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강 알레르기를 파악하는 방법

02 11월, 2020
생강 알레르기는 생각을 섭취하는 것에 대한 반응 때문에 일어난다. 그 증상은 위장이나 피부에 나타날 수 있다.

향신료 알레르기는 꽤 드물지만 어떤 사람들에게는 생강 알레르기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많은 사람들은 강황 같은 다른 관련 조미료에 대한 알레르기가 생기기도 한다. 생강 알레르기를 파악하는 방법을 알아보자.

이러한 반응의 대부분은 피부나 위장에서 좋지 않은 반응을 유발한다. 그렇지만 더 심각한 경우, 염증 상태로 발전할 수 있다.

현재, 소아과학과 국제 아동 건강 저널에서 발표한 기사에서는 알레르기가 생길 때 단백질에 과민하게 되는 일이 흔하게 발생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우유와 글루텐은 이러한 반응을 꽤 자주 유발한다. 그러나 일부 경우에는 향신료도 유발 원인이 될 수 있다. 이에 대해서 좀 더 자세히 알아보자.

생강 알레르기를 인식하는 방법

대부분의 경우, 과민증이 진행되는 것을 종 “알레르기”라고 부른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생강 알레르기는 무엇보다도 장에서 나타나는 것이 특징이다. 이 음식을 섭취하면 가스, 배 앓이, 설사가 나타날 수 있다.

또한 피부과학 저널의 발표에 보고된 경우에 따르면 매우 극단적인 경우로 이 질환이 아나필락시스를 유발할 수 있다고 한다. 그러나 그런 심각한 반응은 보통 향신료 소비와 관련하여 빈번하지 않다.

마찬가지로 이러한 종류의 알레르기는 자극, 홍반, 두드러기와 같이 피부에서 일어나는 일련의 반응을 유발할 수 있다. 실제로 입마저 가려울 수 있다.

생강 알레르기를

더 읽어보기: 음식 속의 아황산염: 알레르기와 민감성

알레르기 예방하기

식품 알레르기는 치료할 수는 있지만 만성적인 병리의 한 종류이다. 그럼에도 알레르기의 발현을 막기 위해 개인이 실행할 수 있는 일련의 조치들이 있다.

예를 들어 생후 1년까지 모유 수유를 하고 생후 6개월 이후부터 보충 수유를 병행하면 이러한 유형의 자가 면역 병리의 위험을 줄일 수 있다. 신체의 특정 부위를 과도하게 씻는 것은 그 부위가 이질적인 물질에 대해 과민하게 반응할 수 있다(심지어 유해 물질이 아님에도).

또한 전문가들은 소화계가 스스로 다양한 영양소를 가지고 신진 대사에 적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식단을 따를 것을 권장한다. 식단에서 특정 식품을 빼는 것은 알레르기 발생을 막을 수 있으나 과민증이 진행될 수 있다.

더 읽어보기: 알레르기 반응이 생기는 이유

생강 알레르기가 생겼을 때 해야 할 일

알레르기가 생겼다고 생각된다면 가장 중요한 일은 전문가(알레르기 전문의)에게 가서 임상 진단을 받는 것이다. 알레르기 전문의는 민감도가 어느 정도인지, 식단에서 식품을 제외시켜야 하는지, 아니면 단지 섭취만 줄일 필요가 있는지를 말해줄 것이다.

거기에서 문제의 알레르기 유발 항원과 접촉하게 되면 아나필락시스가 발생하는지 위험성을 평가할 필요가 있다. 그러나 앞서 언급한 것처럼 이는 극단적이고 드문 상황이다. 특히 생강 알레르기의 경우는 더욱 그렇다.

또한 만약 이 상태로 고통받는다면, 약간의 요리 향신료를 피하는 것이 바람직 할 것이다. 이런 방법으로 위와 장 문제를 예방할 수 있다.

생강 알레르기를

더 읽어보기: 위궤양을 치료하는 5가지 자연 요법

드물게 발생하는 생강 알레르기

거의 모든 물질에 알레르기가 발생할 수 있지만 요리 향신료보통 이러한 유형의 병리를 유발하지 않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생강은 특정 사람들에게 과민한 반응을 일으킬 수 있다. 이와 관련한 합병증을 피하기 위해 조기 진단은 중요하다.

특정 습관이 이러한 상황을 더 진행되게 만들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하는 것이 필수이다. 모유 수유를 하지 않거나 장내 세균총이 불균형한 것도 중, 장기적으로 알레르기와 과민증을 유발할 수 있다.

현재, 이는 꽤 만성적인 문제이기 때문에 최선의 해결 방법은 해당 식품의 섭취를 줄이거나 제한하는 것이다. 강황과 같은 다른 향신료 섭취를 피해야 할 수 있다.

기본적으로 가장 좋은 방법은 영양학 관점에서 완전한 식단을 채택하는 것이다. 실제로 증상의 개선을 위해서 건강 전문가는 프로바이오틱 보충제를 섭취하라고 조언한다. 물론 우리가 항상 말하는 것처럼 개인 사례에 가장 적절한 일을 하고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먼저 의사와 상담해야 한다.

  • Manuyakorn W., Tanpowpong P., Cow milk protein allergy and other common food allergies and intolerances. Paediatr Int Child Health, 2019. 39 (1): 32.40.
  • Hayashi E., Sowa Osako J., Fukai K., Natsumi A., et al., Case of anaphylaxis caused by black ginger in a dietary supplement. J Dermatol, 2019. 46 (2): 56-57.
  • Kawamoto Y, Ueno Y, Nakahashi E, et al. Prevention of allergic rhinitis by ginger and the molecular basis of immunosuppression by 6-gingerol through T cell inactivation. J Nutr Biochem. 2016;27:112-122. doi:10.1016/j.jnutbio.2015.08.025
  • Bloomfield SF, Stanwell-Smith R, Crevel RW, Pickup J. Too clean, or not too clean: the hygiene hypothesis and home hygiene. Clin Exp Allergy. 2006;36(4):402-425. doi:10.1111/j.1365-2222.2006.02463.x
  • Gehlhaar P, González-de-Olano D, Madrigal-Burgaleta R, Bartolomé B, Pastor-Vargas C. Allergy to ginger with cysteine proteinase GP-I as the relevant allergen. Ann Allergy Asthma Immunol. 2018;121(5):624-625. doi:10.1016/j.anai.2018.07.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