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핵구증은 전염성이 있을까

20 10월, 2020
단핵구증은 다른 많은 바이러스 성 질병과 동일한 기준을 충족한다. 그렇다면 단핵구증은 전염성이 있을까? 확산을 막을 수 있을까? 주 예방방법은 감염된 사람의 타액과의 접촉을 피하는 것이다.

단핵구증은 전염성이 있을까? 이 바이러스 감염은 일반적으로 “키스병“으로 알려져 있다. 이것은 감염이 한 사람에게서 다른 사람에게 퍼질 수 있다는 뜻이다.

그러나 이로 인해 많은 사람들이 바이러스가 키스를 통해서만 퍼진다고 잘못 믿게 되었다. 그러나 그것은 사실이 아니다. 단핵구증과 비슷한 다른 질병과 마찬가지로 바이러스는 타액에 존재한다. 따라서 재채기, 기침 또는 침이 남아있는 물체와의 접촉으로 전염될 수도 있다.

단핵구증은 무엇인가?

단핵구증은 일반적으로 비교적 흔한 바이러스 성 질환이다. 그리고 대부분의 경우 저절로 사라진다. 합병증은 흔하지 않으므로 지속적인 효과를 남기지 않는다.

단핵구증은 모든 연령과 연중 언제든지 나타날 수 있다. 그러나 청소년과 청장년에게 가장 흔하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이 감염원에 대한 면역력이 생기는 것으로 보인다.

앞서 언급했듯이 이 감염은 키스병이라고도 하지만 이름이 실제로는 정확하지는 않다. 단핵구증은 전염성이 있을까? 그렇다. 그러나 다른 바이러스 만큼은 아니다. 따라서 현재 낮은 전염성으로 인해 단핵구증이 대유행하는 것은 생각하기 힘들다.

감염의 확산을 예방하는 주요 방법은 감염된 개인의 타액과의 접촉을 피하는 것이다. 타액에 활동성 질병이 포함되어 있기 때문이다. 이 권장 사항은 임신부, 면역 결핍 환자, 이식 수술을 받은 사람들에게 특히 중요하다.

단핵구증은 전염성이 있는가?
단핵구증은 전염성이 있지만, 전염 위험이 그리 높은 질병은 아니다.

단핵구증은 전염성이 있다!

대부분의 경우이 질병은 엡스타인-바 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한다. 일단 걸리면, 바이러스 입자는 평생 동안 몸에 남아 있다. 그러나 질병은 실제로 특정 순간에만 전염된다.

이 병의 잠복기는 4주에서 6주 사이다. 이 시간이 지나면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하고 약 한 달 동안 지속된다. 이 특정 시기에 단핵구증이 비교적 쉽게 퍼진다. 따라서 환자가 격리 상태를 유지하는 것이 가장 좋다.

잠복기 이후 어린이와 성인 모두에게 질병이 무증상을 보이는 경우도 있다. 어떤 사람들은 피로만 경험하고 그 이상은 경험하지 않는다. 이 경우 피로감을 신체 활동, 스트레스, 수면 부족 등과 같은 다른 요인과 연관시킬 수 있다.

무증상 환자는 자신도 모르는 사이 직접적인 바이러스 전파자가 된다. 의료 상담 없이 전혀 드러나지 않는 특정 상황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 이 환자들은 증상을 경험하지 않기 때문에 질병을 의심하지 않아 의사의 진단을 받지 않는다.

전문가들은 질병이 전염성을 멈출 때까지 얼마나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지 여전히 확신하지 못한다. 가장 일반적으로 받아 들여지는 의견은 환자가 증상을 극복 한 후 최대 12개월 동안 바이러스를 퍼뜨릴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다. 하지만 18 개월이 지나면 전문가들은 더 이상 확산이 불가능하다고 말한다.

단핵구증의 증상

전형적인 증상은 발열과 피로다. 이들은 일반적으로 가장 먼저 나타나며 가장 마지막으로 사라지는 증상이다. 또한 인후통, 편도선 부종, 림프절 부종, 비장 부종 및 두통을 경험하는 경우도 매우 흔하다.

앞서 언급했듯이 합병증은 흔하지 않다. 다만, 합병증이 발생한다면 의료 조치가 필요한 정도의 심각성은 가진다. 가능한 합병증은 다음과 같다.

  • 비장 비대: 극단적인 경우 파열 될 수도 있다.
  • 간 질환: 가장 흔한 것은 황달과 간염이다.
  • 신경학적 결함: 수막염 또는 길렝-바레증후군, 엡스타인-바 뇌염 가능성이 있다.
단핵구증은 전염성이 있는가?
에브시타인-바르 바이러스는 단핵구증의 주요 원인이다. 연구에서는 EBV 라는 약자로 알려져 있다.

더 읽어보기: 질 헤르페스의 예방

단핵구증에 대한 조치

현재 단핵구증의 치료법은 없다. 전통적인 권장 사항은 충분한 휴식을 취하고 충분한 수분을 섭취하는 것이다. 이것은 급성기에 특히 중요하다. 환자는 의사가 처방에 따라 항염증제와 진통제를 복용할 수도 있다.

질병이 지속되는 동안 신체 활동을 피하고 접촉이 잦은 스포츠를 자제하는 것이 중요하다. 위험 중 하나는 과도한 운동과 충돌로 인해 비장이 파열 될 수 있다는 것이다. 동시에 바이러스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다른 사람과의 신체적 접촉을 피하는 것이 중요하다.

단핵구증은 전염성이 있으므로 감염된 사람은 개인 물품, 음식 또는 음료를 공유해서는 안 된다. 환자가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기간은 길다. 그러나 엄격하게 지키는 것만이 질병 전파를 방지하는 유일한 방법이다.

  • MACHADO, K., GUTIéRREZ, S. T. E. L. L. A., & PíREZ, C. A. T. A. L. I. N. A. (2002). Enfermedad de Kawasaki asociada a virus de Epstein-Barr. Archivos de Pediatría del Uruguay, 73(4), 220-225.
  • Peña, M. M., Matías, M. L., de Miguel Pardo, C., Adán, M. V., & Salvador, S. P. (2001, January). Hipertensión arterial, hematuria y afectación renal en el período de incubación de la varicela. In Anales de Pediatría (Vol. 55, No. 1, pp. 73-75). Elsevier Doyma.
  • Vera-Izaguirre, D. S., Chávez-Tapia, N. C., Lizardi-Cervera, J., & Méndez-Sánchez, N. (2003). Mononucleosis infecciosa. Medica Sur, 10(2), 76-89.
  • Ebell, Mark H. “Mononucleosis infecciosa.” (2016).
  • Ruano, M., and L. Ramos. “Mononucleosis infecciosa en la infancia.” Rev Pediatr Integ 18.3 (2014): 141-52.
  • Nebot, C. Sangüesa, et al. “El bazo pediátrico no traumático. Valoración por imagen.” Radiología 61.1 (2019): 16-25.
  • Salgado, Catarina, et al. “Infectious Mononucleosis and Cholestatic Hepatitis: A Rare Association.” Acta medica portuguesa 30.12 (2017): 886-888.
  • LIZAZO22, JESÚS CABALLERO. “Meningoencefalitis como debut de una mononucleosis infecciosa21.” Revista Cubana de Medicina 11.4 (2019).
  • Herrera, Roberto González, Julio Rómulus Calvet, and JOSÉ M. Sanfiz Vila. “Diagnóstico y tratamiento de la mononucleosis infecciosa.” Revista Cubana de Medicina 5.4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