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균성 질염을 예방하는 5가지 방법

16 1월, 2021
세균성 질염은 세균의 성장으로 인해 발생하는 질 감염이다. 항생제로도 치료할 수도 있지만, 세균성 질염을 완화하고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되는 자연적인 방법도 있다.

세균성 질염을 치료하기 위해 의사는 알약 또는 크림 형태의 항생제를 처방할 수 있다. 그러나 세균성 질염을 치료하고 예방하는 다른 방법도 있다. 그 방법에 대해 자세히 알고 싶다면 이 글을 계속 읽어 보자.

세균성 질염은 은밀한 부위에 세균이 과도하게 증식하여 발생하는 일종의 질 감염이다. 자연 상태에서 질에는 해로운 미생물로부터 자신을 보호하는 세균총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pH가 변하면 박테리아가 증식하고 감염이 발생한다.

그 결과 해당 부위에서는 양이 많고 두꺼운 분비물, 악취 및 가려움증과 같은 불편한 증상이 유발된다. 대부분의 연구는 질 세척제의 사용, 향이 나는 제품의 사용, 무방비적 성관계 및 특정 약물의 사용이 그 원인이라고 비난한다. 그렇다면 세균성 질염을 관리하거나 예방하기 위해 우리는 무엇을 할 수 있을까?

세균성 질염을 관리하고 예방하는 방법

가벼운 세균성 질염 사례는 무증상으로 진행되며 치료 없이 사라진다. 하지만 불편함과 증상을 유발하는 경우 의사는 국소 사용을 위해 메트로니다졸, 티니다졸 또는 클린다마이신과 같은 항생제 약물을 제안할 수 있다.

그런데 약물 없이 집에서 세균성 질염을 치료하는 다른 방법이 있다. 이는 해로운 박테리아의 성장을 차단하고 질 pH 조절을 도와주는 간단한 전략이다.

더 읽어보기: 질 통증이 느껴지는 이유

1. 플레인 요거트를 먹자

세균성 질염을 관리하고 예방하는 방법

프로바이오틱스의 섭취는 정상적인 박테리아를 복원하는 데 도움이 되며 요거트와 같은 음식을 섭취하면 된다.

프로바이오틱스가 함유된 플레인 요거트는 세균성 질염 치료에 매우 유익한 식품이다. 요거트에 들어 있는 유산균 덕분에 이 음식은 정상적인 질 세균총을 복원하는 데 도움이 된다. 차례로 면역 체계의 기능을 강화하고 병원균에 대한 반응을 향상한다.

이러한 이점을 얻으려면 하루에 적어도 한 번 요거트를 먹어야 한다. 그리고 질 바깥쪽에 소량의 요거트를 바를 수도 있다.

2. 프로바이오틱스를 복용하자

플레인 요거트는 프로바이오틱스의 중요한 공급원이다. 그러나 세균성 질염을 치료할 때는 이 외에도 적절한 옵션들이 많이 있다. 2014년에 실시된 연구에 따르면 매일 프로바이오틱스 보충제를 복용하면 질 감염에 대처할 수 있다고 한다.

프로바이오틱스는 다양한 유형의 제품으로 살 수 있다. 사우어크라우트, 케피어 또는 콤부차와 같은 발효 식품에서 나오는 천연 유래 프로바이오틱스 제품도 있다.

더 읽어보기: 갈색 질 분비물은 어떤 의미일까

3. 통기성이 좋은 면 옷을 입자

3. 통기성이 좋은 면 옷을 입자 

통기성이 좋은 의류는 감염을 유발할 수 있는 은밀한 부위의 습기를 방지한다.

면만큼 통기성이 없는 소재로 만든 속옷이 있다. 스판덱스 속옷 및 기타 합성 섬유는 습기를 가두어 박테리아가 자라기에 이상적인 환경을 조성할 수 있다.

따라서 세균성 질염의 회복 속도를 높이고 향후 감염을 예방하려면 통기성이 좋은 면 속옷을 착용하는 게 좋다. 또한, 너무 꽉 끼는 바지를 입지 않는 게 중요하다. 

4. 좋은 위생 습관을 실천하자

질 부위의 좋은 위생 습관을 실천하는 건 세균성 질염을 예방하고 치료할 때 중요하다.

많은 사람이 이를 간과하지만, 항문과 질 부위는 매우 가깝다. 따라서 직장의 박테리아는 종종 질로 전달된다. 이 때문에 세균성 질염을 치료하거나 예방하기 위해 다음 팁을 준수하는 게 중요하다.

  • 화장실 사용 후에는 항상 앞에서 뒤로 닦아야 한다.
  • 생리 기간에는 하루에 여러 번 탐폰과 패드를 교체해야 한다.
  • 섹스 토이를 사용하는 경우 사용 전후에 비누와 뜨거운 물로 잘 닦아야 한다.
  • 섹스할 때는 콘돔을 사용하는 게 가장 좋다.

5. 은밀한 부위를 만지기 전에 손을 씻자

5. 은밀한 부위를 만지기 전에 손을 씻자

접촉 전후 은밀한 부위 및 손의 위생은 가능한 감염을 예방할 것이다.

지속해서 손을 씻는 건 좋은 위생 관행의 일부이지만, 특히 이를 지적하는 게 중요하다. 왜 그럴까? 대부분 여성은 은밀한 부위에 접촉하기 전에 손을 씻지 않는다. 그리고 거의 항상 나중에 이를 수행한다.

하지만 질에 접촉하기 전후에 손을 철저히 씻는 게 중요하다. 손은 많은 표면 및 박테리아와 접촉한다. 따라서 사전 세척 없이 은밀한 부위를 만지면 세균성 질염을 유발하거나 악화시킬 수 있다.

  • 화장실에 가기 전이나 은밀한 부위에 접촉하기 전에 꼭 손을 잘 씻자. 더 큰 안전을 위해 항균 비누로 손을 씻자.

질 분비물에 이상이 있는가? 은밀한 부위에서 불쾌한 냄새가 나는가? 그렇다면 세균성 질염이 있을 가능성이 있다. 위의 팁을 적용하여 치료 효과를 높여 보자.

하지만 시간이 좀 지난 후에도 개선되지 않으면 의사나 산부인과 전문의에게 문의해 보자.

  • Rosca, A., & Cerca, N. (2018). Bacterial vaginosis. In Diagnostics to Pathogenomics of Sexually Transmitted Infections. https://doi.org/10.1002/9781119380924
  • Senok, A. C., Verstraelen, H., Temmerman, M., & Botta, G. A. (2009). Probiotics for the treatment of bacterial vaginosis. Cochrane Database of Systematic Reviews. https://doi.org/10.1002/14651858.CD006289.pub2
  • Neri, A., Sabah, G., & Samra, Z. (1993). Bacterial vaginosis in pregnancy treated with yoghurt. Acta Obstetricia et Gynecologica Scandinavica. https://doi.org/10.3109/00016349309013342
  • Homayouni, A., Bastani, P., Ziyadi, S., Mohammad-Alizadeh-Charandabi, S., Ghalibaf, M., Mortazavian, A. M., & Mehrabany, E. V. (2014). Effects of probiotics on the recurrence of bacterial vaginosis: A review. Journal of Lower Genital Tract Disease. https://doi.org/10.1097/LGT.0b013e31829156ec
  • Wilson, J. (2004). Managing recurrent bacterial vaginosis. Sexually Transmitted Infections. https://doi.org/10.1136/sti.2002.0027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