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발 성장을 위한 비오틴의 공급원과 권장 사항

비오틴은 탈모를 예방하고 모발 성장을 촉진하는 효과적인 방법으로 사용되고 있다. 하지만 비타민 결핍으로 인해 비오틴 처방을 받은 사례를 제외하면 이에 관한 과학적 증거가 없는 것이 사실이다.
모발 성장을 위한 비오틴의 공급원과 권장 사항

마지막 업데이트: 19 12월, 2021

비오틴은 모발 성장 자극에 권장되는 비타민 B군의 한 유형이다. 그렇지만 비오틴의 효능은 사람마다 큰 차이가 있을 수 있다. 이 글에서 모발 성장을 위한 비오틴의 이점에 관해 알아보자.

하지만 아직 비오틴의 특성을 입증할 만한 연구는 충분하지 않다.

일부 연구에 따르면, 모발 성장을 촉진할 수 있지만 효과를 발휘하는 방식과 범위가 분명하지 않다.

시중에서 판매하는 비오틴 관련 제품은 수요가 상당히 높은 편이다. 의사들이 탈모 예방을 위한 보완법으로 비오틴을 권장하기도 한다.

비오틴이란?

비오틴 또는 비타민 B7은 신진대사의 중요한 측면을 담당하는 여러 효소의 필수 요소를 구성하는 화합물이다. 다양한 기능을 하지만, 특히 모발과 피부를 건강하게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된다.

비오틴은 케라틴 생성을 자극하는 특정 영양분의 대사에 도움이 된다. 케라틴은 모발, 피부, 손톱의 구성 요소다. 또한 비타민을 섭취하면 이러한 부위에 수분을 공급할 수 있다.

비오틴 결핍은 생각보다 흔한 문제가 아니지만, 크론병 환자와 같은 일부 사람들은 이러한 영양분 수치가 쉽게 떨어질 수 있다. 비오틴 결핍이 발생하면 탈모 증세가 나타날 수 있다. 일반적으로 영양분 결핍으로 인한 탈모에는 비오틴 섭취가 권장된다.

크론병 환자가 아닌 사람도 모발이 약해지면 비오틴을 모발 성장 보조제로 섭취한다. 하지만 과학적 증거에 따르면, 장 질환이 없는 사람에게는 강력한 효과를 발휘하지 않는다.

모발 성장을 위한 비오틴의 공급원과 권장 사항

장 질환은 비타민 B7의 흡수를 방해하여 비오틴 결핍을 유발할 수 있다.

모발 성장을 위한 비오틴의 공급원

비오틴은 다양한 식품이나 보충제를 통해 섭취할 수 있다. 비오틴이 풍부한 식품은 다음과 같다.

  • 삶은 노른자
  • 귀리, 밀 배아, 콩, 이스트
  • 우유 및 치즈
  • 정어리
  • 콜리플라워 및 녹두
  • 돼지고기, 소고기, 닭고기
  • 버섯
  • 당근, 토마토, 양상추
  • 땅콩, 호두, 아몬드

다양하고 건강한 식습관을 유지하면 신체가 정상적으로 기능하는 데 필요한 비타민을 충분히 섭취할 수 있다. 또한 비오틴은 수용성 분말 형태의 보충제로 구할 수 있다. 그뿐만 아니라 일부 샴푸와 헤어 관리 제품에도 포함되어 있다.

모발 성장을 위한 비오틴의 이점

비오틴은 필수 비타민이므로, 이러한 화합물이 없으면 신체가 제대로 기능하지 못한다. 비타민 B7은 주로 영양분을 에너지로 전환하는 역할을 한다.

비오틴은 보충제로 섭취하면 다양한 이점을 얻을 수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그렇지만 모발 성장에 관한 이점을 뒷받침하는 과학적 증거가 충분한 것은 아니다. 한편 일부 논문 저자에 따르면, 모발의 두께를 늘리고 머리숱을 개선할 수 있다고 한다.

따라서 탈모 치료나 숱이 많지 않고 가는 모발 상태 개선에 자주 사용된다. 휴지기 탈모라면 어쩔 수 없이 머리가 빠질 수 있지만, 연구에서는 모발 개선을 위한 목적으로 보충제를 사용하려면 비타민 수치가 낮아야 효과를 볼 수 있다고 한다.

비타민 B7은 다른 비타민 B군의 장내 흡수를 촉진한다. 따라서 비타민 B12 결핍을 방지하여, 근육 및 신경계 질환 예방에 어느 정도 도움이 될 수 있다.

비오틴의 섭취량 및 권장 사항

4~10세 아동이라면 하루에 25~30mg의 비오틴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 한편 성인은 하루에 20~100g의 섭취량을 유지해야 한다. 이와 같은 권장량은 정상적이고 균형 잡힌 식단을 통해 쉽게 섭취할 수 있다.

비오틴 보충제는 성분의 농도가 브랜드마다 다를 수 있으므로, 따로 권장 복용량을 정해 두지 않는다. 따라서 의사의 지침을 따르는 것이 가장 좋다.

6개월간 매일 2.5mg의 비오틴을 섭취하는 것은 모발 성장을 촉진하고 손톱을 강화하는 것으로 입증되었다. 한편 샴푸나 헤어 관리 제품의 효능을 뒷받침하는 연구는 없다.

비오틴을 과도하게 섭취하면 문제가 생길 수 있다. 피부 발진, 소화 장애, 인슐린 생성 장애, 신장 질환과 같은 부작용을 경험할 수 있다.

일부 사례에서는 과도한 비오틴 섭취가 그레이브스병과 유사한 영향을 유발할 수 있다. 구체적으로 말하자면, 갑상샘이 갑상샘 호르몬을 더 많이 분비할 수 있다. 따라서 갑상샘에 관한 실험실 검사 결과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모발 성장을 위한 비오틴의 공급원과 권장 사항

비오틴이 포함된 샴푸가 국소적으로 효과를 발휘하여 탈모를 예방할 수 있는지는 확실하지 않다.

좋은 식단이라면 비오틴이 부족하지 않아야 한다

비오틴 보충제의 장기간 사용이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를 입증하는 연구는 없다. 모발 성장에 문제가 있다면 의사와 상담을 하는 것이 가장 좋다.

샴푸에 포함된 비오틴은 몸에 해롭지 않지만, 머리카락이 가늘고 약한 사람의 모발 성장을 자극할 수 있을지는 확실하지 않다. 그렇지만 비타민 B7 결핍 진단을 받은 사람이라면 보충제 섭취가 필요하다.

현재까지 알려진 바에 따르면, 균형 잡힌 식습관으로도 충분히 비오틴을 섭취할 수 있다. 만약 장내 흡수 장애가 있다면 전문가에게 진찰을 받아 신체 비타민 수치를 확인해 보자.

이 글은 어떤가요?
건강한 식단을 위한 5가지 필수 영양분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건강한 식단을 위한 5가지 필수 영양분

건강한 식단을 위한 필수 영양분, 과연 어떤 식품을 섭취해야 할까? 신체는 에너지와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 다양한 영양분이 필요하다. 따라서 건강한 식단을 구성할 때는 신체에 필요한 비타민 및 미네랄과 같은 필수 영양분이 포함되어 있는지 신경 써야 한다.



  • Accame, M. E. C. (2014). Plantas medicinales en dermatología (II): aceites de almendras, germen de trigo, coco, sésamo y rosa mosqueta. Panorama actual del medicamento, 38(372), 345-349.
  • Zanuy, M. V., & Sanz, M. L. (2005). Empleo de suplementos nutricionales orales basado en la evidencia. Endocrinología y Nutrición, 52, 34-40.
  • Guerra, Elena González, and Aurora Guerra Tapia. “Suplementos nutricionales y piel.” Más dermatología 33 (2021): 31-36.
  • Méndez, A. A., Ochoa, D. S., & Aguilar, R. N. (2013). La biotina: una vitamina vieja con funciones nuevas. Biológicas Revista de la DES Ciencias Biológico Agropecuarias, 15(1), 24-30.
  • Gutiérrez, Marta Romero, et al. “Enfermedad de Crohn metastásica.” Gastroenterología y hepatología 33.6 (2010): 440-444.
  • Mateu, Eulàlia. “Caída del cabello:: de las causas al tratamiento.” El farmacéutico: profesión y cultura 590 (2020): 23-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