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신을 맑고 건강하게 유지하는 방법

· 3월 22, 2019
나이를 먹을수록 뇌에는 여러 가지 변화가 일어난다. 따라서 신체 건강을 돌보듯이 정신 건강 또한 관리를 해 줄 필요가 있다. 지금부터 정신을 맑고 건강하게 유지하는 비결을 알아보자.

정신을 맑고 건강하게 유지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뇌는 매우 섬세한 기관으로 생각하는 것보다 훨씬 예민하다. 뇌는 세월의 영향뿐만 아니라, 불안 등 부정적인 감정이 주는 해로운 영향 또한 엄청나게 받는다.

이에 따라 주의가 산만해지거나, 단어나 날짜를 자꾸만 까먹는다거나, 집중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등의 문제가 생기는 것이다.

이런 문제를 예방하고 정신을 맑고 건강하게 유지하기 위해서는 시간을 할애하여 뇌를 돌보는 것이 최고이다. 몸을 보살피듯이 정신도 보살펴 주자.

도대체 어떻게 해야 정신 건강을 지킬 수 있는 것인지 아는 바가 없더라도 걱정 말라. 바쁜 일상 속에서도 정신을 맑고 건강하게 유지하는 비결을 지금부터 설명할 것이다.

현재 어떤 문제를 겪고 있든지 간에, 여기서 소개할 방법들이 반드시 문제 극복에 도움을 주리라 확신한다.

정신을 맑고 건강하게 유지하는 방법

1. 필수 지방산이 풍부한 생선, 과일, 채소

정신을 맑고 건강하게 유지하는 방법

연어, 정어리, 그리고 참치는 오메가-3와 같은 필수 지방산이 풍부한 생선이다. 이미 아는 사람도 있겠지만, 우리 몸은 오메가-3 지방산을 스스로 합성해낼 수 없기 때문에 반드시 음식으로 섭취를 해주어야 한다.

오메가-3 지방산은 세포 손상을 방지하는 항산화제의 기능을 강화하기 때문에, 뉴런의 활성화를 최대한 장기화하는 데 기여한다.

마찬가지로, 과일과 채소는 그야말로 항산화제 덩어리라고 할 수 있으며, 궁극적으로 정신 건강을 유지하는 데 큰 도움을 준다. 마땅히 섭취량을 늘려야 할 것이다.

더 읽어보기: 신경화학의 균형을 잡고 우울증에 대처하는 3가지 방법

2. 정신을 맑고 건강하게 유지하는 비결: 평소와 다른 길로 가보기

정신을 맑고 건강하게 유지하는 방법

기계처럼 똑같은 생활을 반복하는 일상은 뇌에 할 수 있는 가장 해로운 행동이라고 할 수 있다. 어떤 일을 아무 생각 없이 하고 있으면 뇌는 주의를 덜 기울이고, 행동하는 데 들이는 노력을 최소화하게 된다.

뇌를 덜 쓰는 것은 몸을 덜 움직이는 것과 마찬가지로 건강에 좋지 않은 결과를 가져온다. 이로 인해 집중력이나 기억력 감퇴와 같은 문제들이 자연히 따르게 되는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학교나 직장 등 어디에 가든 평소와 다른 길로 가보는 것을 권장한다. “통제되지 않은” 모드일수록 뇌는 더욱 활성화된다.

3. 한 번에 책 1권 이상 읽기

정신을 맑고 건강하게 유지하는 방법

책을 읽는 것 자체만으로 정신에 훌륭한 운동이 되는 것은 확실하다. 장르에 상관없이 책을 읽기 위해서는 기억력과 집중력이 요구되기 때문이다. 그렇지 않으면 이야기의 흐름을 따라가거나 글의 논지를 파악하는 것이 불가능하다.

그런데 한 번에 책을 1권 이상 읽는다면 기억력과 집중력을 더욱 강화할 수 있다. 단지 글을 읽는데 그치지 않고, 이 책과 저 책을 구분해야 하기 때문이다. 이 모든 것이 바로 재미있는 책을 여러 권 집중해서 읽는 동안 뇌에서 일어나는 일이다.

이와 더불어, 즐거움을 느끼게 하는 활동을 할 때 뇌가 더욱 활성화되는 효과 또한 누릴 수 있다.

4. 명상하기

명상은 정신을 건강하고 맑게 유지하는 데 이롭다.

조용히 명상하는 일은 뇌를 활성화시키는 것과 반대되는 느낌인가?

운동할 때를 예로 들어보자. 땀 흘려 열심히 운동한 다음에는 근육을 쉬어주는 것이 필수적이다. 약간의 차이만 있을 뿐 명상이 하는 일도 이와 같다. 명상은 완전한 자기인식을 할 수 있는 순간을 선물한다.

명상의 궁극적 목표는 자기 자신을 탐구하는 과정을 통해, 내면의 평화를 가져오는 것은 받아들이고 스트레스를 일으키는 모든 것은 내보내는 것이다.

바쁜 일과를 보내는 동안 쌓인 코르티솔로 뇌가 가득 차게 되면 제대로 기능하는 것이 사실상 불가능하다. 매일 시간을 내어 명상함으로써 코티솔을 없애주는 것이 필요한 이유이다.

더 읽어보기: 걸으면서 명상하는 방법을 배워서 부정적인 감정들을 없애보자

5. 춤추기

정신을 맑고 건강하게 유지하는 방법

댄스 교실에 나가는 것은 에너지를 훌륭하게 분출하는 방법이다. 춤을 추면 신체 조정 능력이 좋아지며, 즉흥 댄스보다는 안무를 추는 편이 기억력과 집중력 향상에 유용하다.

사람들이 춤을 추는 이유는 기분이 좋기 때문이다. 앞서 언급했다시피 즐거운 일을 하면 정신이 더 집중적이고 효율적이게 된다.

지금까지 소개한 5가지 비결을 따른다면 정신을 말고 건강하게 유지하여, 앞으로 닥칠 어떤 고난도 헤쳐나갈 준비가 될 것이다. 꼭 실행에 옮겨보기 바란다!

  • Díaz, José Luis. (2009). Persona, mente y memoria. Salud mental32(6), 513-526. Recuperado en 18 de febrero de 2019, de http://www.scielo.org.mx/scielo.php?script=sci_arttext&;pid=S0185-33252009000600009&lng=es&tlng=es.
  • Rodríguez Fernández, María del Carmen. (2016). Eficacia de la meditación para el control del malestar psicológico en gestantes con riesgo de complicaciones inminentes. MEDISAN20(5), 652-657. Recuperado en 18 de febrero de 2019, de http://scielo.sld.cu/scielo.php?script=sci_arttext&;pid=S1029-30192016000500009&lng=es&tlng=es.
  • Sandoval-Almazán, Rodrigo. (2011). Mentes en peligro: El daño de internet en nuestro cerebro. Convergencia18(56), 241-248. Recuperado en 18 de febrero de 2019, de http://www.scielo.org.mx/scielo.php?script=sci_arttext&;pid=S1405-14352011000200010&lng=es&tln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