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콤달콤 맛있는 중국식 닭고기 요리 레시피

6월 18, 2019
이 글에서 소개하는 새콤달콤한 중국식 닭고기 요리는 가족들과 모였을 때 함께 나누기 좋은 요리이다.

이 글에서 소개하는 새콤달콤 맛있는 중국식 닭고기 요리는 중국에서 즐겨 먹는 요리이다. 무엇보다 집에서 누구나 쉽게 만들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간단한 팁만 따라하면 된다. 이런 만들기 쉬운 건강한 요리 레시피를 메모해 두면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이다.

많은 사람들이 중국 음식은 기름지고, 건강에 안 좋다고 생각하는 듯하다. 하지만 결코 그렇지 않다. 간장과 닭고기 몇 조각만 있으면 새콤달콤, 맛있는 중국식 닭고기 요리를 만들 수 있다.

중국식 닭고기 요리(스윗 앤 사워 치킨)

새콤달콤 맛있는 중국식 닭고기 요리 레시피

필요한 재료

  • 닭가슴살 3덩어리 (600 g)
  • 피망 1컵 (120 g)
  • 파인애플 슬라이스 1컵 (150 g)
  • 작은 크기의 양파 자른 것 2컵
  • 생강 가루 1큰술 (15 g)
  • 껍질 벗긴 마늘 2쪽
  • 옥수수 전분 가루 1큰술 (10 g)
  • 간장 3큰술 (45 ml)
  • 물 1컵 (250 ml)
  • 달걀 1개 (60 g)
  • 케첩 2큰술 (30 ml)
  • 쌀 식초 1큰술 (15 ml)
  • 갈색 설탕 2큰술 (30 g)
  • 소금 1큰술 (15 g)
  • 식물성 오일 2큰술 (30 ml) 

더 읽어보기 : 중국식 볶음밥을 맛있게 만들어보자

만드는 방법

새콤달콤 맛있는 중국식 닭고기 요리 레시피

  1. 소스를 제일 먼저 만든다. 소스가 이 요리의 핵심이다.
  2. 팬에 케첩, 간장, 물, 쌀 식초, 갈색 설탕, 소금을 넣고 중불로 끓인다.
  3. 적당한 농도가 될 때까지 중간 중간 잘 저어가면서 끓인다. 
  4. 닭고기를 손질할 차례이다. 닭 가슴살을 네모난 모양으로 자른다. 마늘, 양파, 피망도 자른다.
  5. 4번에 달걀, 간장, 쌀 식초, 옥수수 가루를 넣는다. 닭고기를 재우는 과정이다. 
  6. 모든 재료를 잘 섞는다.
  7. 다른 팬에 오일을 두르고 닭고기가 노릇하게 잘 익을 때까지 익힌다.
  8. 다른 팬에 구운 닭고기, 양파, 생강, 마늘, 피망을 넣고 볶는다.
  9. 몇 분 후에 파인애플을 넣는다. 약한 불로 바꿔 2분 정도 더 볶는다.
  10. 마지막으로, 1-3번에서 만든 소스를 넣는다. 

중국식 닭고기 요리에 참고하면 좋은 팁

이 레시피에서 핵심은 두 가지이다. 간장을 넣는 것과 레시피에 따라 요리하는 것이다. 이 두 가지를 특히 신경써서 요리해야 한다.

더 읽어보기 : 셰리주 버섯 소스로 구운 닭고기 요리

간장

간장은 동양에서 요리할 때 빠지지 않는 재료이다. 새콤달콤한 중국식 요리에 간장이 빠진 맛은 잘 상상이 가지 않는 게 당연하다. 닭고기는 간장과 식초로 미리 밑간을 해두어야 한다. 

  • 이렇게 닭고기를 밑간해서 요리하면 훨씬 더 맛있다.
  • 굴소스로 밑간을 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간장보다는 덜 넣어야 한다.

조리법

이 요리를 할 때에는 닭고기에 물기가 없어야 한다.

이 글에서 소개한 레시피를 참고하여 즐겁게 요리하고 맛있게 먹자!

  • Pollo agridulce. (s.f.). En Wikipedia. Recuperado el 13 de octubre de 2018 de https://es.wikipedia.org/wiki/Pollo_agridulce
  • Marangoni F, Corsello G, Cricelli C, et al. Role of poultry meat in a balanced diet aimed at maintaining health and wellbeing: an Italian consensus document. Food Nutr Res. 2015;59:27606. Published 2015 Jun 9. doi:10.3402/fnr.v59.27606
  • Slavin JL, Lloyd B. Health benefits of fruits and vegetables. Adv Nutr. 2012;3(4):506–516. Published 2012 Jul 1. doi:10.3945/an.112.002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