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아 두드러기를 치료하는 방법

18 10월, 2020
소아 두드러기는 심각한 문제로, 아이가 알레르기 유발 물질에 노출되었을 때 발생한다. 자세히 알아보려면 계속해서 읽어 보자.

오늘은 소아 두드러기를 치료하는 방법을 설명하려고 한다. 대부분 소아 두드러기는 알레르기성 피부 반응의 결과로 나타난다. 이 경우 신체의 특정 부위에 나타나는 전형적인 붉은 요철이 아니라, 진피의 넓은 부위에 분포하는 큰 병변이다.

알레르겐은 알레르기 반응을 유발하는 물질이며 사람마다 다를 수 있다. 예를 들어 먼지에 두드러기가 생기는 아이가 있어도, 그 형제는 아무 반응을 보이지 않을 수 있다.

소아 두드러기의 주된 증상

앞서 언급했듯이, 두드러기는 피부의 넓은 부위를 차지하는 큰 알레르기 반응을 의미한다. 환경, 옷, 공기, 흙 또는 동물 털에서 발견할 수 있는 자극성 물질과 접촉한 직후에 발생한다.

가려움증은 두드러기의 주된 징후 중 하나이다. 매우 심하게 나타나 피부를 긁으면서 다칠 위험이 있다. 이러한 방식으로 박테리아가 상처에 들어가 번식하여 해당 부위에 더 큰 감염을 초래할 수 있다.

다른 가벼운 알레르기 반응과 달리, 물집과 우둘투둘한 피부가 두드러진다. 부기는 노출 후 몇 시간이 지나지 않아 시작되며, 때로는 몇 분 내로 즉시 나타날 수도 있다. 이는 아나필락시스 쇼크의 발생 가능성을 나타낸다.

문제가 생기는 부위의 크기는 아이마다 다르다. 동시에 활동성 병변이 신체의 여러 부위에 있을 수도 있다. 이는 얼굴, 손, 발, 사타구니 등에 흔하다. 특히 음식 알레르기라면 몸통도 예외는 아니다.

피부 문제 외에도, 다른 관련 증상이 있다. 나타날 수 있는 증상은 다음과 같다.

  • 구토와 메스꺼움: 같은 내부 알레르기 반응 과정에서 비롯되어, 위 점막의 염증을 초래한다.
  • 복통: 때로는 미열을 동반한다. 하지만 다른 사례에서는 소화관으로 들어간 알레르기를 제거하려는 장 연동이 증가하여 통증이 느껴질 수 있다.
소아 두드러기를 치료하는 방법

소아 알레르기의 일반적인 원인

소아 두드러기에는 다양한 원인이 있다. 앞서 언급했듯이, 원인은 알레르기 물질과의 접촉이다. 하지만 개인의 차가 있어, 모든 아동은 알레르겐에 다양한 방식으로 반응한다. 대부분의 아동은 특정한 물질에 알레르기가 있다. 가장 일반적인 알레르기 원인 중 일부는 다음과 같다.

  • 음식: 일부 아동은 붉은 과일에 알레르기가 있으며, 특정 조미료와 드레싱에 알레르기 반응을 보이는 아이도 있다. 일반적으로 부모는 아이가 알레르겐을 섭취한 후 처음으로 두드러기가 발생할 때 알레르기를 발견한다.
  • 곤충: 벌레 물림은 알레르기 반응의 가능한 원인이다. 이 경우 문제가 생긴 부위에 과도한 염증이 생겨 흔히 다른 부위로 퍼져 나간다.
  • 환경 속 꽃가루: 계절성 알레르기에서 가을과 봄은 아이에게 최악의 계절이다. 피부 반응 외에도, 흔히 기침, 재채기, 눈물이나 심지어 기관지 경련이 발생할 수 있다.
  • 감염: 알레르겐으로 인한 증상 외에도, 면역계와 인체 세포 간의 교차 반응으로 발생하는 병변이 있다. 바이러스와 박테리아가 모두 감염에 대한 원인을 제공한다.
  • 약: 많은 아동은 특정 약에 대한 알레르기가 있다. 아이가 어떤 약을 먹는지 제대로 알아 두는 것이 중요하다.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물질이 활성 성분이 아니라 시중에서 판매할 수 있도록 화학자가 알약이나 시럽에 넣은 첨가제인 경우가 많다. 따라서 대부분의 전단은 이와 관련한 정보와 경고 사항을 포함하고 있다.
  • 향수: 화장품과 향수는 강력한 피부 자극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아동을 위한 다양한 브랜드의 향수가 있다. 하지만 아이의 피부가 매우 민감하면 어쨌든 반응을 보일 가능성이 크다.

더 읽어보기: 식품첨가물 알레르기의 증상 및 치료

소아 두드러기를 치료하는 방법

소아 두드러기가 항상 쉽게 진단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진단을 받고 나면 의료 전문가가 항알레르기제를 처방하여 증상을 완화하는 것이 중요하다. 같은 방법으로 도움이 되는 가정 요법을 활용할 수도 있다. 처방약과 가정 요법의 조합은 아이가 더 빨리 회복하는 데 훌륭하다.

항히스타민제는 알레르기 약 중에서 매우 인기가 높다. 실제로 대부분의 사람은 알레르기가 있는 경우 가려움증을 완화하고 피부 발적을 줄이는 디펜히드라민과 로라타딘 복용을 선호한다.

그렇기는 해도 졸음을 유발하는 경향이 있어, 아이에게 가장 좋은 선택은 아니다. 하지만 매우 심한 사례에서는 최소 복용량으로 주의하여 사용된다.

알레르기가 신체의 여러 부위로 퍼지면 코르티코스테로이드를 추가해야 할 수도 있다. 각 사례의 필요 여부를 알 수 있는 소아청소년과 의사와 상담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한정된 시기 동안 사용할 때는 장기적인 문제가 없어야 한다. 근육 내 주사나 정맥 주사의 사용은 아나필락시스 쇼크로 발전하는 두드러기에만 국한되지만, 이 상황은 흔하지 않다.

소아 두드러기를 완화하는 가정 요법

가정 요법에는 다양한 선택권이 있다. 믿기 어려울 수 있지만, 특히 가려움증을 비롯한 국소 증상을 완화하는 찜질용 헝겊을 만드는 데 사용할 수 있는 여러 성분이 있다.

알레르기 증상 완화에 가장 쉬운 방법은 차가운 헝겊 사용이다. 낮은 온도가 염증과 발적을 줄여 알레르기 반응을 약해지게 한다. 항히스타민제나 코르티코스테로이드와 함께 사용하면 상당한 완화 효과를 제공한다.

예방 차원에서 아이가 반응을 보이는 모든 알레르겐을 피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알레르기가 있는 아이의 침실을 관리하는 것도 필수적이다. 따라서 진드기가 쉽게 쌓이는 카펫이나 천이 있으면 안 된다. 제습기를 두는 것도 주변 먼지를 줄이는 데 좋은 방법이다.

더 읽어보기: 집 먼지를 없애는 12가지 기술

아이에게 음식으로 인한 두드러기가 생기면 식단에서 문제의 알레르겐을 제거하기만 하면 된다. 만 2세 이하의 유아의 경우, 예방 차원에서 섭취해서는 안 되는 딸기와 같은 물질이 있다. 이는 일부 유아에게 강력한 알레르기 유발 물질이 될 수 있다.

소아 두드러기를 치료하는 방법

항상 소아과 의사와 상담을 해야 한다

지금까지 소개한 조언 중에서도 가장 중요하다. 소아 두드러기는 하루하루 사그라드는 질환이 아니다. 따라서 소아청소년과 의사와 상담을 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특정 사례의 원인을 파악하고 증상을 줄이려면 전문적인 접근 방식이 매우 중요하다는 점을 잊지 말자.

알레르기가 반복해서 발생하면 아나필락시스 쇼크의 가능성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이는 종종 입원이 필요한 응급 상황으로 여겨지므로, 이를 예방하기 위해 가능한 모든 조처를 해야 한다.

  • Máspero, Jorge, et al. “GUÍA ARGENTINA DE URTICARIA Y ANGIOEDEMA.” Medicina (Buenos Aires) 74 (2014).
  • Talamantes, Concepción Sierra, Violeta Zaragozá Ninet, and Remedios Alamar Martínez. “Aproximación a la clínica: diagnóstico y manejo de la urticaria.” Enfermería Dermatológica 11.32 (2017): 10-23.
  • Zúñiga, Roberto Velasco. “PROTOCOLOS DIAGNÓSTICOS Y TERAPÉUTICOS EN URGENCIAS DE PEDIATRÍA.” (2019).
  • Hung, Lisa, et al. “Human ex vivo and in vitro disease models to study food allergy.” Asia Pacific Allergy 9.1 (2018).
  • Casanueva, C. Ortega. “Alergia a la picadura de insectos.” PediatríaIntegral (2018): 138.
  • López, José Guadalupe Huerta, Álvaro Pedroza Meléndez, and Enrique López Valentín. “Urticaria crónica en niños. Revisión sistemática.” Alergia, Asma e Inmunología Pediátricas 29.1 (2020): 16-30.
  • de Miguel, Cristina Salas. “Urticaria, anafilaxia e intoxicación en pediatría.” (2018).
  • de Durana, María Dolores Alonso Díaz. Alergia a los pólenes de ciprés y olivo: fenotipos clínicos y perfil de reconocimiento de alérgenos en pacientes con doble sensibilización. Diss. Universidad de Alcalá, 2017.
  • Ferreira, Margarida Silva Vicente. Alergia de contacto a perfumes: 5 anos de experiência de consulta. MS thesis. 2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