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습관을 악화시키는 실수 3가지

07 6월, 2020
식품 산업은 특정 식품 옵션이 건강에 좋다고 여겨왔지만, 항상 그렇지는 않으며 더 나쁜 식습관으로 이어질 수 있다.

우리는 종종 실수로 인해 식습관을 악화시키는 경우가 있다. 대부분은 무지나 마케팅의 영향 때문에 생각보다 건강에 좋지 않은 제품을 사게 만든다. 그러므로 저품질 제품 구매를 피할 수 있도록 식품 라벨에 더 큰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 일반적으로 식습관을 악화시키는 3가지 실수에 대해 함께 살펴보도록 하자.

식습관을 악화시키는 실수 3가지

우리가 선택하는 음식은 건강과 체중에 큰 영향을 미친다. 하지만 음식에 관한 많은 오해가 있음으로 일반적으로 사람들은 식습관을 악화시키는 실수를 저지르는 게 일반적이다. 그렇다면 어떤 실수가 가장 흔할까?

1. 우유 대신 견과류 우유를 선택한다

견과류 우유는 특히 우유 불내증을 앓는 사람들을 위한 일반 우유의 건강한 대안으로 여겨진다. 하지만 빛난다고 모두 금은 아니다. 대부분의 경우 이 음료에는 더 많은 설탕이 포함되어 있으며, 주요 성분이어야 할 성분이 거의 없다.

그리고 설탕의 양은 일반 우유보다 훨씬 높아 췌장 건강을 해칠 수 있다. 이는 우리의 몸이 혈액에서 더 많은 포도당을 생산하게 되므로 인슐린에 대한 수요가 높아져 내성을 장려하고 조기에 제2형 당뇨병이 발병할 소지가 있다.

더 읽어보기: 포도당 균형을 위해 피해야 하는 10가지 음식

따라서 과민증이 없다면 견과류 대신 일반 우유를 선택해야 한다. 아니면 불내증이 있는 사람들이 선택할 수 있도록 시중에 나와 있는 다양한 강화 또는 유당이 없는 우유를 고려해 보아야 한다.

만약 견과류 우유를 선택하려고 한다면 설탕 함량이 가장 낮은 제품인지 확인하기 위해 꼭 라벨을 자세히 살펴보자. 하지만 이 무설탕 견과류 우유의 맛은 그다지 좋지 않다.

우리가 더 나쁘게 먹게 만드는 실수 3가지

시장을 선도하는 견과류 우유 브랜드에는 일반적으로 설탕이 과도하게 함유되어 있다. 그래서 그 영양가는 일반 우유보다 나을 게 없다.

2. 위장된 설탕을 섭취한다

현대 사회에서 설탕은 건강에 대한 가장 강력한 적으로 분류된다. 그리고 이제 선반에는 다른 이름을 가진 감미료 대체재들이 진열되어 있다. 그러므로 설탕 대신 이러한 대체품을 섭취하는 게 더 건강하다고 생각하고 있을지도 모른다. 

꿀, 메이플시럽, 파넬라 등등은 대부분 설탕으로 구성된 식품이다. 따라서 이들은 포도당 수준에 동일한 영향을 미치며 췌장에 심각한 스트레스를 유발한다.

오늘날 포도당 수준에 미치는 영향이 적은 것으로 알려진 유일한 감미료는 인공 감미료다. 그러나 신장과 간에 대한 장기적인 영향은 불확실하므로 적당한 섭취가 권장된다.

더 읽어보기: 당뇨병 환자의 여행

3. 설탕이 첨가되지 않은 페이스트리를 먹는다

무설탕 제품은 일반 설탕 페이스트리만큼 맛있지만, 신체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는 장점이 있다.

하지만 여기서 설탕이 우리 건강에 대한 유일한 적인 건 아니다. 일반적으로 이러한 음식은 고온에 노출되므로 다량의 트랜스 지방을 함유하고 있다.

트랜스 지방은 요리 과정에서의 아크릴아마이드 생산으로 인해 잠재적으로 음식을 위험하게 만든다. 또한, 인공 색소와 보존제를 첨가하여 장기적으로 안전하지 않거나 해로울 수 있는 성분들도 함유하고 있다.

그러므로, 대량 생산한 제품보다는 가능한 한 많은 신선한 농산물과 수제 제품을 섭취하는 게 중요하다.

3. 설탕이 첨가되지 않은 패스트리를 먹는다 

페이스트리 산업은 우리 건강에 좋지 않다. 설탕은 물론 트랜스 지방, 착색제 및 방부제를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기 때문이다.

어떻게 하면 더 잘 먹을 수 있을까?

식품을 선택할 때 최악의 실수 중 하나는 특정 가공식품의 라벨에 어떤 이점을 가져다준다는 내용이 들어 있어서 그 식품이 더 건강에 좋을 거라고 믿는 것이다.

대신 건강한 식단을 유지하려면 가공식품보다는 신선한 농산물을 선택하는 게 좋다. 또 설탕 및 설탕 대체물 섭취를 줄이는 게 중요하다.

그뿐만 아니라 고온에서 식물성 기름으로 튀긴 음식을 피해야 하는데, 그렇게 하면 아크릴아마이드의 소비를 제한할 수 있다. 이는 독성이 있고 장기적으로는 암이 될 가능성이 있는 물질이다.

마지막으로 인공 감미료를 섭취할 때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간 및 신장 건강에 대한 이러한 물질의 장기 부작용은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다. 따라서 적당히 복용할 필요가 있다.

  • Freeman CR., Zehra A., Ramírez V., Wiers CE., Volkow ND., Wang GJ., Impact of sugar on the body, brain and behavior. Front Biosci (Landmark Ed), 2018. 23: 2255-2266.
  • Hess EL., Myers EA., Swithers SE., Hedrick VE., Associations between nonnutritive sweetener intake and metabolic síndrome in adults. J Am Coll Nutr, 2018. 37 (6): 487-493.
  • Pelucchi C., Bosetti C., Galeone C., La Vecchia C., Dietary acrylamide and cáncer risk: an updated meta analysis. Int J Cancer, 2015. 136 (12): 291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