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가 되면 비로소 경험하게 되는 5가지

11월 3, 2019
엄마가 되기 전에는 엄마가 된다는 것에 정말 흥분된다. 엄마가 된 후에 꼭 배워야 할 것을 미리 알아두는 게 좋을 듯하다. 

엄마가 되고 나서 정말 많은 것을 배웠다는 이야기를 몇 번이나 들은 적이 있는가? 엄마가 되는 여정에서 우리는 사실 우리가 미처 생각하지 못했던 경험들을 하게 된다. 이 글에서는 엄마가 되면 알게 되는 것들에 대해 이야기해 보려고 한다. 결국 언젠가는 엄마가 되는 여성들은 저마다 다른 경험을 하겠지만, 공통적으로 경험하는 것들이 있으리라 생각된다.

엄마가 되면 비로소 경험하게 되는 5가지

1. 많은 것을 위해 스스로를 용서하게 된다

첫째, 엄마가 되기 전에는 모성이라는 것을 매우 피상적으로 생각하게 된다. 아무리 많은 이야기를 들어도 사실 스스로 경험해보기 전 까지는 결코 알 수 없는 것들이 있다. 상황은 다 다르고, 저마다 다른 사연이 있기 때문이다.

매뉴얼을 읽고 조언을 듣더라도 결국 자신의 본능을 따라야 한다는 것을 알게 될 것이다. 예전에는 결코 예상하지 못했던 많은 것들을 위해 스스로를 용서해야 한다.

엄마라도 해서 누구나 처음부터 아기와 사랑을 느끼는 것은 아니다. 아기와 유대감이 생기는 데는 시간이 걸린다. 그래도 자신을 비난하지 말자! 자연스러운 흐름을 따르는 게 가장 좋다는 것을 꼭 기억하자.

더 읽어보기: 우리가 몰랐던 모성: 별이 된 아기와 무지개 아기

2. 남편과의 관계가 변한다

엄마가 되면 비로소 경험하게 되는 것 5가지
부부 관계가 변한다. 부부가 함께 신경써야 할 다른 중요한 것이 생기기 때문이다.

둘째, 아이가 생기면 부부 관계가 바뀔 수 밖에 없다. 하지만 이런 변화가 꼭 부정적인 것만은 아니다. 새로운 가족 형태에 적응하고, 더 긍정적인 모습으로 변화하는 것은 결국 우리의 노력에 달려 있다.

엄마가 되기 전에는 배우자, 가족, 회사 일 중심으로 생활이 돌아간다. 하지만 아기가 태어나고 나면 모든게 아기 위주가 된다. 하루 24시간 아기를 돌봐야 하기 때문이다. 경험해 보기 전에는 이해하기 어려웠을 것이다.

호르몬 변화, 만성 피로, 졸림, 스트레스, 걱정, 결정… 부부가 함께 인내하며, 사랑으로 해결해 나가야 하는 것들이 많이 생긴다. 동시에 부부의 친밀함과 사랑이 사라지지 않도록 하기 위한 노력도 해야 한다.

3. 골반 근육 운동 시작하기

골반 운동에 관해 많이 알아보자. 엄마가 되면, 삶의 질이 이전에는 들어보지 않고 생각하지 않았던 골반에 따라 크게 좌우된다.

엄마가 되기 전에 골반 운동을 하는 게 가장 좋다. 임신하기 전에 배우면 훨씬 더 좋다. 골반저를 인식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인식이 많이 퍼지고 있다. 특히 웃거나 재채기를 할 때, 소변이 흐르는 증상이 나타나는 젊은 여성들에게 특히 더 중요하다.

진지하게 고려해야 할 점이다!

더 읽어보기: 임신 중에 할 수 있는 4가지 운동

4. 임신이 항상 쉬운 것은 아니다

엄마가 되면 비로소 경험하게 되는 것 5가지
아기를 갖기 위한 첫 시도에서 임신이 되는 경우는 드물다. 임신을 계획하고 있다면 시간적 여유를 갖고, 의사와 상담해 보자.

많은 여성들이 아이를 가져야겠다고 결심한 후 바로 임신을 하고 싶어한다. 하지만 이런 경우는 드물다. 많은 사람들이 임신을 하려면 쉽게 임신할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그렇지 않다.

의사는 최소 1년간 노력하기 전에는 걱정하지 않는게 좋다고 말한다. 좀 더 쉽게 임신을 하고 싶다면, 배란 캘린더와 검사를 하며 평소에 균형 잡힌 음식, 영양가가 풍부한 음식으로 식사하는 게 좋다. 

또 규칙적으로 피 검사를 받아 결핍된 부분이 없는지 확인해 보는 것도 좋다. 하지만 무엇보다 좌절하지 않고, 너무 불안해하지 않아야 한다. 그냥 즐거운 마음으로 임신 준비 과정을 즐기도록 하자.

5. 힘들었던 날을 다시 경험하고 싶은 날이 올 것이다

신생아를 집에 데리고 온 이후 며칠 혹은 몇 주간은 정말 상상보다 훨씬 더 힘들다. 아이를 항상 데리고 다닐 수 있는 것도 아니다.

하지만 몇 년이 지나면 정말 힘들었던 그때가 그리운 날이 온다. “하루는 정말 긴데, 일 년은 정말 짧다”는 말을 이해하게 되는 날이 올 것이다.

그러므로 매 순간을 즐기자! 

 

  • Ferri Morales, A., & Amostegui azkúe, J. M. (2013). Prevención de la disfunción del suelo pélvico de origen obstétrico. Fisioterapia. https://doi.org/10.1016/s0211-5638(04)73110-7
  • Alemany, J., & Velasco, * Javier. (2005). Aspectos emocionales que rodean el nacimiento. Estado de la cuestión. Matronas Prof.
  • Barbieri, R. L. (2018). Female Infertility. In Yen & Jaffe’s Reproductive Endocrinology: Physiology, Pathophysiology, and Clinical Management: Eighth Edition. https://doi.org/10.1016/B978-0-323-47912-7.0002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