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분이 나아지는 최고의 방법

· 2월 11, 2019
기분이 나아지는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으며, 직접 실행에 옮겨보면 처음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도움이 된다는 사실을 깨달을 것이다.

우중충한 기분이 나아지는 방법은 얼마든지 존재한다. 기분이 나아지려면 노력을 해야 하고, 무엇보다도 행동해야 한다. 그런데 가끔은 그 행동하기가 생각만큼 쉽지 않을 때가 있다.

살다 보면 좋은 날이 있는 가하면 나쁜 날도 있는 것은 당연하다. 그러므로 기분이 좋지 않은 상황이 생기는 것에 대해 나쁘게 생각해서는 안 된다. 이 또한 자연스러운 삶의 일부이며, 아무리 싫어도 언젠가는 일어나기 마련이다.

따라서, 우리가 할 수 있는 최고의 일은 바로 이러한 상황을 최대한 좋게 대처할 방법을 미리 마련해두는 것이다.

기분이 나아지는 최고의 방법

행동하라

기분이 나아지는 최고의 방법

기분이 나아지는 첫 번째 단계는 바로 행동하는 것이다. 우울하다는 이유로 몇 시간 동안 화장실 한번 가는 일없이 침대 속에 파묻히거나, 소파 위에 꼼짝 않고 드러누워 있을 수 있다. 원하는 게 그런 것이라면 그렇게 해도 좋다. 그러나 이런 상태가 하루 종일 또는 며칠간 내내 지속되어서는 안된다.

할 일을 계속하되, 무엇보다도 좋아하는 일을 하도록 한다.

평소에 헬스장에 가서 운동하는 것을 좋아하는 편인가? 지금 별로 그럴 기분이 아니더라도 당장 운동화를 챙겨들고 집 밖으로 나가보자. 생각을 너무 많이 하지 말고 일단 움직여라. 고민만 하다가는 종일 집에 있게 된다.

기분이 우울할 때면 평소 열성적으로 하던 일들을 멈추는 사람들이 많은데, 이것은 큰 실수이다. 자기가 좋아하는 일을 하면 순식간에 기분이 나아지면서 제자리를 찾게 되기 때문이다.

긍정적인 사람들과 가까이 하라

기분이 나아지는 최고의 방법

기분이 나아지는 또 하나의 방법은 바로 긍정적인 사람들을 주위에 두는 것이다. 운동을 자주 할수록 긍정적인 사람일 확률이 높다는 말이 있다. 그러므로 지금 당장 헬스장에라도 가보자. 기분이 나아지는 데 도움을 줄 바로 그런 사람들이 가득하다.

열심히 운동하며 마냥 즐거워 보이는 사람들을 보게 된다면, 바닥을 치고 있는 내 기분이 상대적으로 더욱 암담해질 것 같지만 사실 그렇지 않다. 긍정적인 사고는 전염성이 강하며, 순식간에 내 기분까지 밝아지는 것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내 주위에 온통 부정적인 사람들만 있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일 분 일 초도 곁에서 낭비하지 말고 최대한 그 사람들로부터 멀어지도록 한다. 부정적인 사람들로부터 얻는 것은 더욱 부정적인 생각뿐이다.

더 읽어보기: 걸으면서 명상하는 법을 배워서 부정적인 감정을 없애보자

감정 일기를 써라

글쓰기는 기분이 나아지는 데 확실한 효과를 가져다 준다. 감정을 글로 쓰는 것은 다양한 장점이 있으며, 속에 쌓인 감정들이 해소되는 탈출구 역할을 한다. 슬프거나 우울할 때 무작정 글로 써보자.

자기의 느낌이나 생각을 빠짐없이 그대로 적어내는 것이 어색하다면, 간단하게 개요 형식으로 적어보자.

  • 자극: 느낌이나 생각을 일으킨 원인이 무엇인지 적는다. (예: 누군가가 나에게 소리지름)
  • 느낌: 그 자극원이 나에게 어떤 감정을 들게 하였는지 묘사한다. (예: 외로움, 슬픔 등)
  • 감정: 내가 느끼는 감정을 있는 그대로 최대한 자세히 기술한다. (예: 두려움)
  • 반응: 그 감정에 대해 내가 취한 대응 방식을 적는다. (예: 사람들로부터 떨어져 혼자 있음)
  • 조언: 기분이 나아지게 해줄 방법을 적어본다. (예: 산책가기, 달리기 등)

신기하게도 이렇게 개요 형식으로 적다보면, 무슨 문제를 어떻게 고칠 지 보다 명확해지게 된다. 다 적고 나서 읽어보면, 결국 그 정도로 기분이 우울할 이유도 없으며, 모든 문제에는 해답이 있다는 사실을 깨닫게 될 것이다.

더 읽어보기: 인생에서 가장 가치있는 것은 물질적 소유가 아니라 감정적인 유대감이다

감정을 표현하라

감정을 표현하는 것 기분이 나아지는 최고의 방법

감정을 표현하는 것 또한 기분이 나아지는 효과적인 방법이다. 느끼는 감정을 마음대로 표현해보자. 갑갑하던 마음이 탁 트이며 자유를 느끼게 될 것이다.

울고 싶으면 울고, 소리 지르고 싶으면 지른다. 무작정 참는 것은 감정을 더욱 증폭시킬 뿐이다.

그뿐만 아니라, 신뢰하는 누군가에게 내가 어떤 감정을 느끼고 있는지 터놓고 말해보자. 그렇게 하면 나를 지지해주는 내 편이 있다는 느낌이 강해지며, 이것은 기분이 나아지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할 것이다.

기분이 저조할 때 어떻게 행동하는가? 지금까지 설명한 방법 중 어느 하나라도 해본 적이 있는가?

반드시 실행에 옮겨보고, 기분이 나아지도록 노력을 기울이는 것이 중요하다. 아무것도 하지 않는 채 축 늘어져 있는 것은 기분이 더욱 안 좋아지는 결과를 가져올 뿐이다.

 

  • Tice, D. M., Baumeister, R. F., Shmueli, D., & Muraven, M. (2007). Restoring the self: Positive affect helps improve self-regulation following ego depletion. Journal of Experimental Social Psychology. https://doi.org/10.1016/j.jesp.2006.05.007
  • Toneatto, T., & Nguyen, L. (2007). Does mindfulness meditation improve anxiety and mood symptoms? A review of the controlled research. Canadian Journal of Psychiatry. https://doi.org/10.1177/070674370705200409
  • Post-White, J., Kinney, M. E., Savik, K., Gau, J. B., Wilcox, C., & Lerner, I. (2003). Therapeutic Massage and Healing Touch Improve Symptoms in Cancer. Integrative Cancer Therapies. https://doi.org/10.1177/15347354032590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