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에 발을 관리하는 팁 5가지

여름철은 발 감염의 발병 위험이 커지는 계절이므로, 제대로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과연 어떤 점을 고려해야 할까? 이 글에서 자세히 알아보자.
여름철에 발을 관리하는 팁 5가지

마지막 업데이트: 23 4월, 2022

여름철이 되면서 기온이 올라가고 날씨가 화창해지면 일상 습관에 많은 변화가 찾아온다. 여가 생활을 즐기다 보면 건강 관리를 소홀히 할 수 있지만, 발은 계절과 관계없이 항상 관리가 필요한 신체 부위다. 오늘은 여름철에 발을 관리하는 방법을 살펴보려고 한다.

여름철이 되면 발 피부를 상하게 하는 감염과 외부 요인에 주의해야 한다. 신발을 갈아 신거나, 맨발로 활동하거나, 수영장에 가면 균과 곰팡이가 증식할 수 있는 이상적인 환경이 조성된다.

지금부터 발 문제를 예방할 수 있는 몇 가지 팁을 함께 알아보자.

여름철 발 관리가 중요한 이유

신체에서 가장 중요한 발은 지지대의 역할을 하므로, 발을 다치면 걷거나 뛰는 데 큰 지장이 생길 수 있다. 하지만 발 건강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열과 습기는 감염균 성장에 유리한 환경을 조성하므로, 여름과 같은 계절에는 발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많은 요인에 노출될 수 있다. 또한 야외 활동을 하다 보면 발에 굳은살이 생기거나 발이 다칠 수 있다.

한편 수영장과 해변에서 균이나 곰팡이와 직접 접촉하면 감염과 같은 질환이 쉽게 발생할 수 있다.

그렇다면 여름철에는 발을 어떻게 관리해야 할까?

여름철에 발을 관리하는 팁

<Annals of Family Medicine> 의학 학술지에 게재된 연구에 따르면, 여름에는 발 질환의 발병률이 눈에 띄게 증가한다. 특히 체액이 축적되면 불편한 증상을 유발하는 부종이 자주 생길 수 있다.

또한 샌들이나 슬리퍼와 같이 발이 그대로 드러나는 신발을 신으면 이러한 문제에 더 노출될 수밖에 없다. 그 대신 완충 효과가 뛰어난 푹신하고 발을 전부 가리는 신발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여름철에 발을 관리하는 팁 5가지

1. 상황에 맞는 신발을 선택하자

상황과 장소에 적합한 신발을 신는 것이 중요하다. 플립플롭은 운동을 하거나 오래 걸을 때보다 습한 곳에서 신는 것이 좋다.

습기가 높은 곳에는 곰팡이가 쉽게 증식할 수 있으므로, 공용 샤워실, 수영장, 탈의실에서 맨발로 걸어 다니는 것은 피해야 한다.

2. 여름철에 발을 관리하는 팁: 개인용품을 공유하지 말자

신발이나 수건과 같은 개인용품은 다른 사람과 함께 사용하면 안 된다. 이러한 위생 조치는 감염 위험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된다.

특히 다른 사람과 신발을 함께 신으면 무좀과 같은 전염성 족부 질환이 발생할 수 있다.

3. 적절한 위생을 유지하자

여름철에는 물과 비누로 발을 씻는 것만으로는 충분하지 않다. 바닷가나 수영장에 가거나 샤워를 하면서 발에 물이 묻으면 물기를 완전히 말려야 한다. 이때 발가락과 발톱 사이도 잊지 말고 꼼꼼히 닦아줘야 한다.

4. 자외선 차단제를 사용하자

발 피부는 햇볕에 민감하므로, 발등은 물론 발바닥에도 자외선 차단제를 발라줘야 한다<Journal of Clinical and Esthetic Dermatology> 학술지에서 발표한 리뷰 논문에 따르면, 자외선 차단제는 자외선의 공격을 완화하고 광노화를 예방하는 데 필수적이다.

다른 신체 부위와 마찬가지로, 발에도 자외선 차단제를 사용하여 햇볕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야 한다.

5. 여름철에 발을 관리하는 팁: 보습제를 바르자

여름이 되면 발이 건조해지면서 갈라질 수 있으니, 보습 크림을 하루에 여러 번 발라줘야 한다. 일반 크림 대신 코코넛 오일이나 바셀린과 같이 수분을 공급하는 제품을 사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여름철에 발을 관리하는 방법

전문가와 상담을 하자

궁금한 점이 있다면 족부 질환을 앓고 있다면 전문가와 상담을 하는 것이 가장 좋다. 발을 전문으로 다루는 병원에 자주 가면 발을 건강하게 관리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

This might interest you...
건강을 챙기면서 여름을 즐기는 방법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건강을 챙기면서 여름을 즐기는 방법

건강을 챙기면서 여름을 즐기려면 특정한 예방 조처를 해야 한다. 여름에는 날씨가 아주 좋고 즐거운 것이 사실이지만, 부상이나 질병의 위험도 도사리고 있기 때문이다. 자, 그렇다면 무엇에 대해 알고 있어야 할까?



  • Tiivel J. Foot care: a step in the right direction. Perspectives. 1999;23(2):22-25.
  • Steglińska, A., Jachowicz, A., Szulc, J., Adamiak, J., Otlewska, A., Pielech-Przybylska, K., & Gutarowska, B. (2019). Factors influencing microbiological biodiversity of human foot skin. International Journal of Environmental Research and Public Health, 16(18). https://doi.org/10.3390/ijerph16183503
  • McRitchie, M., Branthwaite, H., & Chockalingam, N. (2018). Footwear choices for painful feet – an observational study exploring footwear and foot problems in women. Journal of Foot and Ankle Research, 11(1). https://doi.org/10.1186/s13047-018-0265-2
  • Miikkola, M., Lantta, T., Suhonen, R., & Stolt, M. (2019). Challenges of foot self-care in older people: A qualitative focus-group study. Journal of Foot and Ankle Research, 12(1). https://doi.org/10.1186/s13047-019-0315-4
  • Nardin, R. A., Fogerson, P. M., Nie, R., & Rutkove, S. B. (2010). Foot temperature in healthy individuals: Effects of ambient temperature and age. Journal of the American Podiatric Medical Association, 100(4), 258–264. https://doi.org/10.7547/1000258
  • Liu, F., Allan, G. M., Korownyk, C., Kolber, M., Flook, N., Sternberg, H., & Garrison, S. (2016). Seasonality of ankle swelling: Population symptom reporting using google trends. Annals of Family Medicine, 14(4), 356–358. https://doi.org/10.1370/afm.19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