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맥간이 생기는 일반적인 원인

10 12월, 2019
태아가 성장하는 과정에서 아기의 심장이 만들어질 때 동맥간이 생긴다. 아기가 태어날 때부터 이 상태로 태어난다고 할 수 있다. 
 

동맥간은 선천성 기형이다. 하나의 동맥이 심장에서 나오고, 심실과 심방이 제대로 형성되지 않은 상태이다. 우리 몸에는 혈액을 운반하는 역할을 하는 두 개의 분리된 동맥이 원래 있어야 하는데, 동맥간은 두 개가 아니라 한 개만 있는 상태를 말한다. 동맥간이 생기는 이유는 뭘까? 이 질문에 대한 답을 알아보자.

동맥간은 아주 드문 심장병이라고 할 수 있다. 선천성 심장 이상으로 태어나는 확률은 0.21~0.34%에 지나지 않는다.

동맥간이 생기는 일반적인 원인

동맥간이 생기는 일반적인 원인

정상적인 경우에 혈액은 몸에서 심장으로, 심장에서 폐를 거쳐 다시 심장으로, 다시 몸으로 흐른다. 하지만 동맥간인 경우에는 혈액이 정상적인 주기로 흐르지 못하게 된다.

동맥간인 경우, 심장은 4개의 칸으로 구분되지 않는다. 단 하나의 구멍만 있을 뿐이다. 혈액을 분리하는 심방이나 심실이 없는 상태인 것이다.

동맥 하나만 존재하는 상태로 이산화탄소가 풍부한 혈액이나 산소가 함유된 혈액이 흐르는 동맥은 없는 상태이다.

 

심장에는 일반적으로 산소가 함유된 혈액과 이산화탄소가 풍부한 혈액이 흐르는 두 가지 경로가 있다.

태아의 심장이 발달되는 동안 동맥간도 생긴다. 태어날 때부터 이 상태로 태어나는 것이기 때문에 선천적인 문제라고 볼 수 있다. 

동맥간이 생기는 이유를 분명하게 모르는 경우가 많다. 다만, 다음의 경우 동맥간이 생길 위험이 높아진다고 알려져 있다.

  • 선천적인 심장 문제가 가족력인 경우 
  • 염색체 이상이 있는 어린이의 경우: 디 죠지 증후군이나 입천장심장얼굴증후군이 있는 경우 특히 더 심함
  • 임신 중에 특정 약물을 복용하는 경우 
  • 산모가 풍진과 같은 바이러스성 질병에 걸린 여성인 경우

동맥간의 증상

환자마다 증상은 다 다르다. 다만, 공통적으로 나타나는 증상이 있다. 동맥간이 있을 때 가장 일반적으로 나타나는 증상은 다음과 같다.

  • 청색증
  • 피로
  • 발한
  • 피부가 차가워짐
  • 호흡이 가빠지고, 숨 쉬는게 어려워짐
  • 심박수가 빨라짐 
  • 호흡 곤란
  • 입맛이 사라짐

하지만 다른 심장 문제나 다른 질환으로 인해서도 이런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따라서 아이에게 위에서 소개한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 병원에 가보는 게 좋다. 

더 읽어보기: 동맥 벽을 청소하는 6가지 자연 치유법

진단법

동맥간이 생기는 일반적인 원인
심장 초음파는 선천성 심장 문제를 진단하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 중 하나이다.
 

아기가 태어나기 전에 아기에게 동맥간 등의 문제가 있는지 검사할 수 있다. 태아 심장 초음파를 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이 검사는 음파를 사용해 아기의 심장 움직임을 보는 검사이다.

아기가 자궁에 있을 때, 심장 상태를 보고 심장 기능을 검사한다. 이 검사 결과를 바탕으로 이상이 있다면 출생 직후, 치료를 한다.

맥박 산소 측정법 검사도 있다. 혈류의 산소 양을 측정하는 검사이다. 심장 문제가 있는지를 검사할 때, 가장 먼저 이 검사를 한다.

더 읽어보기: 심장 기능에 도움이 되는 4가지 운동

동맥간 치료

불행하게도 동맥간이 있는 경우, 생후 첫 달 사망할 확률은 50%이다. 첫 해 생존율은 10~25% 정도 된다고 밝혀졌다.

하지만 생후 첫 해를 넘기면 대부분의 환자는 생존한다. 죽지 않아도 심각한 폐 혈관 질환을 갖고 있는 경우가 많다는 게 안타까운 현실이다.

동맥간이 있는 경우, 합병증이 생기는 것을 예방하기 위해 심장 개복 수술을 한다. 출생 후 첫 달 안에 이 수술을 하는 경우가 많다. 의사가 수술로 대동맥과 폐동맥을 분리하는 것이다. 이렇게 하면 혈액이 심장의 우심실에서 폐로 이동할 수 있게 된다. 뿐만 아니라 심실 간 혈액이 이동할 수 있게 되고, 기타 심장 이상도 교정할 수 있게 된다.

수술을 해도 치료가 안 되는 경우, 아기는 죽을 수도 있다. 하지만 대부분 수술은 성공적으로 끝나는 경우가 많다. 

 
 

 

  • Murphy, M. O., & Spray, T. L. (2016). Truncus arteriosus. In Surgery of Conotruncal Anomalies. https://doi.org/10.1007/978-3-319-23057-3_31
  • Brown, J. W., Ruzmetov, M., Okada, Y., Vijay, P., & Turrentine, M. W. (2001). Truncus arteriosus repair: Outcomes, risk factors, reoperation and management. European Journal of Cardio-Thoracic Surgery. https://doi.org/10.1016/S1010-7940(01)00816-8
  • Austin, E. H. (2003). Repair of truncus arteriosus. Operative Techniques in Thoracic and Cardiovascular Surgery. https://doi.org/10.1053/S1522-2942(03)0003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