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습관과 뇌졸중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점

항염증 작용을 하는 오메가-3 지방산은 뇌졸중 위험 감소와 관련이 있다. 더 자세히 알고 싶은가?
식습관과 뇌졸중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점

마지막 업데이트: 20 9월, 2021

식습관과 뇌졸중에 대해 알아야 할 점이 있을까? 건강한 식단은 중장기적으로 병이 생길 위험을 줄일 수 있다. 무엇보다도 뇌졸중은 위험한 식사 습관과 관련된 건강상 문제 중 하나다. 따라서 몸에 문제가 생기지 않도록 하려면 비타민, 항산화제, 필수 지방산을 꾸준히 섭취해야 한다.

식습관을 최대한 잘 조절하면 노화를 늦출 수 있어, 노화와 관련된 건강상 문제나 질병도 일찍 찾아오지 않는다. 매년 수천 명의 사람이 심혈관 질환과 뇌 질환으로 사망한다는 점을 잊지 말자. 오늘은 이와 같은 건강상 문제를 예방하고자 일상 식단에 중점적으로 포함해야 할 영양분을 소개한다.

오메가-3 지방산과 뇌졸중

지질은 식단에 꼭 필요한 영양분이지만, 모두 같은 품질인 것은 아니다. 트랜스 지방산이나 오메가-6 지방산은 염증을 일으키지만, 오메가-3 지방산은 전신 염증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된다.

<International Journal of Molecular Sciences> 학술지에 게재된 논문에 나와 있듯이, 의사들은 오메가-3 지방산 섭취가 뇌졸중 위험 감소와 긍정적인 관련이 있다고 말한다.

염증성 지질의 작용을 최소화하고 오메가-3 지방산의 효과를 최대한 활용하려면 다음과 같은 식습관을 따라야 한다.

  • 가공식품 줄이기.
  • 기름진 생선, 가열하지 않은 식물성 기름, 견과류 섭취 늘리기.
식습관과 뇌졸중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점

셀레늄을 많이 섭취하자, 식습관과 뇌졸중에 대해 알아야 할 점

셀레늄은 인체에서 소량으로 발견되는 미네랄이다. <Cell> 학술지에서 발표한 논문에 따르면, 셀레늄은 항산화 및 신경 보호 작용을 한다. 따라서 의사들은 셀레늄이 풍부한 식품 섭취가 뇌졸중 발병 위험 감소와 관련이 있다고 생각한다.

셀레늄은 자연에서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예를 들면 생선, 조개류, 견과류 등과 같은 식품은 셀레늄이 풍부하다.

또한 육류보다 생선을 더 자주 선택하는 것이 건강에 좋다. 해산물은 육류보다 수분과 필수 지방산 함량이 높을 뿐 아니라, 단백질도 풍부하다.

그뿐만 아니라, 생선도 특정 질환의 발병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되는 미네랄 함량이 높은 경향이 있다.

식습관과 뇌졸중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점

뇌졸중을 예방하는 식단에는 채소가 포함되어야 한다

채소는 비타민과 항산화제가 풍부한 식품으로, 두 영양분 모두 노화 또는 노화 관련 질병의 발병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비타민과 항산화제를 많이 섭취하면 뇌졸중을 비롯하여 질병으로 인한 사망률이 줄어든다.

우리는 하루에 최소 5접시 이상의 과일과 채소를 섭취해야 한다. 이는 건강하고 다양한 식단을 유지하면서 신체에 도움이 되는 방법의 하나다.

술을 멀리하자, 식습관과 뇌졸중에 대해 알아야 할 점

알코올은 사회적으로 가장 쉽게 용인되는 독성 물질 중 하나다. 많은 사람이 술을 지나치게 많이 마시는 경향이 있지만, 음주는 실제로 심혈관 능력 및 뇌 기능 저하와 관련이 있다.

술을 습관적으로 마시면 신체 생리적 과정의 적절한 기능을 방해하여 뇌졸중을 비롯한 질병이 발생할 위험이 커진다.

따라서 술은 마시지 않는 편이 좋다. 만약 사회생활을 하면서 술을 아예 끊는 것이 불가능하다면 적어도 양을 줄이려고 해 보자. 또한 술 대신 탄산수를 마시는 방법도 있다.

뇌졸중 예방을 위해 식단을 개선하자

노화를 늦추고 싶다면 노화에 수반되는 질병을 줄이는 측면에서 얻을 수 있는 모든 긍정적인 효과와 함께 식단을 최대한 적절하게 관리해야 한다. 다양한 식품을 포함한 식단을 유지하여 칼로리 섭취량을 조절하는 것은 건강을 지키는 데 좋은 방법이다.

결론을 말하자면, 오메가-3 지방산, 셀레늄, 채소 섭취를 늘리면 뇌졸중이 발생할 위험을 상당히 줄일 수 있다. 항산화 및 항염증 작용을 하는 영양분은 건강상 문제를 예방하는 데 긍정적인 효과를 선사한다.

한편 독성 물질은 섭취를 제한하거나 최소한 줄이려고 노력해야 한다. 그중 한 가지로는 사회적으로 용인되지만 건강에 심각한 영향을 미치는 술이 있다. 만약 술을 완전히 끊을 수 없다면 특정 순간만큼이라도 음주량을 줄여 보자.

이 글은 어떤가요?
식단에서 지방을 빼도 괜찮을까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식단에서 지방을 빼도 괜찮을까

체중 감량을 시도할 때 흔히 하는 실수는 식단에서 모든 지방 공급원을 빼는 것이다. 식단에서 지방을 빼도 된다는 생각이 갈수록 흔해지면서, 심지어 신체 해독에 중점을 둔 엄격한 식이 요법에서도 허용되는 방법으로 여겨진다.



  • Ueno Y., Miyamoto N., Yamashiro K., Tanaka R., Hattori N., Omega 3 polyunsaturated fatty acids and stroke burden. Int J Mol Sci, 2019. 20 (22): 5549.
  • Alim I., Caulfield JT., Chen Y., Swarup V., et al., Selenium drives a trascriptional adaptive program to block ferroptosis and treat stroke. Cell, 2019. 177 (5): 1262-1279.
  • Burgos Peláez, R., Segurola Gurrutxaga, H., & Bretón Lesmes, I. (2014). Soporte nutricional del paciente con ictus. Nutricion Hospitalaria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