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파이바 오일의 용도, 이점 및 금기 사항

코파이바 오일은 진통, 항염증, 항균 작용으로 인해 전통 의학에서 사용되었다.
코파이바 오일의 용도, 이점 및 금기 사항

마지막 업데이트: 09 7월, 2021

코파이바 오일의 용도, 이점 및 금기 사항에 대해 알아보자. 코파이바는 아마존 유역에서 자생하는 나무로, 높이가 20m까지 자랄 수 있다. Copaifera officinalis 종에 속하는 코파이바는 자연적으로 생성하는 오일이나 송진으로 잘 알려져 있으며, 나무 몸통에 구멍을 뚫고 관을 삽입하여 내용물을 흘려보낸 뒤 추출할 수 있다.

고대부터 코파이바 나무의 송진은 약용으로 쓰이기도 했다. 나무가 자라는 지역의 주민이 이러한 성분에 여러 특성이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통증을 완화하고, 감염을 예방하며, 치유 과정을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여겨진다.

코파이바 오일이란?

코파이바 오일은 코파이바 나무의 송진에서 얻을 수 있다. 코파이바 나무는 이러한 오일을 자연적으로 생성한다. 또한 나무 몸통을 잘라 내용물을 걸러내고 달콤한 향이 날 때까지 처리 과정을 거쳐 오일을 완성할 수 있다.

역사적 자료에 따르면, 코파이바 발삼의 이점을 가장 먼저 활용한 사람은 아마존 유역 전역에 거주하는 토착민이었다. 여기에는 브라질, 콜롬비아, 페루, 베네수엘라와 같은 국가가 포함된다. 코파이바 오일은 다양한 질병에 도움이 되는 특성으로 인해, 17세기경 유럽으로 전파되었다.

현재는 수많은 개인 미용 및 피부 관리 제품의 성분 목록에서 찾아볼 수 있다. 마찬가지로 오일과 송진 모두 이뇨제 또는 기침 치료제와 같은 천연 약제에 포함되어 있다.

중요 성분

코파이바 오일의 주성분은 다음과 같다.

  • 코파엔 또는 알파 코파엔
  • 카디넨 또는 델타 카디넨
  • 감마 카디넨
  • 세드롤
코파이바 오일의 용도, 이점, 금기 사항

코파이바 오일은 고대부터 미용 및 의학적 목적으로 사용되었다.

코파이바 오일의 용도 및 이점

민간요법에서는 코파이바 오일을 최음제로 사용했다. 지금부터 과학에 따른 이점을 자세히 알아보자.

1. 항염 작용

만성 염증은 여러 질병의 원인이 된다. 다행히 코파이바 오일에는 유의미한 항염증 효과가 있다.

다발성 경화증(MS)이 있는 설치류를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이러한 성분은 염증과 관련된 분자 생성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되었다. 또한 산화 스트레스와 관련된 유리기의 활동을 억제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찬가지로 혀 병변이 있는 쥐를 대상으로 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코파이바 송진 오일이 염증을 유발하는 면역 세포의 수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된다.

끝으로 대장염에 있는 설치류를 대상으로 한 연구에 따르면, 대장 손상에 영향을 미치지 않고도 염증을 줄일 수 있다. 현재로서 인간에 대한 이러한 효과를 입증하려면 더 많은 연구가 필요하다.

2. 항균 효과

<International Journal of Pharmaceutical Compounding> 학술지의 연구에 따르면, 코파이바 오일은 낮은 농도로도 박테리아 성장을 억제할 수 있다. 연구는 피부 감염과 상처를 유발하는 황색 포도상 구균에 대한 오일의 효과를 조사했다.

한편 <The Open Dentistry Journal> 학술지의 연구를 통해 오일의 젤이 치아에 존재하는 모든 종류의 연쇄상 구균을 퇴치할 수 있다는 점이 밝혀졌다. 하지만 이러한 특성을 증명하려면 더 많은 연구가 진행되어야 한다.

3. 진통 효과

<Complementary Therapies in Clinical Practice> 학술지의 연구에 따르면, 코파이바 오일과 딥 블루를 함께 사용하여 마사지를 하면 코코넛 오일을 사용할 때보다 관절염 통증을 줄이는 데 더 효과적일 수 있다. 또한 손가락의 힘과 민첩성을 높일 수 있다.

4. 리슈만편모충증 퇴치에 도움이 될 수 있다

리슈만편모충증은 감염된 플레보토민 모래파리에 물려 전염되는 리슈만편모충에 의한 감염이다. 일반적으로 감염이 피부에 발생하면 병변과 궤양이 나타난다.

하지만 피부 리슈만편모충증이 있는 설치류를 대상으로 한 연구를 통해 코파이바 오일을 활용한 경구 및 국소 치료가 피부 병변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문가들은 오일이 리슈만편모충의 세포막을 공격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5. 여드름성 피부 개선

항염증 및 항균 작용을 하는 코파이바 오일은 여드름에 대한 지원군으로 보인다. <Alternative Medicine Review> 학술지에 게재된 연구에서 참가자들은 1% 코파이바 에센셜 오일 제제로 치료한 여드름 부위에 상당한 개선을 보였다.

한편 일화적 자료에 따르면, 피부 톤을 밝아지게 하는 데 도움이 된다. 이러한 효과를 보려면 크림이나 토너에 에센셜 오일 한 방울을 섞어서 사용하면 된다.

6. 간 건강 관리

<Acta Cirúrgica Brasileira> 학술지에 게재된 연구에 따르면, 코파이바 오일은 아세트아미노펜과 같이 흔히 사용되는 진통제로 인한 간 손상을 줄일 수 있다. 연구진들은 코파이바 오일을 예방 목적으로 진통제를 복용하기 전에 사용할 때마다 이러한 효과를 볼 수 있다는 점을 발견했다.

약을 먹고 나서 오일을 사용하면 그다지 좋은 효과를 볼 수 없으며, 오히려 간의 빌리루빈 수치가 증가할 수 있다. 이러한 영향을 입증하려면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

7. 진통제 역할

코파이바 오일의 전통적인 용도 중 하나는 스트레스 완화와 관련이 있다. 특히 마사지를 할 때 사용하면 진정 효과가 있다. 피곤한 하루를 보내고 나서 또는 자기 전에 긴장을 풀 때 사용하면 좋다.

코파이바 오일의 용도, 이점, 금기 사항

마사지를 통해 오일을 사용하면 근육 긴장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코파이바 오일의 위험성과 주의 사항

전문가들은 코파이바 오일을 적은 양으로 사용한다면 안전하다고 생각한다. <International Journal of Molecular Sciences> 학술지의 연구에 따르면, 오일을 다량으로 섭취하면 메스꺼움, 구토, 설사와 같은 소화 문제를 유발할 수 있다.

동시에 오일을 직접 섭취해서는 안 되며, 피부에 사용하기 전에는 주의해야 한다. 에센셜 오일은 일반적으로 고농축된 형태이므로, 희석해서 사용해야 한다.

부작용 반응에 대한 테스트를 하는 것도 좋다. 희석한 오일을 바른 뒤 적어도 24시간 이상 효과가 나타나도록 기다린다. 아무 반응이 없으면 안전하다고 생각할 수 있다.

하지만 아로마 요법에서 코파이바 오일을 사용한다면 어린이, 반려동물, 임산부 근처에서는 사용하지 않도록 피해야 한다. 일부 에센셜 오일이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끝으로 전문가들은 리튬이 코파이바와 부적합한 상호 작용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따라서 리튬 또는 리튬이 포함된 약을 복용 중이거나 복용한 적이 있는 사람은 전문가와 상담을 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코파이바 오일의 사용법

코파이바 오일은 식품 첨가제로 사용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향을 바꾸기 위해 음식과 음료에 소량을 첨가할 수 있다. 또한 염증, 통증, 흉터를 줄이는 국소 치료제로도 유용하다.

흉터 치료제로 사용할 때는 아보카도, 아몬드, 코코넛과 같은 캐리어 오일과 함께 사용해야 한다. 캐리어 오일 30ml에 코파이바 에센셜 오일 3~5방울을 추가한 후 찜질제, 마사지, 크림, 로션으로 사용하면 된다.

천연 항염증제 및 진통제인 코파이바 오일

학명이 Copaifera officinalis인 코파이바는 아마존 유역에 자생하는 나무 종으로, 송진과 발삼은 몸통을 잘라 추출할 수 있다.

코파이바 오일은 송진의 가공 과정을 거쳐 완성된다. 일화적 자료와 일부 연구에 따르면, 항염증, 진통, 항균 활동을 할 수 있다. 하지만 그 효과를 입증하려면 더 많은 연구가 필요하다.

현재로서는 심하지 않은 특정 증상을 완화하기 위한 방책으로 필요할 때만 사용해야 한다. 오일로 의학적 치료를 대체할 수는 없으며, 특히 임신 또는 수유 중이거나 질병을 앓고 있는 것과 같은 특별한 상황이라면 주의해서 사용해야 한다.

이 글은 어떤가요?
아르간 오일을 피부 관리에 활용하는 6가지 방법
건강을 위한 발걸음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아르간 오일을 피부 관리에 활용하는 6가지 방법

아르간 오일은 모로코 원산인 아르간 나무의 씨앗에서 추출된다. 아르간 오일에는 고농도의 항산화물질, 지방산, 아미노산들이 있다. 최근, 많은 회사들이 미용 제품에 아르간 오일을 사용하고 있다. 하지만 아르간 오일을 100% 자연 상태로도 구할 수 있다.



  • da Silva AG, Puziol Pde F, Leitao RN, Gomes TR, Scherer R, Martins ML, Cavalcanti AS, Cavalcanti LC. Application of the essential oil from copaiba (Copaifera langsdori Desf.) for acne vulgaris: a double-blind, placebo-controlled clinical trial. Altern Med Rev. 2012 Mar;17(1):69-75. PMID: 22502624.
  • Dias, D. S., Fontes, L. B., Crotti, A. E., Aarestrup, B. J., Aarestrup, F. M., da Silva Filho, A. A., & Corrêa, J. O. (2014). Copaiba oil suppresses inflammatory cytokines in splenocytes of C57Bl/6 mice induced with experimental autoimmune encephalomyelitis (EAE). Molecules (Basel, Switzerland), 19(8), 12814–12826. https://doi.org/10.3390/molecules190812814
  • Teixeira, F. B., de Brito Silva, R., Lameira, O. A., Webber, L. P., D’Almeida Couto, R. S., Martins, M. D., & Lima, R. R. (2017). Copaiba oil-resin (Copaifera reticulata Ducke) modulates the inflammation in a model of injury to rats’ tongues. BMC complementary and alternative medicine, 17(1), 313. https://doi.org/10.1186/s12906-017-1820-2
  • Barbosa, M., Vicentini, F. A., Castro-Ghizoni, C. V., Lameira, O. A., Sa-Nakanishi, A. B., Bracht, L., Peralta, R. M., Natali, M., Bracht, A., & Comar, J. F. (2018). Copaiba Oil Decreases Oxidative Stress and Inflammation But not Colon Damage in Rats with TNBS-Induced Colitis. Endocrine, metabolic & immune disorders drug targets, 18(3), 268–280. https://doi.org/10.2174/1871530318666180215102029
  • Guimarães, A. L., Cunha, E. A., Matias, F. O., Garcia, P. G., Danopoulos, P., Swikidisa, R., Pinheiro, V. A., & Nogueira, R. J. (2016). Antimicrobial Activity of Copaiba (Copaifera officinalis) and Pracaxi (Pentaclethra macroloba) Oils against Staphylococcus Aureus: Importance in Compounding for Wound Care. International journal of pharmaceutical compounding, 20(1), 58–62.
  • Simões, C. A., Conde, N. C., Venâncio, G. N., Milério, P. S., Bandeira, M. F., & da Veiga Júnior, V. F. (2016). Antibacterial Activity of Copaiba Oil Gel on Dental Biofilm. The open dentistry journal, 10, 188–195. https://doi.org/10.2174/1874210601610010188
  • Bahr, T., Allred, K., Martinez, D., Rodriguez, D., & Winterton, P. (2018). Effects of a massage-like essential oil application procedure using Copaiba and Deep Blue oils in individuals with hand arthritis. Complementary therapies in clinical practice, 33, 170–176. https://doi.org/10.1016/j.ctcp.2018.10.004
  • dos Santos, A. O., Costa, M. A., Ueda-Nakamura, T., Dias-Filho, B. P., da Veiga-Júnior, V. F., de Souza Lima, M. M., & Nakamura, C. V. (2011). Leishmania amazonensis: effects of oral treatment with copaiba oil in mice. Experimental parasitology, 129(2), 145–151. https://doi.org/10.1016/j.exppara.2011.06.016
  • da Silva, A. G., Puziol, P., Leitao, R. N., Gomes, T. R., Scherer, R., Martins, M. L., Cavalcanti, A. S., & Cavalcanti, L. C. (2012). Application of the essential oil from copaiba (Copaifera langsdori Desf.) for acne vulgaris: a double-blind, placebo-controlled clinical trial. Alternative medicine review : a journal of clinical therapeutic, 17(1), 69–75.
  • Teixeira, R. K., Yamaki, V. N., Yasojima, E. Y., & Brito, M. V. (2013). Effect of copaiba oil in hepatic damage induced by acetaminophen in rats. Acta cirurgica brasileira, 28(7), 526–530. https://doi.org/10.1590/s0102-86502013000700008
  • da Trindade, R., da Silva, J. K., & Setzer, W. N. (2018). Copaifera of the Neotropics: A Review of the Phytochemistry and Pharmacology. International journal of molecular sciences, 19(5), 1511. https://doi.org/10.3390/ijms190515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