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인의 화를 풀어 주는 방법 6가지

화가 난 연인의 기분을 풀어 주고 싶다면 이 글에서 소개하는 간단한 제스처와 행동을 실천해 보자.
연인의 화를 풀어 주는 방법 6가지

마지막 업데이트: 07 12월, 2021

인간관계에서 다툼은 자연스러운 부분이다. 특히 친밀한 유대감을 쌓는 연인 관계라면 더 그렇다. 의견 차이가 사소하고 크지 않을 때도 있지만, 불편한 상황이 몇 시간 또는 며칠간 이어질 수도 있다. 지금부터 연인의 화를 풀어 주는 몇 가지 방법을 알아보자.

대화를 하던 중 단어 선택이 적절하지 않았거나, 중요한 순간에 관심을 보이지 못했거나, 약속을 지키지 않는 등 연인이 화가 나거나, 기분이 상하거나, 상처받을 수 있는 여러 상황이 있다.

이러한 순간에서 분위기가 더 심각해지지 않도록 어떻게 대처하면 좋을지 잘 모르겠는가? 때로는 어떻게 해야 하는지 잘 아는데도 자존심을 세우느라 그의 화를 풀어주지 못할 수도 있다.

그렇지만 연인을 위로하는 다양한 방법이 있다.

연인의 화를 풀어 주는 방법

화가 난 연인의 기분을 풀어 주고 싶다면 다툼이 시작된 상황을 고려해야 한다.

연인이 화가 난 이유를 알고 있는가? 크게 잘못한 일이 있는가? 아니면 사소한 문제에 지나지 않는가?

이러한 변수에 따라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연인을 위로해 보자.

1. 간단한 제스처

때로는 미소나 애정 어린 표정과 같은 간단한 제스처로도 상대방에게 자신이 이 상황을 수습하려고 노력한다는 사실을 전달할 수 있다. 시간이 지나면서 두 사람 모두 마음을 가라앉히면 갈등에서 벗어나 화해를 할 수 있다.

실제로 다툼 중에 거리를 두고 서로에게 무관심하면 관계의 정서적 연결과 유대감이 나빠질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연인의 화를 풀어 주는 방법 6가지

몸으로 자신의 마음을 표현하고 간단한 제스처를 하는 것만으로도 갈등 상황을 해결할 수 있다.

2. 연인의 화를 풀어 주는 스킨십

포옹은 기분에 강력한 영향을 미친다. 포옹을 하면 신체가 옥시토신을 분비하여 평온함, 안정감, 애정을 느낄 수 있다.

따라서 말로 자신의 상황을 전부 표현하지 못할 때 연인에게 가까이 다가가 그의 어깨를 감싸 안아 주면 자존심이나 부끄러움을 핑계로 말로 표현하지 못했던 진심을 전달할 수 있다. 이러한 행동은 특히 스킨십으로 애정을 표현하는 사람에게 효과적이고 의미가 있다.

3. 부정적인 분위기 전환

작은 모래알로 어떻게 산 하나를 쌓았는지 모르겠다는 말을 들어본 적이 있는가? 이는 관계에서 매우 흔히 일어나는 상황이다.

분위기에 긴장감이 돌면 작은 행동도 오해를 살 수 있다. 따라서 이처럼 부정적인 분위기를 전환하려고 의식적으로 노력하는 것이 중요하다.

상대방이 차가운 어조로 말하더라도 친절하게 대답하자. 그가 아예 입을 닫아 버려도 이를 계속 염두에 두면서 그에게 수시로 말을 걸어 보자.

이러한 행동은 긴장을 누그러뜨리는 데 도움이 된다. 연인의 마음이 한결 편해지고 준비가 되었다고 느끼면 함께 긍정적인 분위기로 상황을 바꿀 수 있을 것이다.

4. 연인의 화를 풀어 주는 진심을 담은 사과

상대방에게 상처를 주었거나 기분을 상하게 했다면 나로 인해 느꼈을 아픔을 깨닫고 책임을 인정해야 한다. 진심 어린 사과를 하면 그가 느낀 감정을 인정하면서 그가 받았던 상처를 어느 정도 회복할 수 있다.

그러니 자존심은 접어 두고 자신의 행동에 관해 얼마나 미안한지 말로 표현해야 한다. 상대방이 처음부터 사과를 받아주지 않을 수도 있지만, 사과는 그에게 큰 가치가 있는 행동이다.

5. 화해 시도

연인이 좋아하는 요리를 만들고, 사랑을 담은 편지를 쓰고, 웃긴 사진을 메시지로 보내고, 그가 좋아할 만한 계획을 제안하자. 다툼을 해결하고자 하는 바람과 미안한 마음을 전하면서 화해의 손길을 내미는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다.

이 세상에서 연인을 가장 잘 아는 사람은 나 자신이므로, 유머러스하고 가벼운 방법과 진지하게 사랑을 표현하는 방법 중 더 효과적인 방향을 선택해야 한다. 어느 쪽이든, 이러한 행동은 분위기를 바꿀 수 있을 것이다.

6. 적극적인 대화

다툼의 이유가 심각하다면 가벼운 방법으로는 관계 회복이 쉽지 않을 수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는 적극적으로 대화를 나누는 것이 중요하다.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서로 어떤 감정을 느끼는지, 앞으로 그 일이 다시 일어나지 않도록 어떻게 행동할 것인지 등을 분명히 짚고 넘어가면 마음의 상처나 분노를 털어 버리고 앞으로 나아갈 수 있다.

연인의 화를 풀어 주는 방법 6가지

적극적 의사소통은 관계의 깊은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이다.

다툼을 해결하는 방법을 배우자

사랑하는 사람과 다투기를 좋아하는 사람은 그 어디에도 없다. 하지만 관계에서 다툼이란 도저히 피할 수 없는 상황이기도 하다.

그렇다고 해서 꼭 폭력적이거나, 공격적이거나, 서로에게 무례하게 행동해야 한다는 뜻은 아니다. 오히려 다툼은 관계를 강화하는 데 도움이 되는 대화의 계기와 전환점이 될 수 있다. 물론 이렇게 하려면 다음과 같은 점을 고려해야 한다.

  • 가능하면 싸움을 피하자. 계속해서 갈등의 악순환에 빠지면 서로 의견을 전달하는 방식이 항상 다툼으로 이어질 수 있다. 이러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인내심과 이해심을 늘 되새기고 관용을 베풀고 서로 타협해야 한다.
  • 연인과 자주 대화를 주고받자. 두 사람이 마음을 열고 진심으로 서로를 대하면 갈등이 커지지 않고 그 자리에서 바로 해결할 수 있다.
  • 가장 중요한 것은 존중이다. 연인에게 얼마나 화가 났든 얼마나 마음의 상처를 입었든 그에게 소리를 지르거나, 굴욕감을 주거나, 그를 모욕하거나, 업신여기는 것은 적절하지 않은 행동이다. 성격이 지나치게 충동적인 편이라면 이를 먼저 해결해야 한다.
  • 모든 다툼에서 한 가지라도 배워야 한다. 두 사람이 한 팀이라는 사실을 잊지 않는다면 다툼을 권력 싸움으로 보지 않고 연인을 더 잘 알아가고 이해하는 기회로 받아들일 수 있다.

간단히 말해서, 화가 난 연인의 기분을 풀어 주는 가장 적절한 방법은 자신의 성격과 처한 상황에 달려 있다. 하지만 때로는 작은 제스처만으로도 많은 의미를 전달하고 큰 차이를 만들어 낼 수 있다. 주저 말고 행동으로 마음을 표현해 보자.

This might interest you...
연인과 거리감이 느껴질 때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연인과 거리감이 느껴질 때

"연인과 거리감이 느껴진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이는 연애를 하는 사람에게 가장 흔한 고민거리 중 하나일 것이다. 갑자기 그가 변하고 상황이 예전 같지 않으며 가상의 이별에 대한 두려움이 나타난다. 이러한 상황은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 Chapman, G. (2009). The five love languages: How to express heartfelt commitment to your mate. Moody Publishers.
  • Stanley, S. M., Markman, H. J., & Whitton, S. W. (2002). Communication, conflict, and commitment: Insights on the foundations of relationship success from a national survey. Family process41(4), 659-675.
  • Guerreiro, S. (mayo de 2017). Oxitocina: de la biología al amor. En Endocrine Abstracts (Vol. 49). Bioscientific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