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만감을 주는 식단

13 3월, 2021
오늘 소개하는 건강한 식단은 포함된 양질의 음식으로 인해 굶주림 없이 체중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되므로 체중 감소와 건강 유지 모두에 좋다.

점점 더 많은 사람이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 좋은 음식 선택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있다. 따라서 포만감을 주는 식단은 체중 감량을 원하는 사람들에게 좋은 선택이다.

포만감을 주는 음식은 배가 가득 찬 느낌을 더 오래 유지할 수 있도록 해 주는 음식이다. 체중 감량을 원한다면 이 느낌을 조절하는 게 매우 중요한 문제다.

적절한 음식을 선택하면 식사 사이에 배고픔을 덜 느끼게 된다. 따라서 포만감을 주는 식단이 무엇이며 이를 어떻게 따르는지 아는 게 중요하다.

다른 한편으로, 많은 사람은 체중 감량이나 근육량 증가라는 목표를 잃지 않고도 몸이 나아지고 열악한 식단으로 인한 문제를 피하도록 해주는 적절한 식단 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내분비학자와 영양사를 찾아간다.

어떤 경우이든 이 포만감을 주는 식단은 포함된 음식으로 인해 배고픔 없이 체중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되기 때문에 체중 감량과 건강에 이상적이다.

포만감을 주는 음식의 특징

포만감을 주는 음식의 특징

섬유질, 양질의 단백질 또는 복합 탄수화물이 풍부한 식품은 포만감을 더 오래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된다.

우선 이들은 포만감을 높이고 배고픔을 예방하는 데 가장 큰 도움이 되는 영양소인 단백질이 풍부한 음식이다. 이 외에도 단백질은 지방 연소를 촉진한다. 따라서 체중 감량을 위해 적당량을 식단에 포함하는 게 중요하다.

섬유질이 풍부한 음식도 매우 포만감을 준다. 섬유질은 음식에서 영양분을 포착하여 소화하기 전에 그들을 장에서 더 오래 유지한다. 이 외에도 섬유질은 물을 흡수하여 크기를 늘린다. 그래서 결과적으로 포만감을 더 오래 유지하게 된다.

한편 포만감을 주는 음식은 크거나 부피가 크지만 칼로리가 낮은 음식이다. 녹색 잎이 많은 채소 또는 과일을 예로 들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음식을 통째로 먹거나 섞거나 스무디를 만들지 않는 게 중요하다. 액체는 포만감을 덜 느끼게 하고 소화를 많이 시킬 필요가 없기 때문에 통째로 먹을 때 보다 더 빨리 흡수된다.

마지막으로 혈당 지수가 낮은 음식은 정상적인 혈당 수치를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된다. 그래서 결과적으로 식욕도 더 잘 조절된다.

그렇다면 이러한 특성 중 일부를 가지고 있고 포만감을 주는 식단에 포함하기에 이상적인 몇 가지 음식을 살펴보도록 하자.

더 읽어보기: 간 건강 관리에 도움이 되는 식단 6가지

생선

생선

생선은 매우 건강한 영양분을 제공하는 것 외에도 포만감을 오래 느끼게 해주는 훌륭한 방법이다.

흰살생선과 지방이 많은 생선 모두 단백질 함량이 높기 때문에 매우 포만감을 주는 음식이다.

헤이크, 전갱이, 대구와 같은 흰살생선은 저지방 함량과 고품질 단백질 함량이 특징이다. 가볍지만 포만감을 주는 생선이므로 배고픔을 막는 데 이상적이다.

한편 연어, 가다랑어 또는 참치와 같은 지방이 많은 생선은 더 많은 칼로리를 포함하지만, 양질의 단백질과 건강한 지방을 더 많이 제공한다. 따라서 칼로리가 더 높지만, 똑같이 포만감을 느낄 수 있으며 체중 감량과 건강에 좋다.

더 읽어보기: 생선에 축적된 수은의 영향

달걀

달걀은 규칙적인 식단의 일부가 되어야 하는 영양가가 높은 식품이다. 섬유질을 제공하지는 않지만, 달걀에 포함된 단백질은 다른 식품의 단백질과 영양학적으로 비교할 때 사용할 수 있는 표준이다.

달걀은 무지방 단백질을 함유하고 있어 포만감을 느끼게 하고 신체에 건강한 단일 및 다중 불포화 지방을 제공한다.

과일과 채소

포만감을 주는 식단에 들어갈 과일과 채소

물과 비타민이 가득한 전체 과일은 건강에 좋고 아주 추천되는 음식이다.

건강하고 균형 잡힌 식단에는 최소 5개의 과일과 채소가 포함되어야 한다. 수분 함량이 높은 일부 과일은 다른 과일들보다 더 큰 포만감을 준다.

예를 들어 수박은 90% 이상이 수분으로 구성되어 있어 포만감을 느끼게 해준다. 자몽도 마찬가지로 매우 포만감을 주는 과일이다. 이 과일은 또한 항산화 효과를 제공한다.

게다가 바나나와 사과는 위에서 언급한 두 가지 과일보다 칼로리가 더 높지만, 더 오랜 시간 포만감을 느끼게 해준다. 이러한 이유로, 이 과일들은 포만감을 주는 식단의 아침이나 간식으로 이상적이다.

  • Warrilow A., Mellor D., McKune A., Pumpa K., Dietary fat, fibre, satiation, and satiety a systematic review of acute studies. Eur J Clin Nutr, 2019. 73 (3): 333-344.
  • Calder PC., Omega 3 fatty acids and inflammatory processes: from molecules to man. Biochem Soc Trans, 2017. 45 (5): 1105-1115.
  • Aune D., Giovannucci E., Boffetta P., Fadness LT., et al., Fruit and vegetable intake and the risk of cardiovascular disease, total cancer and all cause mortality a systematic review and dose response meta analysis of prospective studies. Int J Epidemiol, 2017. 46 (3): 1029-10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