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를 착용하고 자는 것, 해로운 걸까?

5월 11, 2016

브라 를 판매하는 업체에서도 7시간 이상 계속 브라를 착용하거나 착용한 상태로 자지 말것을 권한다. 림프계 순환이 잘 되어야 다른 문제를 예방할 수 있다.

브라는 언제나 참 논란이 되는 이슈다. 괜찮은 걸까? 안 좋을 걸까? 좋든 안좋든 80%의 여성들이 착용하고 있기 때문에 브라를 착용한 상태로 자는 게 괜찮을걸까?를 고민하는 편이 더 나을 것 같다. 이 글을 읽고 이 질문에 대한 답을 찾아보자.

브라를 착용하는 것, 괜찮은걸까?

언젠가 이 사이트에서 브라에 관해 얘기한 적이 있다. 정말 괜찮은 걸까? 아니면 유방 건강에 해로운 걸까? 프랑스의 진-데니스 교수 연구진들은 그들의 연구에서 브라를 착용하는 것이 큰 효과가 없다는 것을 밝혔다. 브라를 착용한다고 해서 유방의 탄력이나 처짐을 예방할 수 없다는 것이다. 심지어 유방의 탄력을 떨어뜨리고 자국만 남길 뿐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다른 의학계에서는 이 논쟁에 반박하며 브라가 도움된다고 설명했다. 특히 가슴이 큰 여성은 브라를 착용하면 더 편안하고 지탱할 수 있을 거라고 설명했다. 많은 여성들이 잘못된 사이즈의 브라를 착용한다는 통계가 있는데, 브라를 착용할 때는 자신에게 맞는 사이즈를 착용하는게 중요하다. 너무 타이트한 사이즈를 착용해서 유방 세포를 누르거나 순환이 잘 되지 않게 하는 것을 피해야 한다. 브라를 착용하는 여성들은 브라를 고를 때 편안하고 몸에 맞는 것을 고르자. 이것은 정말 중요하다.  

 

브라를 착용한 상태로 자는게 좋을까? 풀고 자는게 좋을까?

2 sleep

 

보통 전문가들을 잘때는 브라를 착용하지 않는게 좋다고 조언한다. 의학계의 다른 연구에서는 사실 이 문제는 굉장히 까다로운 이슈라고 설명했다. 브라는 여러가지 림프계를 압박하고 림프계를 통해 독소가 배출되는 것을 막는다. 특히 밤에 이런 기능들이 활성화되기 때문에 브라를 착용하고 자면 체액 저류나 낭종, 섬유질 노쥴이 생길 수 있고 나중에는 종양이 생길 수도 있다. 분명 위험한 것이다.

또 브라는 팔 아래부분도 압박하는데 림프를 통해 독소가 배출 되는 것과 순환을 방해한다. 브라는 가슴의 온도를 올릴 수도 있는데, 이것은 길게 보면 건강에 해로운 것이다. 암이 발병되기 전의 유방 세포를 관찰해보면 일반적인 세포보다 더 높은 온도라고 한다. 이런 사실로 유추해보건데 밤에는 브라를 착용하지 않는게 낫다.

또 고민해봐야 할 점이 있다. 유방은 림프가 정상적으로 순환할 수 있게 하는 역할을 한다. 브라를 판매하는 하는 사람들은 잘 때는 브라를 풀고, 하루에 7시간 이상 착용하지 않는 게 좋다고 말한다. 유방은 편안하게 움직일 수 있는 상태여야 하고, 제대로 순환될 수 있어야 한다. 림프와 혈액 순환이 잘 되어야 독소를 배출 시킬 수 있다. 브라를 착용하는게 익숙해져서 편안하다 하더라도 7시간이상 쭉 착용하고 있는 것은 안좋다는 것을 기억하자.

잘 때도 브라를 착용하지 않으면 뭔가 불편하다면 수면용 브라가 따로 나온다. 기능성 속옷이다. 유방을 분리하는 기능은 하면서 압박으로 인한 자국은 안 생기게 한다. 와이어 없이 면으로 만들어져서 피부가 숨쉴 수 있도록 한다. 편하게 움직일 수 있으면서 동시에 유방을 써포트 하는 기능도 한다.

하지만 무엇보다 제일 중요한 것은 몸에 잘 맞는 브라를 구입하는 것이다. 너무 타이트한 것은 피하고, 와이어가 없는 것을 선택하자. 이런 브라를 낮에 착용하고, 밤에는 풀고 있는게 좋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