.

제네릭 의약품은 오리지널 의약품과 모두 동일한 공정을 거쳐야 하기 때문에, 동일한 품질을 보장한다. 또한 이 두 가지 모두 식품의약국(FDA)의 허가를 받아야 한다.

더 읽어보기: 불안 치료에 사용되는 항불안제의 종류

3. 제네릭 의약품은 정말 저렴한가?

제네릭 의약품의 가격을 정하는 회사나 그룹은 없지만, 그 가격은 일반적으로 오리지널 의약품보다 상당히 낮다.

또한, 연구비를 위해 많은 돈을 지불할 필요가 없다. 하지만, 이미 알고 있듯이, 단지 가격이 저렴하다고 해서 그것이 품질이 떨어지는 것은 아니다.

4. 제네릭 의약품의 장점은 무엇인가?

제네릭 의약품은 정말 저렴한가?

앞의 질문에 근거해 보면, 제네릭 의약품은 오리지널 의약품보다 훨씬 저렴하다는 것이 주된 장점이다. 사실 오리지널 의약품의 가격에 비해 최대 60%까지 절약할 수 있다.

가격 차이가 나는 것은, 제네릭 의약품이 각 제약회사가 신약을 연구하기 위한 투자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는 사실 때문이다.

더 읽어보기: 저축에 대한 동양 철학

5. 제네릭 의약품에 활성 물질이 최대 20% 적게 들어 있는 것이 사실인가?

이것은 확실히 사실이 아니다. 약의 효능이나 활성 성분의 실제 양에는 변동성이 있다.

그러나, 몸이 약물을 흡수하는 방법에는 20%의 가변성이 있을 수 있다. 즉, 이러한 변화는 제네릭 의약품이든 아니든 어떤 약물에서도 일어난다. 연구자들이 생물학적 가용성에 관한 연구를 할 때, 항상 20%씩 다르다는 것을 인정해야 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이러한 변동성은 어떤 약물에서도 발생할 수 있다.

이는 활성 성분의 총량이 정확히 같더라도 흡수가 달라질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또한, 모든 연구들이 시장에서 제네릭 의약품을 판매하기 전에 고려해야 할 사항이다.

  • Shrank, W. H., Liberman, J. N., Fischer, M. A., Girdish, C., Brennan, T. A., & Choudhry, N. K. (2011). Physician perceptions about generic drugs. Annals of Pharmacotherapy. https://doi.org/10.1345/aph.1P389
  • Anand, O., Yu, L. X., Conner, D. P., & Davit, B. M. (2011). Dissolution Testing for Generic Drugs: An FDA Perspective. The AAPS Journal. https://doi.org/10.1208/s12248-011-9272-y
  • Frank, R. G., & Salkever, D. S. (1997). Generic entry and the pricing of pharmaceuticals. Journal of Economics and Management Strategy. https://doi.org/10.1162/105864097567039
  • Borgherini, G. (2003). The bioequivalence and therapeutic efficacy of generic versus brand-name psychoactive drugs. Clinical Therapeutics. https://doi.org/10.1016/S0149-2918(03)8015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