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레아티닌과 요소 소변 검사의 결과 이해

크레아티닌과 요소 수치의 변화는 단백질 섭취량, 수분 공급, 운동, 신장 기능 부전과 관련이 있다. 이 글에서 자세히 알아보자.
크레아티닌과 요소 소변 검사의 결과 이해

마지막 업데이트: 16 9월, 2022

크레아티닌과 요소 소변 검사는 신장이 혈액에 있는 노폐물을 얼마나 잘 걸러내는지 확인하는 검사다. 이 검사는 신장 질환과 관련된 증상이 있을 때 진행한다.

또한 환자가 신장 질환 치료를 받고 있거나 당뇨병과 고혈압 등 신장 기능에 영향을 미치는 질병을 앓고 있을 때도 권장된다.

정상적인 성인의 소변 내 크레아티닌 수치는 24시간당 15~25mg/kg이며, 요소는 12~20g이다.

크레아티닌과 요소의 기능

요소는 우리가 먹은 음식물에 포함된 단백질이 아미노산으로 대사되는 과정에서 간에서 생성하는 노폐물이다. 암모니아를 생성한 다음 요소로 변환된다.

한편 요소 질소는 과도한 질소를 제거하기 위해 신체에서 사용하는 운동 수단이다. 실제로 실험실에서 측정하는 부분도 정확하게 말하자면 혈액 요소 질소다.

요소는 간에서 배출된 후 혈액으로 전달된다. 그런 다음 신장에 도달한 후 여과 과정을 거쳐 최종적으로 소변을 통해 제거된다.

크레아티닌은 크레아틴의 부산물인 노폐물로, 정상적인 체내 활동 중 근육에서 자연스럽게 생성된다. 그 후 신체의 배설 시스템이 혈액에서 크레아티닌을 걸러낸 후 소변을 통해 몸 밖으로 배출한다.

만약 신장에 문제가 있으면 요소와 크레아티닌 수치가 모두 올라가는 경향이 있다.

크레아티닌과 요소 소변 검사의 결과 이해

크레아티닌과 요소 소변 검사를 받는 이유

크레아티닌과 요소 검사는 요독증의 증상이 있거나 신장 기능에 문제가 있을 때 신체 반응과 치료 효과를 확인하는 역할을 하며, 투석 중인 환자에게도 권장된다.

그 외에도, 신장 질환의 발병과 증세 악화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질환이 있거나 당뇨병, 고혈압, 울혈성 심부전과 같은 만성 질환 환자의 신장 기능을 평가할 때도 진행할 수 있다.

신장 질환의 가족력이 있거나 다음과 같은 증상을 보이면 소변 검사를 받아야 한다.

  • 탁한 소변
  • 식욕 감퇴
  • 체액 저류
  • 배뇨 시 통증 또는 화끈거림
  • 소변의 색 변화
  • 잦은 소변 및 배뇨량 감소

한편 간에 문제를 일으키는 질환도 대부분 크레아티닌 수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또한 간 손상이나 질병이 있다면 소변 내 크레아티닌의 농도에 변화가 생길 수 있다.

크레아티닌과 요소 소변 검사의 진행 방식

크레아티닌과 요소 소변 검사는 신장 기능을 확인하는 용도로 사용된다. 신장 패널은 전해질, 미네랄, 단백질, 포도당이 소변에서 측정되는 대사 패널의 일부다.

크레아티닌과 요소는 혈액과 소변에서 모두 측정할 수 있다. 만약 소변 검사를 진행한다면 24시간 동안 본 소변을 검사 통에 수집한 후 냉장고에 보관해야 한다.

소변 검사를 위해 특별한 준비 과정이 필요한 것은 아니지만, 크레아티닌이라면 검사 하루 전부터 붉은 육류 섭취를 피해야 한다.

검사 결과

크레아티닌과 요소의 정상 수치는 국가의 표준과 실험실에서 사용한 기술에 따라 다를 수 있다.

소변 내 크레아티닌의 정상 수치는 24시간당 15~25mg/kg이며, 요소 질소 수치는 12~20g이다.

여성은 남성보다 크레아티닌 수치가 더 낮게 나올 수 있다.

만약 소변 수치가 높게 나온다면 신장 기능이 저하된 것일 수 있지만, 나이와 같은 다른 요인을 고려해야 한다.

60세 이상 노년층은 크레아티닌 수치가 약간 더 높다.

요소 수치

소변 내 요소 질소 수치가 높은 것은 많은 양의 요소 질소가 간에서 대사되고 있거나 신장이 독소를 제대로 걸러내지 않는다는 뜻이다.

그에 반해 소변 내 요소 수치가 떨어지는 것은 큰 문제가 아니다. 이는 매우 드문 현상이며, 단백질 섭취량 부족, 흡수 이상, 과다 수분 보충, 임신, 간부전과 같은 원인이 있다.

한편 소변 요소 수치를 높아지게 하는 요인은 다음과 같다.

크레아티닌과 요소 소변 검사의 결과 이해

요소 수치가 증가하면 독성이 발생하여 요독증을 유발할 수 있다.

크레아티닌 수치

높은 크레아티닌 수치는 임신, 단백질 섭취량 증가, 격한 신체 활동, 약물 반응과 같은 일시적인 상태일 수 있다. 하지만 다음과 같이 신장 기능에 영향을 미치는 질병의 가능성을 간과해서는 안 된다.

크레아티닌과 요소 수치에 변화가 생기면 어떻게 해야 할까?

소변 검사를 하고 나면 원인에 따라 의사가 적절한 치료법을 권고할 것이다.

만약 운동, 식습관, 약물과 관련된 상황이라면 의사의 권고를 따르는 것이 중요하다. 한편 신부전으로 의심된다면 종합 검사가 필요하다.

이 글은 어떤가요?
무증상 세균뇨의 원인과 치료법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무증상 세균뇨의 원인과 치료법

방광에 있는 균이 특정 증상을 일으키지 않는 상태를 무증상 세균뇨라고 한다. 무증상 세균뇨는 전 세계적으로 남녀 모두에게 흔히 발생한다. 지금부터 무증상 세균뇨의 원인과 치료법에 관해 알아보자.



  • Casamen Anasi A. Prevalencia de alteraciones séricas de urea y creatinina en adultos mayores con síndrome metabólico, atendidos en el Centro de Salud “A” Amaguaña durante el periodo enero-diciembre 2017. Quito: Universidad Central del Ecuador, 2018.
  • Estévez del Toro M, Chico Capote A, Jiménez Paneque R, et al. Supervivencia en pacientes cubanos con lupus eritematoso sistémico: influencia de las características iniciales de la enfermedad. Rev cubana med. 2008; 47(3). Disponible en: http://scielo.sld.cu/scielo.php?script=sci_arttext&pid=S0034-75232008000300003&lng=es.
  • Iglesias P, Heras M, Díez J. Diabetes mellitus y enfermedad renal en el anciano. Nefrología (Madr.). 2014;  34(3): 285-292.
  • Lagos A. Determinación de cistatina C e identificación de la relación con la creatinina sérica en el diagnóstico de insuficiencia renal en pacientes con diabetes mellitus tipo 2. Ambato – Ecuador: Universidad Técnica, 2017.
  • Lou Arnal L, Campos Gutiérrez B, Cuberes Izquierdo M, et al. Prevalencia de enfermedad renal crónica en pacientes con diabetes mellitus tipo 2 atendidos en atención primaria. Nefrología (Madr.). 2010;  30(5): 552-556.
  • Meyer T, Hostetter T. Uremia. N Engl J Med. 2007; 357: 1316-1325. DOI: 10.1056/NEJMra071313
  • Ordóñez Sánchez J, Gallardo León J, Patiño Zambrano V, Alvarado Álvarez A. Nivel de creatinina en pacientes diabéticos hospitalizados en el área de clínica. RECIMUNDO: Revista Científica de la Investigación y el Conocimiento. 2017; 4(1): 610-617.
  • Rivas Liza L, Zavala Blas C. Niveles séricos de urea y creatinina en los pobladores adultos de 18-60 años de edad del Asentamiento Humano Virgen del Socorro – Parque Industrial – distrito La Esperanza – Trujillo. marzo del 2010”. Trujillo (Perú): Universidad Nacional, 2010.
  • Rosado Barzola E, Ramos Villalobos M. Relación de valores de la urea y creatinina en los adultos mayores de la Casa Hogar San Martin de Porres. Lima: Universidad Norbert Wiener,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