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네랄의 역할과 분류

15 11월, 2020
미네랄의 역할은 인체가 산소와 물을 요구하는 것처럼 생존하고 제대로 기능하는 데 필요하므로 중요하다. 탄수화물, 지질, 단백질, 비타민과 더불어, 우리가 살아가는 데 필요한 기본 영양분의 일부이다.

오늘은 미네랄의 역할과 분류에 대해 알아보려고 한다. 미네랄의 역할은 영양상 맥락에서 중요하다. 이러한 화학 원소를 통해 적절한 신체 기능을 유지할 수 있으니 말이다. 실제로 미네랄은 일상 활동의 발달을 위한 다양한 핵심 생리적 과정의 일부이다.

미네랄은 매우 중요하지만, 인체가 자체적으로 합성할 수는 없다. 따라서 식단을 통해 섭취해야 한다. 이를 위한 주된 방법은 물, 식물, 동물성 식품을 섭취하는 것이다. 오늘은 미네랄이 무엇인지, 어떤 건강상 이점이 있는지, 어떻게 분류되는지 살펴보자.

미네랄이란?

미네랄은 신체의 적절한 기능에 필요한 무기질이다. 총 신체 체중의 4%는 이러한 성분이 차지한다. 하지만 신체에서 발견되는 양은 미네랄이 발휘하는 중요성이나 기능과 아무 관련이 없다.

4가지의 주된 구조 요소인 산소, 수소, 탄소, 질소는 이러한 영양분에 포함되지 않는다. 하지만 이는 체중의 96%를 차지한다. 그리고 나머지 4%는 다량 미네랄과 미량 미네랄로 이루어져 있다.

탄수화물, 단백질, 지방과 달리, 앞서 언급한 성분은 에너지를 제공하는 영양분으로 여겨지지 않는다. 하지만 일상 활동의 정상적인 발달을 위해 매우 중요한 조절 작용을 한다. 이러한 성분의 결핍은 영양상 문제와 질환을 유발할 수 있다.

미네랄의 역할과 분류

칼슘은 다량 미네랄이며, 칼슘 결핍은 골다공증을 초래할 수 있다.

미네랄의 역할

미네랄은 체내의 특정 생화학 과정을 지원하는 데 필요하다. 또한 일부 구조적 기능을 수행한다. 각 성분은 저마다의 역할을 하지만, 다음과 같이 요약할 수 있다.

  • 미네랄은 치아 및 뼈와 같은 조직의 구조 요소이다. 또한 세포의 기본 구성원이다.
  • 산염기 균형 유지에 관여한다.
  • 수분 균형을 최적의 상태로 유지한다.
  • 가스 운반에 참여한다.
  • 근육 수축에 필요하다.
  • 지질, 포도당, 에너지 저장과 같은 다른 물질의 대사에 참여한다.
  • 미량 미네랄은 효소 촉매로서 중요한 역할을 한다. 항산화 능력이 있는 효소에 주는 영향이 두드러진다.

미네랄의 건강상 이점

미네랄은 기능 외에도, 잠재적인 질환 예방에 대해 과학계의 관심을 자아냈다. 어떤 한 성분이 지나치거나 부족하면 만성 질환의 위험 증가와 관련이 있을 수 있다.

골다공증

낮은 칼슘 섭취는 골다공증과 관련이 있다. 물론 칼슘이 여기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유일한 영양분은 아니지만, 특히 아동기와 청소년기의 적절한 뼈 형성에서는 필수적이다.

더 읽어보기: 아이에게 꼭 먹여야 하는 6가지 식품

고혈압 및 심장 건강

두말할 필요 없이, 식단에 포함된 칼륨은 혈압이 높은 사람에게 핵심 요소 중 하나이다. 칼슘과 마그네슘도 심혈관 질환과 상관관계가 있어, 마찬가지로 중요하다.

여러 연구에서 보충제의 효능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므로, 식단의 역할이 중요하다. 따라서 나트륨 함량이 낮은 대시 다이어트(DASH diet)를 따르는 것이 좋다.

항산화 기능

산화 스트레스는 퇴화, DNA 및 단백질 손상 등 신체에 많은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신체에는 산화 스트레스가 주는 영향의 속도를 늦추는 특수 효소가 있다. 효소가 항산화 작용을 하기 때문이다. 셀레늄, 망간, 구리, 아연과 같은 일부 성분도 이러한 메커니즘의 일부이다.

미네랄의 분류

스페인 영양 재단에서 언급했듯이, 이러한 필수 영양분은 다량 미네랄과 미량 미네랄이라는 2가지의 큰 그룹으로 나눌 수 있다. 신체에서 하는 역할과 관련하여, 두 성분 모두 똑같이 중요하다. 주된 차이점은 필요한 양에 있다.

필수 다량 원소

우리 몸은 하루에 100mg 이상의 필수 다량 원소를 요구한다. 여기에 속하는 주된 성분은 칼슘, 인, 나트륨, 칼륨, 염소, 마그네슘, 황이다.

다량 미네랄 부족은 가장 흔히 발생하는 영양 결핍 중 하나이다. 흔히 칼슘에서 이러한 문제가 나타나는데, 남성과 여성 모두 50세가 지나면 칼슘을 얻기가 더 어려워지기 때문이다. 칼슘 부족은 골다공증과 같은 심각한 장기적인 건강상 문제를 초래한다.

더 읽어보기: 칼슘 결핍이 미치는 영향

미량 원소 또는 미량 영양소

미량 원소의 경우, 100mg의 다량 원소보다 더 작은 양이 필요하다. 미량 원소 범주에서 인간 유기체에 중요한 생화학적 기능을 하는 성분은 철분, 아연, 불소, 셀레늄, 구리, 크롬, 요오드, 망간, 몰리브덴이다.

건강한 사람이 균형 잡힌 식단을 따르면 일반적으로 미량 원소 결핍이 발생하지 않는다. 하지만 철분, 요오드, 아연은 제외해야 한다. 오히려 일부 상황에서는 독성이 있을 수 있다. 특히 장기간에 걸쳐 많은 양을 섭취하면 더 그렇다.

미네랄의 역할과 분류

철분은 빈혈과 같은 병리와 관련된 미량 미네랄이다.

생명 유지에서 미네랄이 하는 역할

미네랄은 산소 운반, 조직 형성, 호르몬 합성, 효소 활동과 같은 많은 기본적인 신체 기능에 관여하므로, 꼭 필요하다. 이러한 성분은 섭취해야 하는 양에 따라 2가지의 큰 그룹으로 분류할 수 있다. 모두 똑같이 중요하며, 오로지 식단을 통해 얻을 수 있다.

자신의 필요에 맞는 균형 잡힌 식단은 신체가 요구하는 일일 미네랄을 모두 제공할 수 있다. 전반적으로 가장 좋은 공급원은 채소, 생선, 유제품, 콩류, 견과류이다.

  • Fujita T. Calcium paradox: consequences of calcium deficiency manifested by a wide variety of diseases. Journal of bone and mineral metabolism. 2000.18(4):234-6
  • Mohammadifard N, et al. Electrolyte minerals intake and cardiovascular health. Critical reviews in food science and nutrition. 2019.59(15):2375-2385.
  • Ryan-Harshman M, Aldoori W. Health benefits of selected minerals. Canadian Family Physician. Mayo 2005.51(5):673-675.
  • Soetan K.O, et al. The importance of mineral elements for humans, domestic animals and plants: A review. African Journal of Food Science. Mayo 2010. 4(5):2oo-222.
  • Walji, Hasnain. Vitaminas y minerales. Edaf, 2003.
  • Wolonciej M. Trace elements as an activator of antioxidant enzymes. Postepy higieny i medycyny doswiadczalnej. Diciembre 2016. 31;70(0):1483-1498.
  • Pensanti, Helen. Una guía rápida de vitaminas, minerales y suplementos. Grupo Nelson, 2005.
  • Wotecki C.E, Thomas P.R. Eat for Life: The Food and Nutrition Board’s Guide to Reducing Your Risk of Chronic Disease. Institute of Medicine (US) Committee on Diet and Health. 1992.
  • VVAA. Diet and Health: Implications for Reducing Chronic Disease Risk. National Research Council (US) Committee on Diet and Health. 1989.
  • Esquivel Solís, Viviana, and Maristela Jiménez Fernández. “Aspectos nutricionales en la prevención y tratamiento de la hipertensión arterial.” Revista costarricense de salud pública 19.1 (2010): 42-47.
  • López de Romaña, Daniel, Carlos Castillo, and Doricela Diazgranados. “El zinc en la salud humana-II.” Revista chilena de nutrición 37.2 (2010): 240-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