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탈이 났을 때 먹으면 가장 좋은 음식

12 11월, 2020
소화 불량의 일종인 배탈은 가장 일반적인 위장 장애 중 하나이다. 위장 장애를 경험하고 있다면 이 글을 읽어 보자. 지금부터 불편함을 잠재우기 위해 섭취하거나 피해야 할 음식 종류를 소개한다.

배탈을 완화하기 위한 식단에는 많은 제한 요인이 있다. 상복부에서 느껴지는 이러한 불편한 증상은 일반적으로 헬리코박터 파일로리 감염 또는 재발성 위식도 역류로 인해 발생한다. 그렇다면 배탈이 났을 때 먹으면 안 되는 음식이 있을까?

오늘은 식단에 변화를 줄 수 있는 몇 가지 조언을 제공하려고 한다. 계속해서 읽어 보고 따라 해 보자. 이렇게 하면 불편한 증상을 완화할 뿐 아니라, 일상적인 생활을 되찾을 수도 있다. 문제가 사라지지 않으면 정확한 진단을 내릴 수 있도록 의사와 상담하자.

배탈이 났을 때 음식 섭취 방법

지금부터 배탈을 완화하기 위해 섭취하거나 피해야 할 몇 가지 음식에 대해 알아보자. 식단을 조절하고 증상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배탈이 났을 때 식단에 포함해야 하는 음식

생선과 기름기가 적은 육류는 소화 불량이 있는 사람의 식단에 포함되어야 하는 음식에 속한다. 조직을 회복하는 데 도움이 되는 단백질을 제공하기 때문이다. 또한 변비를 유발하여 불편함을 초래할 수 있는 지질이 많지 않다.

항상 소화를 개선할 수 있는 생선과 다른 흰살 고기를 선택하자. 적어도 <Journal of Gastroenterology and Hepatology> 학술지의 간행물에 따르면, 소화 불량을 심해지게 할 수 있는 위산 역류를 줄이기 위해 지방 섭취를 제한하는 것이 우선이다.

또한 육류의 기름기가 적은 부위와 생선은 신체에 필요한 일일 단백질을 제공한다. 마찬가지로 자연적인 대사 과정에 도움이 되는 모든 유형의 영양분으로 식단을 보완할 수 있다. 심혈관 건강에는 유지와 예방을 위해 균형이 잘 잡힌 식단이 필요하다는 점을 잊지 말자.

또한 프로바이오틱스를 포함한 발효 식품을 섭취해야 한다. 발효 식품의 훌륭한 예시를 들자면 요거트와 케피어가 있다. 모르고 있었을 수도 있지만, 프로바이오틱스를 자주 섭취하면 배탈과 다른 위장 장애를 완화할 수 있다.

더 읽어보기: 설사를 할 때 요거트를 먹어도 괜찮을까

배탈이 났을 때 먹으면 가장 좋은 음식

기름기가 적은 육류는 위장관 통과를 촉진하므로, 역류를 최소화한다. 

적당히 섭취하는 음식

정제 밀가루와 설탕은 흔히 위장 장애를 유발하므로 섭취를 줄여야 한다.

전문가에 따르면, 소화 불량이 있는 사람은 과당을 제대로 흡수할 수 없어 당분을 소화하고 대사하는 능력에 영향을 미친다.

또한 섬유질 섭취를 제한해야 한다. 물론 장 통과가 제대로 이루어지려면 일정량의 섬유질이 필요하다. 하지만 과도한 양은 변비를 초래하여 배탈을 심해지게 할 수 있다.

따라서 자주 섭취하는 정제 파스타와 시리얼을 제한해야 한다. 그 대신 탄수화물 필요량을 충족하기 위해 뿌리채소를 섭취하자.

또한 나쁜 지방 섭취를 줄이고 튀긴 음식 섭취를 최소화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러한 음식이 역류의 위험을 높이고 소화를 느려지게 하기 때문이다. 그 대신 그릴, 오븐 또는 찜기를 활용하여 요리를 해 보자.

더 나아가 기름진 소스와 그레이비소스는 음식에 칼로리를 추가할 뿐 아니라, 변비를 유발하여 위장 불편감을 초래한다.

멀리해야 하는 음식

많은 음식이 소화 불량 환자의 식단에서 사라져야 한다. 예를 들면 술이나 코코아와 같은 산성 제품이 있다.

실제로 잦은 음주는 기능성 소화 불량의 가장 큰 위험 요인 중 하나이다. 이 정보는 <Revista de Gastroenterologia de Mexico>에 게재된 연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많은 주류 제품은 일반적으로 설탕이나 인공 감미료 함량이 높다. 이러한 두 성분 모두 소화 불량을 매우 심해지게 한다.

마찬가지로 자극적인 매운 음식 섭취도 제한해야 한다. 실제로 위장 질환이 있는 사람이라면 매운 음식을 제한해야 할 충분한 과학적 증거가 있다.

더 읽어보기: 위를 강하게 자극하는 음료들

배탈이 났을 때 먹으면 가장 좋은 음식

시판 초콜릿에는 대부분 다량의 설탕이 포함되어 있으며, 코코아의 천연 산이 더해지면 소화 불량이 심해질 수 있다.

균형 잡힌 식단은 배탈을 개선할 수 있디

보다시피, 소화 불량과 관련하여 식단을 수정하기란 상당히 모호하다. 따라서 적절한 진단과 치료를 위해 의사와의 상담이 필요하다. 하지만 식단에 변화를 주는 것이 꼭 필요하다.

지방과 섬유질 섭취를 제한하고 만성 위장 장애가 있다면 발효 제품 섭취를 늘리자. 또한 의사와 프로바이오틱스에 대해 상의하고, 위장 장애의 예후를 개선할 수 있는 보충제와 관련된 조언을 구하자.

마지막으로 알코올과 자극 물질을 멀리하자. 심각한 합병증을 피하려면 식단에서 완전히 제한해야 한다. 늘 그렇듯, 개인의 필요에 맞는 식단을 계획할 수 있도록 의사나 영양사와 상담을 하자.

  • Tan VP., The low FODMAP diet in the management of functional dyspepsia in east and southeast asia. J Gastroenterol Hepatol, 2017. 1: 46-52.
  • Fujihara Ozaki RK., Leite Speridiao PG., Fontenele Soares AC., Morais MB., Intestinal fructose malabsorptioin is associated with increased lactulose fermentation in the intestinal lumen. J Pediatr, 2018. 94 (6): 609-615.
  • Zhang J., Wu HM., Wang X., Xie J., et al., Efficacy of prebiotics and probiotics for functional dyspepsia: a systematic review and meta analysis. Medicine, 2020.
  • Saneei P., Sadeghi O., Feizi A., Keshteli AH., Deghaghzadeh H., et al., Relationship between spicy food intake and chronic uninvestigated dyspepsia in iranian adults. J Dig Dis, 2016. 17 (1): 28-35.
  • Socarrás Suárez, María Matilde, and Miriam Bolet Astoviza. “Alimentación saludable y nutrición en las enfermedades cardiovasculares.” Revista Cubana de Investigaciones Biomédicas 29.3 (2010): 353-363.
  • Bolet Astoviza, Miriam, and María Matilde Socarrás Suárez. “Alimentación adecuada para mejorar la salud y evitar enfermedades crónicas.” Revista Cubana de medicina general integral 26.2 (2010): 0-0.
  • Hernando-Harder, Ana C., et al. “Dispepsia funcional: Nuevos conocimientos en la fisiopatogenia con implicaciones terapéuticas.” Medicina (Buenos Aires) 67.4 (2007): 379-388.
  • Ferrer, Javier Diaz, et al. “Utilidad del Suplemento de Probioticos (Lactobacillus acidophilus y bulgaricus) en el Tratamiento del Sindrome de Intestino Irritable.” Revista de Gastroenterología del Perú 32.4 (2017): 387-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