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공포증은 무엇일까

안전하고 자신이 잘 아는 것을 벗어날 때의 불안감, 사고에 대한 두려움은 여행과 관련된 두려움의 일부일 수 있다. 종종 과거의 특정한 외상 경험과 관련이 있는 공포증의 한 유형이다.
여행 공포증은 무엇일까

마지막 업데이트: 13 6월, 2021

여행 공포증은 매우 특정한 유형의 심리 질환이다. 이 공포증은 자신의 안전지대에서 벗어나게 되어 괴로움을 느끼는 사람들에게서 발생한다. 공포증이 있는 사람은 집, 익숙한 것, 통제할 수 있는 것에서 벗어나는 것을 두려워한다. 하지만 비행기나 차를 타거나 사고를 당하는 것에 대한 두려움과 같은 다른 공포증도 나타날 수 있다.

실제로 대부분 사람이 여행을 여가 및 즐거움과 관련지어 생각한다. 하지만 일부에게는 휴가철이 스트레스의 큰 원인으로 다가온다.

휴가철이 되면 여행을 떠나 가족을 만나러 가고, 새로운 장소, 새로운 도시, 새로운 국가를 보러 가는 일이 흔하다. 이러한 상황은 많은 사람에게 높은 불안 수치를 유발할 수 있다.

여행 공포증이란?

매우 이상하게 들릴지 몰라도 의문의 여지가 없는 한 가지 사실이 있다. 공포증은 가장 흔한 정신 질환이다.

모든 사람에게는 두려움과 특유의 관점이 있다. 사람들은 이러한 두려움을 기피하고 삶에서 조절하거나 그렇지 못할 수 있다. 하지만 공포증은 그 자체로 비이성적인 두려움의 한 유형이며, 통제할 수 없거나 그 방법을 모르는 극심한 형태의 불안감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적용할 수 있는 일부 대처 전략과 기제가 있다. 지금부터 공포증이 무엇으로 이루어져 있는지 알아보자.

지그문트 프로이트는 자신의 동료에서 쓴 편지 중 하나에서 여행으로 인해 불안감을 느꼈다고 언급했다. 하지만 우리는 정신 분석의 아버지인 프로이트가 실제 공포증을 겪은 것인지는 정확히 알 수 없다. 여행 공포증이나 여행에 대한 두려움이 매우 제한적일 수 있기 때문이다. 약간의 불안감을 느끼는 것과 집을 벗어날 수 없는 것은 완전히 다르다.

이러한 심리 질환은 극심한 증상을 수반하는 비합리적이고 몸과 마음을 무력하게 하는 두려움으로 정의된다.

다시 말해, 여행에 대한 두려움에 시달리는 사람이 항상 기차나 비행기에 타거나 예약한 호텔에 도착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실제로 공포 증세를 느끼는 사람의 삶을 완전히 좌우할 수 있다.

한편 정신질환진단및통계편람(DSM-5)은 여행 공포증이나 여행에 대한 두려움을 불안 장애 자체 내에서 특정한 유형의 공포증으로 분류한다는 점에 유의해야 한다. 따라서 아래에서 정확한 진단을 위해 기술된 증상을 살펴보자.

여행 공포증 또는 두려움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점

여행 공포증은 흔히 비행이나 교통사고에 대한 두려움으로 나타난다.

여행 공포증은 어떻게 나타날까?

이러한 공포증은 다른 유형과 마찬가지로 다양한 방식으로 나타난다. 사람마다 특정한 방식으로 비이성적인 두려움을 드러낸다. 일부는 더 격하게 나타나지만, 기능을 유지하는 사람도 있다.

그렇다 하더라도, 다음과 같은 일련의 공통적인 정서적 특성이 있다.

  • 집을 벗어나 편안하고 안전한 곳에서 멀어진다는 생각에 대한 두려움
  • 차, 비행기 또는 기차를 탈 때 느껴지는 극심한 절망감
  • 사고에 대한 두려움
  • 타인이 자신의 공포증을 인지할 수 있다는 사실에 대한 수치심

다음과 같은 인지 증상도 있다.

  • 일어날 수 있는 모든 끔찍한 일에 관한 생각을 멈추지 못한다. 일반적으로 자신이 이러한 부정적이고 비극적인 생각을 통제할 수 없다고 느낀다.
  • 상상이 사고, 납치, 테러 공격과 같은 여러 심각한 이미지로 이어진다.
  • 여행 일정 예약을 해야 하는 것과 같은 구체적인 사실 이전에 반응이 억제된다. 다른 것에 주의를 집중하지 못한다.
  • 결정을 내려야 할 때 혼란과 어려움을 경험한다.

끝으로 이러한 심리 질환의 신체적 징후에 대해서도 알아볼 필요가 있다. 여행 공포증 또는 여행에 대한 두려움은 심각한 정도가 낮은 것에서 높은 것까지 수많은 신체 징후를 수반한다.

  • 어지럼증과 두근거림
  • 여행에 대해 생각할 때 나타나는 복통과 장 질환
  • 발한과 입 마름

캘리포니아대학교에서 실시한 연구에 따르면, 공포증과 공황 발작 사이에 직접적인 관계가 있다. 다시 말해, 여행 공포증의 경우 때때로 여행을 떠난다는 생각에 이러한 반응을 겪게 되는 극단적인 상황을 마주한다.

여행 공포증의 원인은 무엇일까?

공포증에 대해 한 가지 명확하게 해야 할 점은 대체로 항상 분명한 유발 원인이 있는 것은 아니라는 점이다. 비특이성 원인의 공포증은 매우 흔히 발생하며, 여행 공포증도 그중 하나이다.

하지만 마르세유 대학교에서 르네 가르시아 박사가 수행한 연구는 공포의 신경 생물학에 대해 다음과 같이 언급한다.

  • 과거의 충격적인 사건에 원인이 있을 수 있다. 여행에 대한 두려움이 있다면 과거에 사고를 당했거나 테러 공격의 피해자였을 수 있다.
  • 유전적 또는 가족 간 패턴이 있을 수 있다. 부모가 여행을 떠나고 배나 비행기를 타는 것을 두려워했다면 이러한 공포감이 매우 쉽게 전해질 수 있다.
여행 공포증 또는 두려움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점

노출 치료는 여행에 대한 두려움을 치료하는 데 가장 적합한 기술이다.

여행 공포증은 어떻게 치료할까?

모든 공포증에 가장 적합한 대응 기제는 인지 행동 치료이다. 이러한 접근 방식에서는 일반적으로 다음과 같은 수단이 적용된다.

  • 노출 기술: 생각과 감정적 반응을 움직이고자 공포증을 유발하는 자극에 더 가까이 다가가게 하는 방식이다.
  • 인지적 재구성: 환자가 부정적이고 비이성적인 사고 패턴을 감지하여 더 건강한 접근 방식으로 전환할 수 있다고 가정한다.
  • 감정 관리: 몸과 마음을 무력하게 하는 감정을 파악하고 인식하여 정확히 언급한 뒤 편안하고 만족스러운 상태로 전환하는 것이 핵심 도구이다.
  • 호흡 및 이완 기술: 적절한 호흡 및 이완 기술은 여행 공포증 또는 여행에 대한 두려움에 이점을 선사한다. 이는 인지 행동 치료 자체에 대한 보완적 자원이다.
  • 가상 현실: 현재 가상 현실은 공포증 치료에 효과적인 자원이다.

끝으로 비이성적인 두려움은 삶의 질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러한 문제를 제어할 수 없다면 일반적으로 불안감이 자신을 완전히 압도하는 정신 상태가 될 때까지 새로운 공포증이 발생한다.

이러한 한계까지 가지 않도록 해야 한다. 전문가에게 도움을 요청하자.

이 글은 어떤가요?
스테로이드 공포증은 무엇일까
건강을 위한 발걸음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스테로이드 공포증은 무엇일까

스테로이드 공포증은 말 그대로 스테로이드성 약물에 관한 공포심이나 거부감을 의미한다. 스테로이드는 주로 어린이 아토피 피부염 연고 주성분이 되는 물질이다. 현재 스테로이드 치료를 거부하거나 공포심을 느끼는 아토피 피부염 환자가 20%~83% 가량 된다.



  • Lange, I., Goossens, L., Bakker, J., Michielse, S., Marcelis, M., Wichers, M., … Schruers, K. (2019). Functional neuroimaging of associative learning and generalization in specific phobia. Progress in Neuro-Psychopharmacology and Biological Psychiatry89, 275–285. https://doi.org/10.1016/j.pnpbp.2018.09.008
  • PitchaiahPodila, Sankara. (2019). HODOPHOBIA AND GENDER-A CASE STUDY. International Journal of Advanced Research7(1), 1109–1115. https://doi.org/10.21474/ijar01/8428
  • Singh, Hemendra & Awayz, Hannah & Murali, Thyloth. (2017). An Unusual Case of Phobia: Hodophobia. The International Journal of Indian Psychology.
  • Korstanje, Maximiliano. “De la fobia al miedo a viajar: explorando la psicología profunda del turista.” Papers de Turisme 56 (2015): 101-118.
  • Wechsler, T. F., Mühlberger, A., & Kümpers, F. (2019). Inferiority or even superiority of virtual reality exposure therapy in phobias? – A systematic review and quantitative meta-analysis on randomized controlled trials specifically comparing the efficacy of virtual reality exposure to gold standard in vivo exposure in Agoraphobia, Specific Phobia and Social Phobia. Frontiers in Psychology. Frontiers Media S.A. https://doi.org/10.3389/fpsyg.2019.01758
  • Delgado Reyes, Andrés Camilo, and Jessica Valeria Sánchez López. “Miedo, fobias y sus tratamientos.” Revista Electrónica de Psicología Iztacala 22.2 (2019): 798-8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