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에 관해 꼭 알아야 하는 7가지 사실

24 12월, 2019
커피는 전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음료 중 하나다. 풍미가 강하고 에너지를 주기 때문에 수많은 사람이 매일 아침 커피를 마시면서 하루를 시작한다. 그러나 실제로 커피 한 잔이 몸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고 있는가? 궁금하다면 계속 읽어보자.

커피를 좋아하지만, 몸에 나쁘진 않을까 하는 생각 때문에 더 많이 마시기를 꺼리고 있는가? 과연 그렇게 하는 게 맞는지 알아보기 위해 커피에 관해 꼭 알아야 할 흥미로운 사실을 확인해 보도록 하자. 

커피에 관해 꼭 알아야 하는 7가지 사실

1. 뇌 활동 자극

커피에 관해 꼭 알아야 하는 7가지 사실

커피는 두뇌 활동을 향상한다. 그래서 이 음료는 사람들의 집중력을 높이고 반응 속도도 높인다. 또한, 설탕을 넣어서 마실 경우 설탕도 좋은 자극제이므로 더 강한 효과를 느낄 수 있다.

의심할 여지 없이 카페인과 포도당을 결합하면 뇌의 곳곳이 활성화된다. 그러나 공복에 커피를 마시는 건 좋지 않다. 공복에 커피를 섭취하면 반대의 효과가 나타나게 될 것이다. 

더 읽어보기: 얼굴 피부 재생에 도움이 되는 커피 활용법

2. 혈압 상승

커피 한 컵만으로도 저혈압과 싸울 수 있다. 그러나 혈압이 낮은 사람들에게는 좋지만, 빈맥으로 고통받는 사람들에게는 별 도움이 되지 않는다. 어쨌든 커피는 저혈압 환자들에게는 해롭지 않다. 그들의 신체는 결국 커피에 적응하게 되고 혈압 상승은 멈춘다.

3. 면역 체계 강화

커피에 관해 꼭 알아야 하는 7가지 사실

커피는 면역 체계를 강화할 수 있다. 단순히 면역 체계를 활성화하는 것이 아니라 더 강력해지도록 만든다. 전 세계적으로 과학자들은 커피를 마실 경우 조기 사망의 위험을 줄일 수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또한, 커피는 간, 심장 및 위장관을 강화할 수 있다.

가장 건강한 커피 일일 복용량은 3컵이다. 그리고 신선하게 간 커피를 마셔야 한다. 인스턴트 커피는 영양소는 거의 없고 위장관에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는 화학 첨가제를 더 많이 함유하고 있다.

4. 두통 완화

천연 커피에 함유된 카페인은 두통과 편두통 퇴치를 도울 수 있다. 커피가 진통제를 대신할 수는 없지만, 카페인을 포함한 다른 성분들 덕분에 일반적인 의약품들보다 더 효과적일 수 있다. 따라서 그 활성 성분들로 인해 효과는 상당히 좋아진다.

5. 스트레스 해소

5. 완벽한 스트레스 해소 제품이다

커피는 신체에 항우울제 효과와 스트레스 방지 효과를 가져다준다. 그래서 이 음료 덕분에 우리는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다. 실제로 기분이 좋아지게 해 주는 도파민과 세로토닌이 방출되어 스트레스가 줄어들기 때문이다.

카페인은 가장 일반적인 중추 신경계 자극제 중 하나이며 효과적인 항우울제로 작용하므로 한 잔만 마셔도 충분히 효과를 볼 수 있다.

카페인의 혜택을 누릴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커피를 마시는 것이다. 차, 탄산음료 또는 초콜릿과 같은 다른 제품에 들어 있는 정도의 카페인으로는 신경을 자극할 수 없다.

더 읽어보기: 커피와 배고픔의 관계

6. 기억력 향상

커피는 기억력을 상당히 향상할 수 있다. 우리의 기분이 좋아지게 하고 성능을 향상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기억력에도 도움이 된다.

그러나 이러한 이점은 단기 기억에만 적용된다. 뇌가 우리가 받는 모든 정보를 단기 기억에 저장하고 한 시간 후에 장기 기억으로 옮긴다는 점을 고려하면 이는 세세한 세부 사항일 뿐이다.

7. 체중 감량

7.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된다 

커피에 관한 마지막 사실은 체중을 유지하거나 줄일 수 있도록 도와준다는 것이다. 렙틴 수치가 낮으면 몸이 지방을 저장하기 시작한다. 하지만 다행히도 카페인은 신체의 렙틴 수치를 증가시킨다. 따라서 일반적으로 커피를 마시는 사람들은 체중이 그다지 증가하지 않으며 운동 효과도 더 많이 볼 수 있다. 

  • Esquivel, P., & Jiménez, V. M. (2012). Functional properties of coffee and coffee by-products. Food Research International. https://doi.org/10.1016/j.foodres.2011.05.028
  • Farah, A., & Donangelo, C. M. (2006). Phenolic compounds in coffee. Brazilian Journal of Plant Physiology. https://doi.org/10.1590/s1677-04202006000100003
  • Chandrasekar, V., & Viswanathan, R. (1999). Physical and thermal properties of coffee. Journal of Agricultural and Engineering Research. https://doi.org/10.1006/jaer.1999.0411
  • Chu, Y. F. (2012). Coffee: Emerging Health Effects and Disease Prevention. In Coffee: Emerging Health Effects and Disease Prevention. https://doi.org/10.1002/97811199498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