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인 관계를 망칠 수 있는 7가지 태도

22 9월, 2020
이별은 힘들며 회복을 위해 생각보다 더 많은 과정을 거쳐야 하지만, 연인 관계를 망칠 수 있는 요소들을 피할 수 있다면 이별을 막을 수 있다.

연인 관계를 망칠 수 있는 7가지 태도에 대해 알아보자. 누군가를 만나고 연애를 시작하면 매우 신나고 처음에는 모든 것이 완벽해 보인다. 그러나 관계가 지속됨에 따라 태도와 행동 같은 사소한 것으로 파괴될 수 있다는 점을 알 수 있다.

이 과도기에 실제로 터놓고 대화하지 않는다면 어려움이 발생할 수 있다. 서로 좋아하고 싫어하는 것을 알고 처음부터 명확하게 하는 것이 최선의 선택이다.

대부분의 커플은 아무 말도 하지 않는 치명적 실수를 하여 상황을 악화시킨다. 논쟁을 막기 위해 성가심을 숨기지만, 그리하면 상대방은 잘못된 것이 없다고 이해할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연인 관계를 망치는 이러한 요소들을 피할 수 있도록 무엇인지 미리 아는 것이 좋다.

연인 관계를 망칠 수 있는 7가지 태도

이별을 가져오는 수많은 요소가 있겠지만 아래에 나열한 요소들이 가장 흔하다. 항상 염두에 두고 이를 피하도록 하자.

더 읽어보기: 깔끔한 이별을 위한 조언 8가지

1. 제3자 의견에 너무 많이 신경을 쓴다

관계

가족과 친구들이 본인의 관계에 너무 많은 참견을 하도록 두는 것은 관계를 망칠 실수가 될 수 있다.

처음 몇 번은 예의상 들어줄 수도 있다. 그러나 관계에 지속적인 손상을 가져올 수 있으며 시간이 지남에 따라 심각해질 수 있다.

반면, 친구들은 본인들이 관계의 일부분이라 생각하며 의견을 제시할 자격이 있다고 생각할 수 있다. 하지만 전혀 그렇지 않다.

2. 상처를 주는 비판을 한다

비판

가혹하고 조롱하는 비판은 사람의 자존감에 큰 상처를 준다. 사랑을 담아 재치있게 하며 소통의 가능성을 열어둔다면 상대방은 분명 좋은 조언에 감사할 것이다.

그러나 상대방이 원하지 않았는데도 가르치려는 듯한 말투로 조언을 하려 든다면 관계를 망치는 여러 요인 중 하나에 빠지게 된다.

그 결과는? 상처를 받은 사람은 자기 방어기제로 스스로를 고립시킬 것이다.

3. 집요하게 구속한다

연인

남녀를 떠나 몇몇 사람들은 연인 관계를 포함해 모든 상황에 완전한 통제권을 갖기를 원한다. 일방적인 질투, 휴대폰 염탐, 그리고 일상 계획에 대한 통제는 누구도 좋아하지 않는다. 이는 일반적으로 거짓말로 이어진다.

신뢰는 필수적이며, 이는 말만을 뜻하지 않는다.

4. 문제를 무시한다

무시

상대방이 어떠한 문제로 인해 압도되는 감정을 느끼는 것도 관계를 망칠 수 있다. 가족 및 재정 문제는 공유되어야 한다.

문제의 존재를 무시하면 상대방이 모든 짐을 지어야 하며, 도움을 받지 못한다고 느끼면 분노가 쌓일 것이다. 그러면 그 문제의 원인은 잊혀지더라도 이별이 다가올 것이다.

더 읽어보기: 나를 사랑하지 않는 사람들을 놓아주는 방법

5. 성관계에 대한 무관심하다

연인 문제

연애 또는 결혼 생활에서 한쪽, 또는 둘 다 섹스에 관심이 없다면 관계에 해롭다. 처음에는 거부에 대한 변명을 받아들일 수도 있지만 결국은 다툼으로 이어진다.

진지한 관계에서 중요한 부분 중 하나는 성관계다. 어쨌거나 그것은 모든 감각을 곤두세우고 바깥 세상에 대해 잊게 해준다. 한 사람이 원하지만 섹스가 없는 관계라면 관계를 끝내거나 다른 곳에서 방법을 찾을 수도 있다.

6. 사소한 것들을 잊어버린다

연인

처음에는 세심하게 생일, 기념일, 발렌타인 데이 등을 절대 잊지 않는다. 그들은 사랑스럽고 로맨틱한 날이다. 몸이 아플 때 상대방이 돌봐주거나 푹 쉴 수 있도록 집에서 여러 모로 도와준다.

그러나, 해가 지남에 따라 많은 연인들이 이러한 “사소한 것들“을 잊는다. 상대방은 잊혀졌다고 생각하며 더 이상 사랑받지 않는다고 생각하며 느낀 점을 표현할 수 있다. 이는 관계의 많은 문제로 이어진다.

7. 자기관리에 소홀하다

심장 관리

연인 관계를 시작한 후 자기 관리를 멈추는 사람들이 있다. 체중이 크게 증가하고 운동을 포기하며 헤어 스타일을 전혀 잊고 산다. 잠옷 차림으로 하루종일 생활하는 것도 쉽게 볼 수 있다.

이러한 태도는 관계를 망칠 수 있는데 본인이 관계 시작과는 다른 사람으로 변했기 때문이다. 연인 초기의 만남 때 보인 멋진 헤어스타일과 잘 차려 입은 연애 선수는 대체 어디로 간 것인가?

사람은 시간이 지나며 성숙하게 변한다. 연인 관계 또한 성숙해져야 한다. 성숙의 가장 좋은 방법은 초기 연인 관계를 형성했던 것들에 대해 잊지 않는 것이다.

  • (2013). Relaciones entre estilos de amor y violencia en adolescentes. Psicologí­a Desde El Caribe30(2), 211–235.
  • Zuñiga Vargas, L. M., Martíez Aguilera, P., Hernández López, I., De Valle Alonzo, M. de J., & López Hernández, M. (2011). Violencia Durante el Noviazgo. In cientif enferm (Ed.), libro (19th ed., Vol. 19, pp. 242–245). colombia: agosto 2011. Retrieved from https://www.google.com.mx/search?q=Original+Martha+Lilia+Zúñiga+Vargas1+Perla+Martínez+Aguilera2+Imelda+Hernández+López3+María+de+Jesús+De+Valle+Alonso4+Martha+López+Hernández5+Violencia+Durante+el+Noviazgo
  • García, F & Ilabaca, D. (2013). Ruptura de pareja, afrontamiento y bienestar psicológico en adultos jóvenes. Ajayu11(2), 157–172. Retrieved from http://www.ucb.edu.bo/publicaciones/ajayu/v11n2/v11n2a03.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