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가 차거나 속이 부글거릴 때 효과 좋은 치료법

가스가 차거나 속이 부글거릴 때 효과 좋은 치료법
가스가 차거나 속이 부글거릴 때 효과 좋은 치료법

마지막 업데이트: 09 11월, 2018

위염이 있는게 아니라면 부글거리는 속은 계피로 효과를 볼 수 있다. 계피로 차를 만들어 마시거나 다른 레시피로 활용하면 가스찰 때 유용하다.

이번 글에서는 이 외에도 가스가 차거나 속이 부글거릴 때 효과 좋은 치료법을 알아보고자 한다.

가스가 차거나 속이 부글거리는 것은 소화가 잘 되지 않거나 음식 알레르기 등의 소화 관련 문제가 있을 때 일반적인 증상이다.

이런 증상만 두고 어떤 질병이라고 볼 수는 없지만 만성 질환이 될 수 있는 위험이 있다. 또한 쉽게 없앨 수 있는 증상도 아니기 때문에 병원에 가보는 것이 좋다.

보통은 에 어떤 특정한 박테리아가 생기면 가스가 찬다. 보통 수소, 이산화탄소, 메탄 같은 걸로 이루어져 있고 악취가 나며 황 성분도 함유되어 있다.

장이 건강한 상태일 때는 가스가 아주 약간 생긴다. 또 쉽게 배출되기도 한다. 하지만 소화 문제가 있을 때에는 장에 박테리아가 생기고 악취도 나게 된다. 사회적으로도 여러가지 불편을 겪을 수 있다.

이런 문제가 생기는 것은 일반적이긴 하지만 참 성가시다. 그래서 이 글에서는 가스가 차거나 속이 부글거릴 때 효과적인 여섯가지 방법을 소개한다.

속이 부글거릴 때 생강 활용하기

속이 부글거릴 때 생강

오랫동안 소화가 안되거나 염증이 생겼을 때 염증을 완화시키기 위해, 또 가스를 배출시키기 위해 생강을 먹어 왔다.

어떻게 섭취할까?

식사를 하기 전에 생강 한 조각을 생 것 그대로 씹어 먹으면 가스가 차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

하지만 생강를 마시는 게 효과는 제일 좋다.

재료

  • 신선한 생강 4 슬라이스
  • 물 1 컵 (250 ml)

만드는 방법

  • 물을 끓이다가 생강을 넣는다.
  • 5분간 계속 끓인다.
  • 약간 식혀 물만 걸러낸다. 하루에 2-3 번 정도 마신다.

이 글도 읽어보자: 생강 활용법 베스트 3

속이 부글거릴 때 마늘 활용하기

마늘은 소화에도 좋고 염증이 있을 때 먹어도 좋다. 가스가 생기는 것과 장이 예민해지는 것을 막아준다.

마늘은 생것으로 먹는게 제일 효과가 좋다.

어떻게 섭취할까?

  • 마늘을 으깨서 걸쭉하고 부드럽게 만든다. 여기에 후추와 커민 씨를 약간 넣고 여기에 뜨거운 물 1컵을 붓는다.
  • 물만 따라내고 식힌다. 이 물을 하루에 2-3 번 마신다.

속이 부글거릴 때 회향 씨 활용하기

속이 부글거릴 때 회향 씨

회향은 장에 가스가 차서 복부 염증이 생긴 것을 치료하기에 적합한 허브이다.

어떻게 섭취할까?

  • 뜨거운 물 1컵에 회향 씨 1T (10g)을 넣는다. 5분간 끓인 후 물만 따라내 마신다.
  • 또 다른 방법은 회향 씨 5T (50g)를 볶아 씨를 간다. 회향 씨 5T에 설탕 5T와 금불초 씨 5T를 섞는다. 이것을 아침과 밤, 하루에 두 번 먹는다.

속이 부글거릴 때 계피차 마시기

속이 부글거릴 때 계피차

계피에 함유되어 있는 항생 물질은 가스를 만드는 박테리아를 없애는데 효과적인 성분이다.  

어떻게 섭취할까?

계피를 갈아 디저트류나 스무디 등에 넣어 먹는다.

하지만 제일 효과가 좋은 것은 계피차를 마시는 것이다.

재료

  • 계피 스틱 3 개
  • 물 1 컵 (250 ml)

만드는 방법

  • 계피 스틱을 물에 넣는다. 물을 끓이고 끓으면 바로 불을 끈다.
  • 충분히 우러나올 수 있도록 두었다가 마신다. 하루에 한 잔 마신다.

주의할 점

위궤양이나 위염이 있을 때 계피차를 마시면 증상이 더 악화될 수 있으므로 주의한다.

또 임신중이거나 어떤 약을 복용하고 있을 때에도 적합하지 않다.

속이 부글거릴 때 민트 활용하기

속이 부글거릴 때 민트 활용하기

민트도 가스가 차거나 속이 부글거리는 등 소화 관련해서 어떤 문제가 있을 때 먹으면 효과가 좋은 허브이다.

어떻게 섭취할까?

가스가 차거나 소화가 안 될때 바로 민트 잎을 씹어 먹어도 좋다.

하지만 민트 차로 마시는게 효과가 제일 좋다. 달콤한 맛을 원하면 꿀을 약간 넣어 마신다.

재료

  • 신선한 민트 잎
  • 물 1 컵 (250 ml)
  • 꿀 1 t (7.5 g)

만드는 방법

  • 물을 끓이고 물이 끓으면 민트 잎을 넣는다. 5분간 더 끓인다.
  • 물만 따라내 꿀 1t을 넣어 마신다. 꿀을 넣으면 달콤하게 마실 수 있다.

이 글도 읽어보자: 복부 팽창의 이유

 

속이 부글거릴 때 베이킹 소다와 레몬 활용하기

베이킹 소다와 레몬은 가스가 찰 때 제거하거나 소화불량, 속 쓰림, 염증 등을 없앨 때 섭취하면 효과가 좋다.

어떻게 섭취할까?

이 두가지 재료로 탄산 음료를 쉽게 만들 수 있다.

재료

  • 레몬 1개의 즙
  • 베이킹 소다 1/2t
  • 물 1/2 컵 (100 ml)

만드는 방법

  • 위의 재료를 잘 섞어 바로 마신다.
이 글은 어떤가요?
소화를 돕는 6가지 힐링 허브
건강을 위한 발걸음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소화를 돕는 6가지 힐링 허브

소화를 돕는 6가지 힐링 허브를 소개한다. 우리는 소화 과정을 통해 몸에 필요한 영양분을 흡수한다. 그리고 필요 없는 노폐물을 제거하는 역할도 한다. 소화 기관이 제 역할을 하는지는 우리의 생각보다 훨씬 중요하다. 신진대사, 호르몬 활동, 감정에 영향을 주기 때문...



  • Manichanh, C., Eck, A., Varela, E., Roca, J., Clemente, J. C., González, A., … Azpiroz, F. (2014). Anal gas evacuation and colonic microbiota in patients with flatulence: Effect of diet. Gut. https://doi.org/10.1136/gutjnl-2012-303013
  • Cummings, J. H., Macfarlane, G. T., & Englyst, H. N. (2001). Prebiotic digestion and fermentation. American Journal of Clinical Nutrition.
  • Roudebush, P. (2001). Flatulence: causes and management options. Compendium on Continuing Education for the Practising Veterinarian.
  • León Barúa, R. (2002). Flatulencia. Revista de Gastroenterología del Perú, 22(3), 234-242. http://www.scielo.org.pe/scielo.php?script=sci_arttext&pid=S1022-51292002000300007
  • Bonilla, J., & Flores, C. L. (2012). Emisión de metano entérico por rumiantes y su contribución al calentamiento global y al cambio climático: Revisión. Revista Mexicana de Ciencias Pecuarias, 3(2), 215-246. http://www.scielo.org.mx/scielo.php?script=sci_arttext&pid=S2007-11242012000200006
  • León-Barúa, R., & Berendson-Seminario, R. (2009). Grandes síndromes gastrointestinales (3): Flatulencia (2). Revista de Gastroenterología del Perú, 29(3), 262-265. http://www.scielo.org.pe/scielo.php?pid=S1022-51292009000300009&script=sci_arttext
  • Zambrano-Blanco, E. (2015). Diversidad genética del jengibre (Zingiber officinale Roscoe.) A nivel molecular. Entramado, 11(2), 190-199. https://pdfs.semanticscholar.org/3614/fa78a32848421ebd2ccea36a04d6c44b9071.pdf
  • Guillamón, E. (2018). Efecto de compuestos fitoquímicos del género Allium sobre el sistema inmune y la respuesta inflamatoria. Ars Pharmaceutica (Internet), 59(3), 185-196. http://scielo.isciii.es/scielo.php?script=sci_arttext&pid=S2340-98942018000300185
  • Montero-Recalde, M., Revelo, J., Avilés-Esquivel, D., Valle, E., & Guevara-Freire, D. (2017). Efecto antimicrobiano del aceite esencial de canela (Cinnamomum zeylanicum) sobre cepas de Salmonella. Revista de Investigaciones Veterinarias del Perú, 28(4), 987-993. http://www.scielo.org.pe/scielo.php?script=sci_arttext&pid=S1609-91172017000400024
  • de la Paz Naranjo, J., Maceira Cubiles, M. A., Corral Salvadó, A., & González Campos, C. (2006). Actividad antiparasitaria de una decocción de Mentha piperita Linn. Revista Cubana de Medicina Militar, 35(3), 0-0. http://scielo.sld.cu/scielo.php?script=sci_arttext&pid=S0138-65572006000300013
  • Arriola-Guevara, E., García-Herrera, T., Guatemala-Morales, G. M., & García-Fajardo, J. A. (2006). Estudio preliminar de las propiedades de la semilla de limón mexicano (Citrus aurantifolia swingle) para su posible aprovechamiento. Información tecnológica, 17(6), 97-102. https://scielo.conicyt.cl/scielo.php?script=sci_arttext&pid=S0718-07642006000600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