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하게 나이 드는 방법

건강하게 나이를 먹으려면 무엇보다 일찍부터 자기 관리에 들어가야 한다. 운동과 건강한 식단 관리 같은 간단한 습관이 미래의 건강 상태를 결정할 수 있다.
건강하게 나이 드는 방법

마지막 업데이트: 30 7월, 2021

건강하게 나이 들기는 이른 자기 관리와 밀접한 관계가 있다. 이미 알고 있겠지만 나이가 많다고 해서 병을 달고 살거나 몸이 불편한 생활을 할 필요는 없다. 이번 글에서 건강하고 아름답게 나이 드는 방법에 관해 알아보자.

기본 수명이 늘어난 현재,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2015년~2050년 사이 만 60세 이상 인구가 2배로 증가할 전망이라고 한다.

요즘처럼 노령층이 자신의 삶에 충실하려면 건강하게 나이가 들어야만 한다. 즉, 멋지게 나이가 들려면 노화를 최소화할 수 있는 건강한 습관을 들여야 한다는 뜻이다.

건강한 노화

건강하게 나이 생물학적 요소

노화는 세월이 가면서 심신이 변화하는 자연스러운 과정이다.

노화는 분자와 세포 손상이 축적되면서 발생하는 결과로 심신 기능이 떨어지면서 질병에 걸릴 확률이 증가한다. 물론 노화가 항상 발병 원인이 되는 것은 아니다.

나이가 들면 심리 사회적 변화도 생기는데 은퇴와 협소해진 인간관계를 예로 들 수 있다. 이러한 모든 변화가 건강한 노화에 작용하는 데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요소들은 무엇이 있을까?

생물학적 요소

노화와 관련한 생물학적 요소를 좀 더 자세히 짚어 보자. 30대보다 건강한 80대는 대개 유전적 요소보다는 생활 습관에 영향을 더 크게 받는다.

나이가 들면서 감각이 둔해지고 근골격 이상, 만성 질환은 물론 우울증과 치매 등에 시달리는 사람들도 흔히 볼 수 있다.

환경적 요소

환경적 요소는 노인 건강은 물론 태아 건강에도 무시할 수 없는 영향을 주며 적절한 생활 습관 유지 및 관리는 물론 정신 건강에도 중요하다.

또한 대중교통 이용 같은 일상 활동의 효율성을 좌우하기도 한다.

건강 보험

모두가 똑같이 건강 보험의 혜택을 받을 수는 없다. 치료비 때문에 젊은 시절 건강 관리를 못 했다면 나이가 들어서 그 여파를 겪게 되는데 문제는 노령층에 항상 건강 보험 혜택이 골고루 제공되지 않는다는 것이다.

세계 보건 기구는 모든 국가와 국민을 대상으로 한 장기 치료 체제를 갖추기를 권고한다. 효율적인 정부 관리, 공공시설 제공, 전문 인력 배치 등이 기본이 된다면 노령층의 삶은 훨씬 더 편안해질 수 있다.

고정 관념과 차별

노령층은 아무것도 혼자 할 수 없는 사회의 짐이라는 잘못된 고정 관념도 고쳐야 한다. 이러한 편견은 노인을 차별하게 만들고 건강한 노화를 방해할 뿐이다.

국가적 조치

국가도 건강한 노화에 큰 영향을 미친다. 노령층에 대한 국가적 관심과 시기적절한 정책 수립은 삶의 질을 좌우하기 때문이다.

국가적으로 건강한 노화와 노령층 소외 예방에 관해 신경 쓸 필요가 있다.

건강하게 나이 드는 비법

건강하게 나이 운동과 식단

규칙적인 운동과 식단 관리처럼 올바른 생활 습관은 건강한 노화의 기본이다.

삶의 질을 향상하면서 건강하게 나이를 먹으려면 올바른 생활 습관과 태도가 필수인데 특히 다음 사항을 반드시 지켜야만 한다.

운동은 필수!

매일 걷기 같은 적절한 신체 활동이 필요한데 하루에 5천 보를 걷거나 30분간 산책한다. 만보기나 휴대전화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하여 운동량을 측정해도 좋다.

몸을 자꾸 움직여야만 근육을 유지하고 체중도 관리할 수 있다. 일찍부터 평생 운동하는 습관을 들이면 더욱더 효과적이다.

균형 잡힌 식단 관리

식단은 건강에 결정적인 요소다. 채소, 콩류, 과일과 통곡물을 다량 함유한 균형 잡힌 식단을 지키고 가공식품, 고지방, 고당분 식품도 먹지 않는 것이 좋다.

스트레스 해소와 건강한 생활 습관

스트레스는 건강의 적이다. 건강하게 나이가 들려면 현재를 즐기면서 내적 평화를 이루는 것이 무척 중요하다.

취미 활동, 독서, 영감을 주는 대화, 명상 등은 내적 평화를 달성하는 데 훌륭한 수단이 된다. 또 흡연과 음주 같은 나쁜 습관을 고치도록 애써야 한다.

적극적인 사회 활동

유년기와 마찬가지로 노년에도 놀이를 즐겨야 한다. 지인들을 만나서 즐겁게 지내는 것 외에 인지 기능 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혼자 있지 말고 사회 활동에 참여하여 가까운 친지를 만나고 시간을 보내자. 또 새로운 것을 배우고 산책을 하러 가거나 창의적이고 생산적인 활동으로 시간을 보내면 건강하게 나이를 먹을 수 있다.

실천이 중요하다

건강하게 나이 들기는 일찍부터 대비해야만 그 효과가 최대화할 수 있다. 건강한 생활 습관을 유지한 기간만큼 나이 든 이후 삶의 질이 향상할 것이다.

소중한 꿈을 이루는 데는 긴 세월이 필요하다. 여행, 올림픽 금메달 따기, 책 쓰기 또는 대학 졸업하기 같은 꿈을 단순히 늙었다고 포기하지 말고 새로운 도전 과제로 삼아 보면 어떨까?

이 글은 어떤가요?
면역계의 노화와 대처법
건강을 위한 발걸음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면역계의 노화와 대처법

사람이 나이가 들면서, 인체는 신체가 노출되는 질병에 대해 덜 효과적으로 반응하는 것처럼 느껴진다. 면역계의 노화는 질병으로 인한 고통의 위험을 증가시킨다. 그러나 이러한 과정이 완전히 되돌릴 수 없는 것은 아니다.



  • Osorio, P., Torrejón, M. J., & Vogel, N. (2008). Aproximación a un concepto de calidad de vida en la vejez. Escuchando a las personas mayores. Revista de Psicología, 17(1), ág-101.
  • Berriel, F. (2007). La vejez como producción subjetiva. Representación e imaginario social. In Envejecimiento, memoria colectiva y construcción de futuro. Memorias del II Congreso Iberoamericano de Psicogerontología.
  • Fernández-Ballesteros, R. (2011). Envejecimiento saludable. In Conferencia en el Congreso sobre Envejecimiento. La Investigación en España, Universidad Autónoma de Madri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