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기를 달래주는 최고의 식품

3월 30, 2017
건강한 식단을 챙겨먹으려고 노력하는데 항상 배고픔을 느껴서 힘든가? 포만감을 유지시켜주는 이 맛있고 건강한 식품을 확인해보자!

음식이라고 하면 일단 배를 부르게 해야 한다고 생각하지만, 건강을 생각한다면 좋은 방법은 아니다. 배고픔을 느낄 때는 지방이나 설탕을 많이 첨가하지 않고 포만감을 주는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가장 좋다. 지방이나 설탕 없이 포만감을 느끼기란 불가능하다고 생각되는가? 지금부터 식단에 극단적인 처방을 내리지 않으면서도 허기를 달래주는 최고의 식품 몇 가지를 알아보자.

포만감을 결정하는 요소는 무엇인가?  

우리가 섭취하는 모든 음식은 여러 가지 면에서 우리에게 영향을 미친다. 예를 들어 음식으로 얼마나 배고픔을 해소할 수 있는지, 눈앞에 보이는 음식이라면 무엇이든 먹어치울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이 얼마나 강한지 등등이다.

음식이 주는 포만감은 제각각 다르다. 그래서 파스타 접시를 먹는 것과 같은 양의 양배추& 토마토 샐러드를 먹는 것이 다른 이유이다.

포만감을 느끼려면 다음과 같은 조건을 충족해야 한다.

  • 높은 단백질 함량
  • 엄청난 양의 섬유질
  • 많은 양의 산소 및 수분
  • 무게에 비해 낮은 열량
  • 유기질의 무첨가 식품                                    

허기를 달래주는 최고의 식품

오늘은 포만감을 높이면서 건강에 이롭거나 적어도 패스트푸드나 당분이 높은 음식보다는 차라리 나은 식품들을 알아보자.

삶은 감자

감자는 체중 감량을 위한 다이어트의 적으로 알려져 있지만, 실제로 삶은 감자는 비타민 C와 칼륨, 탄수화물의 훌륭한 원천이다.

또한, 섬유질과 단백질을 함유하고 있고 지방은 많지 않다. 그래서 감자를 먹으면 포만감이 생긴다.

귀리

아침에 귀리를 섭취하면 점심시간이 다 되도록 배고픔에서 자유로울 수 있는 허기를 달래주는 최고의 식품 중 하나다.

귀리에는 섬유질과 식물성 단백질이 많이 포함되어 있어 시간 동안 포만감이 지속된다. 요구르트나 우유와 함께 섭취하면 더 큰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사과

사과는 섬유질의 보고이자 우리 뇌에 “그만 먹어”라는 메시지를 보내는 역할을 한다. 아침, 중순, 스낵 또는 디저트로 사과를 먹으면 된다.

사과는 당 수치를 안정시키고 몸에 다량의 수분을 공급한다. 그래서 포만감이 오랫동안 지속되고 체액 유실을 예방할 수 있다.

달걀

달걀은 콜레스테롤 수치를 증가시키기 때문에 부정적인 기사가 나는 식품 중 하나다. 하지만 달걀은 영양가가 풍부하고 노른자는 건강에 특히 좋다.

달걀의 항산화 물질(루테인 제아잔틴 ) 시간 동안 식욕을 만족시킨다.

아침 식사로 빵 또는 크루아상 위에 삶은 달걀을 올린다면, 적은 양의 칼로리를 섭취하고 몸 또한 더 만족할 것이다.

오렌지

오렌지를 포함한 감귤류과 과일은 허기를 달랠 수 있을 만큼 많은 양의 섬유질을 제공한다.

오렌지 속 비타민 C 성분은 면역력 보충에 좋으므로 권장한다. 오렌지는 섭취 방법도 다양해 주스로 마시거나 디저트로 만들어 먹을 수 있다.

호두

적절 양의 호두를 섭취하면 칼로리 걱정을 할 필요가 없다. 하루 이 최대치이며, 이것을 섭취하면 호두의 이점과 포만감을 모두 누릴 것이다.

호두는 다른 것보다 더 오래 위에 머무르는 건강한 지방과 탄수화물을 함유하고 있다.

야채수프

“배부름 & 건강함”을 동시에 만족하는 야채수프를 만들때는 신선한 채소로 만들어야 한다. 다시 말해, 파우더 수프 또는 인스턴트 수프가 아니어야 한다.

수프는 위를 오랫동안 채워 줄 엄청난 양의 수분을 포함하고 있으며, 시간 동안 배고프지 않게 한다.

당근, 콩 등을 으깨서 맛있고 부드러운 수프를 만들 수 있다 (이때 칼로리를 줄이기 위해 저지방 우유 또는 크림을 사용하는 것을 기억해두자).                       

렌즈콩

일반 콩과 특히 렌즈콩은 배고픔을 해결해주는데 완벽한 식품이다. 이것은 엄청난 양의 채소 단백질과 섬유질을 제공해준다.

그래서 삶은 달걀과 렌즈콩 한 그릇 그리고 토마토는 오후 내내 과자를 먹지 않아도 몇 시간 동안 배를 수 있는 훌륭한 점심이 될 수 있다.

민트 차

민트 향은 안정되게 해주고 몇 분 안에 배고픔을 없애준다.

게다가 민트 향을 사용하여 오전 중간에 행복한 티타임을 가질 수 있다. 예를 들어 허기가 갑자기 찾아올 때 민트차를 마시면 좋다.  

민트 차는 소화에 도움이 되고 종양을 억제하는 과 같은 다른 이점들도 가지고 있다.

살코기

고기의 단백질은 대부분의 배부른 식품 리스트에 올라가 있다. 고기를 건강한 선택으로 고려되기 위해서는 이것을 반드시 알아둬야 한다.

점심에 스테이크( 샐러드 또는 삶은 감자와 함께)는 저녁까지 배고픔을 쫓을 수 있을 것이다.

통밀 파스타

사실 비가공 또는 비정제 곡물도 여기에 모두 포함된다. 파스타를 먹으면 적게 먹고 더 배부름을 느낄 것이다. 통밀 파스타는 미네랄, 비타민 항산화 물질을 줄 것이다.

하지만 이것은 흰 파스타보다 더 많은 지방을 가지고 있으니 주의하자. 적당히 섭취하자.

양념

식욕을 만족시키는 수 있는 대중적인 드레싱에 맞서는 건강한 대안이 있다.

후추, 카레, 큐민, 생강으로 음식을 양념하면 포만감을 오래 유지해주고 신진대사 온도를 증가시킨다.

이유가 부족하다면, 이런 양념들은 음식의 맛과 냄새를 맛있게 할 것이다!

지금까지 알아본 허기를 달래주는 최고의 식품 재료를 활용해 식단을 구성하는 몸과 입이 모두 즐거울 수 있다.

  • Howarth, N. C., Saltzman, E., & Roberts, S. B. (2009). Dietary Fiber and Weight Regulation. Nutrition Reviews. https://doi.org/10.1111/j.1753-4887.2001.tb07001.x
  • Tudela, J. A., Espín, J. C., & Gil, M. I. (2002). Vitamin C retention in fresh-cut potatoes. Postharvest Biology and Technology. https://doi.org/10.1016/S0925-5214(02)00002-9
  • Velioglu, Y. S., Mazza, G., Gao, L., & Oomah, B. D. (1998). Antioxidant Activity and Total Phenolics in Selected Fruits, Vegetables, and Grain Products. Journal of Agricultural and Food Chemistry. https://doi.org/10.1021/jf9801973
  • Abdel-Aal, E. S. M., Akhtar, H., Zaheer, K., & Ali, R. (2013). Dietary sources of lutein and zeaxanthin carotenoids and their role in eye health. Nutrients. https://doi.org/10.3390/nu5041169
  • Rebello, C. J., O’Neil, C. E., & Greenway, F. L. (2016). Dietary fiber and satiety: The effects of oats on satiety. Nutrition Reviews. https://doi.org/10.1093/nutrit/nuv0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