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 먹지 말아야 할 음식 5가지

· 3월 29, 2016
'개인 차이가 있기' 때문에 어떤 사람에게 좋은 음식이 다른 사람에게는 안 좋을 수도 있다. 또 섭취량도 매우 중요하다.

먹지 말아야 할 음식 종류가 궁금할 때가 있다. 운동하고 단백질을 섭취할지, 어떤 쌀, 생선이나 해산물을 먹을지는 상황에 따라 다르다.

개인에 따라 몸에 좋은 음식이 달라지며 섭취량도 매우 중요하다. 이 글에서는 모두가 절대 먹지 말아야 할 음식 5가지를 소개한다.

비추천 음식

먹으면 건강에 좋기도 하고 별로인 음식이 있지만 명확하게 구분할 수는 없다. 음식이 건강에 미치는 영향은 상황에 따라 다르다.

먹지 말아야 할 음식 5가지

좋아하지 않는 음식

레스토랑이나 집에서 차린 모든 음식이 다 좋을 수는 없다. 왜 그럴까? 음식은 살기 위해 먹기도 하지만, 삶의 즐거움이 될 수도 있다. 맛있다면 걱정할 게 없지만, 싫어하는 음식을 억지로 먹을 필요는 없다. 많은 사람이 특정한 음식을 ‘싫지만’ 건강에 좋다는 이유로 계속 먹는다.

하지만 싫어하는 음식을 억지로 먹는 것은 건강에 유익하지 않다. 영양학적으로는 좋을 수 있겠지만, 좋아하는 음식을 많이 먹는 편이 더 낫다. ‘건강식’은 데친 브로콜리나 구운 닭가슴살만을 말하지 않는다. 재밌게 요리하고, 즐겁게 먹어야 건강에 도움이 된다.

먹으면 몸 상태가 나빠지는 음식

먹지 말아야 할 음식 몸 상태

이런 음식을 먹고 나면 위나 머리, 관절에 반응이 올 것이다. 너무 좋아하지만, 먹고 나면 속이 더부룩하거나 나른해진다면 먹지 말아야 할 음식 종류에 해당한다. 대다수가 특히 밀가루, 유제품, 육류 같은 음식을 먹으면 몸 상태가 안 좋다고 말한다. 이런 음식은 정말 먹고 싶을 때만 먹고 과식하지 않도록 주의하며 먹는다.  가끔 기분 전환으로 이런 음식을 즐긴다면 과식해서 탈이 나지 않도록 조심한다.

참고하면 좋을 글: 암을 유발할 수 있는 음식

먹고 나서 후회할 음식

무슨 얘기를 하려는지 벌써 짐작이 갈 것이다. 주말 내내 케이크, 브라우니, 아이스크림, 감자튀김, 통닭, 팬케이크, 크레프, 과자 등을 먹고 나면 월요일 아침부터 후회가 밀려들기 시작한다. 일주일 내내 사과, 토마토, 당근 샐러드만 먹어도 그 찜찜함은 쉽게 사라지지 않을 것이다.

정말 불가능할 만큼 어려운 식단을 지키며 며칠간 다이어트를 한 다음, 스스로 보상하듯 폭식하거나 만취한 다음 날, 다시는 술은 입에도 안 대겠다며 후회하는 것과 비슷하다.

먹는 것에 죄책감 느끼기는 끔찍하고 아무 의미도 없다. 잠깐 몸에 좋지 않은 음식을 먹었다고 후회하며 억지로 ‘건강식’을 먹는다면 엎친 데 덮친 격이다. 이미 찐 살은 빠지지 않고, 는 혼란스러워할 것이다.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는 건강식만 챙겨 먹다가 주말에 갑자기 지방이나 조미료, 설탕이 잔뜩 들어간 음식을 먹는 것은, 훨씬 더 안 좋은 습관이다.

먹지 말아야 할 음식 정크푸드

주말에 파티나 약속이 있거나 배달 음식을 먹어야 한다면, 과식하지 말고 균형 있게 먹자. 먹고 후회할  음식은 먹지 말자. 다 먹고 나서 기분이 안 좋고 후회된다면 과연 먹을 필요가 있을까?

멈출 수 없이 계속 들어가는 음식

바닥이 보일 때까지 멈출 수 없고 자제가 안 되는 음식, 시도 때도 없이 찾게 되는 음식은 얼른 시야에서 치워버린다.

멈출 수 없이 계속 먹는 음식으로는 분명 감자튀김, 초콜릿, 햄버거, 피자 등이 생각날 것이다. 이런 ‘음식’은 뇌의 반응을 조정하고, 쉽게 중독되는 음식들이다. 하지만 늘 정크푸드에만 중독되는 것이 아니라, 건강한 음식에도 중독될 수 있다.

더 읽어 보자: 영양소와 당신의 건강

드물지만, 딸기잼, 할머니표 수제 쿠키나 샐러드에도 중독될 수도 있다. 미니 양배추 같은 음식이 계속 당긴다면 안심하고 먹어도 좋다!

음식이 아닌 음식

먹지 말아야 할 음식 조미료

가공식품 공장에서는 음식이 아닌 액상과당, 유전자 조작된 옥수숫 가루, 인공 착향료, 셀룰로스(보통 치즈 가루에 함유된 목재 펄프)나 프로필렌글리콜 같은 여러 화합물을 첨가한다.

생산비 절감, 다른 기업과의 협력, 소비자 입맛 중독과 보존 기간 연장을 목적으로 가공식품 공장에서는 몸에 좋지 않은 다양한 화합물을 넣는다.

신선한 유기농 재료, 질 좋은 단백질 (목초 비육 소고기, 자연산 생선, 방목한 닭)으로 직접 요리하는 게 제일 좋다. 식품 표시를 봤을 때 낯선 성분이 있다면, 아마도 음식이 아닐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