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국적인 레드 용과의 특성

30 11월, 2020
용과는 장식용으로 매우 높게 평가되는 식물이다. 하지만 이러한 식용 과일은 섭취 목적으로 최근 유행하는 식품이 되었다.

이국적인 과일인 용과의 특성은 무엇일까? 용과는 Hylocereus 선인장의 열매이다. 이 열대 과일은 멕시코 남부와 중앙아메리카가 원산지이며 다양한 종류가 있다. 그중에서도 붉은색이나 하얀색 과육에 작은 검은색 씨가 박혀 있는 붉은색 껍질의 용과가 있다.

용과는 이국적인 모습이지만, 다른 여러 과일과 비슷한 맛이다. 어떤 사람은 용과를 키위와 배 사이의 맛으로 묘사한다.

용과의 특성과 건강상 이점

용과는 높은 영양분 함량으로 인해 최근 몇 년간 과학계의 관심을 끌었다. 그로 인해 과학자들은 식품 산업과 화장품 산업에서 모두 중요한 일부 효과를 발견했다. 그중에서도 눈에 띄는 주된 이점은 다음과 같다.

용과의 항산화 작용

용과의 주된 긍정적인 효과 중 하나이다. 오랫동안 알고 있다시피, 용과는 항산화제의 역할을 하는 다양한 화합물을 포함하고 있다. 다시 말해, 유리기의 영향으로부터 신체 세포를 보호하는 분자이다.

유리기와 관절염, 암, 당뇨병, 심장 질환과 같은 특정한 만성 질환을 연관 짓는 충분한 과학적 증거가 있다. 유리기가 유일한 원인은 아니지만, 항산화제가 풍부한 식단이 예방 조치가 될 수 있다.

이국적인 레드 용과의 특성을 발견해 보자

용과는 선인장의 열매이다. 중앙아메리카의 특징인 이 과일은 다른 세계 시장에서도 구할 수 있다.

프리바이오틱 효과가 있는 올리고당

용과의 영양 성분 중 일부는 탄수화물로 이루어져 있다. 포도당과 과당 외에도, 눈에 띄는 양의 올리고당이 있다. 이는 다소 긴 당분 사슬이다.

전문가들은 위액과 효소가 이러한 섬유질을 분해하지 못한다는 것을 관찰했다. 따라서 소화되지 않은 상태로 장에 도달하여, 장내 세균의 양분 역할을 한다. 용과를 섭취하면 비피두스균과 젖산균과 같은 건강한 프로바이오틱 균주의 성장을 자극할 수 있다볼 수 있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건강한 미생물총과 좋은 건강 상태의 연관성에 대해서는 아직 밝혀야 할 부분이 많이 있다. 현재로서는 염증성 장 질환, 과민 대장 증후군, 비만, 대사 증후군, 비알코올성 지방간과 같은 일부 상황에 영향을 준다는 것이 알려져 있다.

더 읽어보기: 장내 세균총을 늘리는 좋은 습관

면역계를 강화한다

병원균에 대처하는 신체 능력은 특정한 식사 요소에 달려 있다. 따라서 방어 시스템을 포함한 세포에는 최적으로 기능하는 데 필요한 모든 영양분이 있다.

전문가가 언급했듯이, 용과에 존재하는 비타민 C와 아연의 역할이 두드러진다. 또한 비타민 A(이 경우 전구체 중 하나인 베타카로틴)를 잊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비타민 A는 감염을 예방하는 능력이 있으며, 아스코르브산은 선천적인 면역계와 후천적인 면역계의 다양한 세포 기능을 지지한다. 또한 이러한 세포의 대부분은 장과 관련된 림프 조직에 있다.

장내 미생물총은 이러한 세포와 상호 작용을 하므로, 프리바이오틱 효과가 있는 모든 식품은 미생물총을 좋은 상태로 유지하며 면역계에 긍정적인 효과를 선사한다.

용과는 철분을 포함하고 있다

용과는 상당량의 철분을 제공하는 몇 안 되는 과일 중 하나이다. 곧 알게 되겠지만, 용과는 100g당 1.9mg의 철분을 포함하고 있으며 이는 일일 철분 필요량의 약 10%를 차지한다.

또한 과일에 함유된 비타민 C가 철분의 흡수를 촉진한다.

과일의 중요성

과일 식품군의 일부로 용과의 가치를 중점적으로 알아두는 것이 중요하다. 과일은 대부분 긍정적인 영양상 특성이 있다. 따라서 일일 식단에 과일을 포함하면 전반적으로 건강과 웰빙에 긍정적인 효과를 선사한다.

하루에 3~5접시의 과일과 채소를 섭취하면 비만과 일부 유형의 암 발병률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된다. 또한 혈압과 같은 심혈관 문제와 관련된 위험 요소를 줄인다. 그뿐만 아니라 장내 미생물총의 상태를 개선하기도 한다.

용과의 영양 성분

용과의 모든 건강상 특성은 일부 성분에서 비롯된다. 용과의 영양가는 수분, 섬유질, 비타민 함량이 높은 대부분의 과일과 유사하다. 용과는 100g당 다음과 같은 성분을 포함하고 있다.

  • 수분: 87g
  • 단백질: 1.1g
  • 지방: 0.4g
  • 탄수화물: 11g
  • 섬유질: 3g

과일의 성분 내에서 비타민 B1, B2, B3와 같은 일부 비타민 B 복합체도 두드러진다. 또한 주목할 만한 양의 비타민 C와 칼슘, 철분, 인, 아연과 같은 미네랄을 포함하고 있다. 끝으로 리코펜(붉은 과육 용과), 카로틴, 페놀과 같은 식물 영양소의 존재도 알아둘 필요가 있다.

더 읽어보기: 비타민 결핍이 유발할 수 있는 질병

용과를 고르고 섭취하는 방법

이국적인 레드 용과의 특성을 발견해 보자

용과는 샐러드나 주스로 섭취할 수 있다.

용과를 고를 때는 선홍색을 띤 과일이어야 한다. 그렇지 않고 여전히 녹색을 띤다면 적절한 숙성 시점이 아니다. 껍질에 반점이 있는 것은 정상이다. 하지만 너무 많이 있으면 이미 과하게 익었다는 신호이다.

용과를 섭취하려면 날카로운 칼을 이용해 세로 방향으로 반으로 자른다. 아보카도를 준비할 때와 마찬가지로, 숟가락으로 과육을 분리할 수 있다. 용과 껍질은 먹을 수 없는 부분이므로, 껍질 조각이 붙어 있지는 않은지 잘 살펴보는 것이 중요하다. 껍질을 벗겨 자르고 나면 다양한 방법으로 즐길 수 있다.

예를 들면 다음과 같은 방법이 있다.

  • 깍둑썰기한 다음 단독으로나 다른 과일과 함께 섭취한다.
  • 샐러드의 다른 재료로 사용한다.
  • 다른 과일과 함께 주스나 스무디로 만들어 먹는다.
  • 요거트나 우유에 넣어 먹어도 된다.

용과는 훌륭한 영양상 이점을 선사한다

과일이 신체에 제공하는 많은 이점을 고려하면 매일 섭취하는 식단에 포함하는 것이 중요하다. 한 가지 훌륭한 과일을 말하자면 용과가 있다. 용과는 두말할 필요 없이 시중에서 구할 수 있는 가장 매력적이고 이국적인 과일 중 하나이다.

용과는 가벼운 과일일 뿐만 아니라, 섬유질과 다량의 비타민 및 미네랄을 제공하기도 한다. 또한 이 과일을 섭취하는 것은 만성 질환 예방에 도움이 된다. 끝으로 장내 미생물총의 상태를 개선하고 면역계를 강화한다.

 

  • Ames BN, et al. Oxidants, antioxidants, and the degenerative diseases of aging. Procedings of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s of the  U S A. Septiembre 1993.90(17):7915-7922.
  • Carr A.C, Maggini S. Vitamine C and Inmune Function. Nutrients. Noviembre 2017. 3;9(11):1211.
  • Chew B.P, Park J. S. Carotenoid action on the immune response. Nutrients. enero 2004. 134(1):257S-261S.
  • Childs CE, et al. Diet and Immune Function. Nutrients. Agosto 2019.11(8):1933.
  • Ghezzi P, et al. The oxidative stress theory of disease: levels of evidence and epistemological aspects. British Journal of Pharmacology. Junio 2017.174(12):1784-1796.
  • Quigley EM. Gut bacteria in health and disease. Gastroenterology and Hepatology  (N Y). Septiembre 2013.9(9):560-569.
  • Slavin JL, Lloyd B. Health benefits of fruits and vegetables. Advances in Nutrition. Julio 2012.3(4):506-516.
  • Sonawane M.S. Nutritive and medicinal value of dragon fruit. The Asian Journal of Horticulture. Diciembre 2017. 12(2):267-271.
  • Wichienchot S., et al. Oligosaccharides of pitaya (dragon fruit) flesh and their prebiotic properties. Food Chemistry. Junio 2010. 120(3):850-8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