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 땀띠에 대처하는 방법

· 1월 1, 2019
아기 땀띠에 대해 걱정해야 할까? 땀띠는 땀구멍이 막힘으로 인해 땀이 빠져나가지 못할 때 생기는 피부 질환이다. 땀띠 예방을 위해서는 지나치게 덥고 습한 환경을 피해야 한다.

이 글에서는 아기 땀띠에 대처하는 방법을 알아본다. 아기에게서 땀띠를 발견한다면 굉장히 걱정될 것이다. 하지만 이것은 심각하지 않고 일시적인 피부 질환이기에 너무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덥고 습한 기후에서 흔히 발생하며 신생아, 특히 1세 미만의 아기들에게 영향을 미친다.

간단히 말하자면 막힌 땀구멍 때문에 생긴다. 땀이 빠져나갈 수 없기 때문에 발진이나 작은 물집을 형성하는데, 다른 피부 질환과 쉽게 혼동될 수 있다.

그렇다면, 아기 땀띠에 대해 얼마나 걱정해야 할까?

일단 전혀 심각한 질환이 아니고  다른 질환으로 이어지지도 않는다는 점을 명심하자. 

더 읽어보기:  아기가 엄마와 떨어지지 않으려는 이유

아기 땀띠의 원인아기 땀띠에 대처하는 방법

땀띠는 아기의 땀샘의 기능 장애로 인한 피부 질환이다. 땀이 피부를 통해 몸에서 빠져나가는 것이 막히면서 빨갛고 하얀 조그만 여드름이나 물집이 형성된다.

일반적으로 목, 가슴, 등과 같이 땀이 자주 나는 신체 부위에서 형성된다. 그러나 신체 어느 곳에서든 나타날 수 있다. 언뜻 보면 위생 관리가 제대로 되지 않아서 생긴 것으로 여겨지기도 한다.

그러나 다른 피부 발진과는 달리, 땀띠는 열을 동반하지 않으며, 치료 없이 저절로 사라지는 경향이 있다. 또한 전염성이 없고, 보통 상처나 자국을 남기지 않는다.

위험 인자

태어난지 불과 몇 주밖에 되지 않은 아기들, 특히 덥고 습한 기후에서 사는 아기들일수록 땀띠에 더 걸리기 쉽다. 습진이나 건조한 피부를 가진 아기에게도 더 흔하게 발견된다.

일반적인 위험 인자는 다음과 같다.

  • 열이나 높은 온도의 열
  • 높은 기온
  • 피부에 있는 박테리아 (포도상구균)
  • 모공을 막는 파우더나 로션의 사용

더 읽어보기: 존슨앤드존슨의 탤컴 파우더를 사용하면 암에 걸린다?

땀띠의 증상

아기 땀띠에 대처하는 방법

땀띠의 주된 증상은 발진이다. 발진은 작은 물집처럼 생겼고 문지르면 거칠게 느껴진다. 대부분의 경우, 다음과 같이 땀샘이 더 많은 신체부 위에서 나타난다.

  • 피부주름
  • 이마, 눈꺼풀, 볼
  • 아기의 몸통
  • 가랑이 및 허벅지
  • 팔 밑이나 팔

땀띠는 전염되지않기 때문에 열을 동반하지 않는다. 하지만 가려울 수 있기 때문에, 아기는 안절부절못하거나 신경질적으로 보일 수 있다.

다른 문제들을 예방하려면 소아과 의사를 찾아야한다. 시간이 별로 걸리지 않는 신체 검사를 통해 무엇이 문제인지 알 수 있을 것이다.

아기 땀띠에 대처하는 방법

아기 땀띠에 대한 치료

아기 땀띠를 예방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아이가 땀을 너무 많이 흘리지 않도록 하는 것이다. 여름에는 안타깝게도 그렇게 하기 어려울지도 모른다.

몇 가지 권장 사항은 다음과 같다.

  • 기저귀를 자주 확인하고 젖어있다면 열이나 습기가 오래 가지 않도록 기저귀를 갈아준다.
  • 미지근한 물에 아기의 몸을 식히되 자극적인 비누를 사용하지 않는다.
  • 물기를 말릴 때, 수건으로 너무 심하게 문지르지 않는다. 그렇지 않으면 자극이 더 심해질 수 있다.
  • 통기성이 있는 직물이나 면으로 만든 가벼운 옷을 입힌다.
  • 햇볕을 너무 쬐이지 말고 외출 시에는 조심한다.
  • 아기의 피부를 하루에 여러 번 만져보고 열이나 땀이 나는지 확인한다.
  • 베이킹소다를 섞은 물에 거즈 또는 부드러운 천을 적셔 붕대를 만들어 해당 부위에 올린다.
  • 특히 날씨가 더울 때는 아기를 너무 싸매지 않는다.

어떻게 아기의 땀띠를 치료할까?

땀띠로 인한 조그마한 물집을 발견한다면, 어떻게든 하고 싶을 것이다. 그러나 소아과 의사들은 보통 이삼일 후에 사라지기 때문에 위생에만 신경쓰면 된다고 말한다.

만약 아기가 매우 고통스러워 보이거나 땀띠가 자주 일어난다면, 의사는 코르티손 로션을 사용할 것을 권장한다.

또 다른 천연 해결책은 카밀레를 넣은 물로 하는 목욕 또는 알로에 베라를 바르는 것이다.

땀띠는 가벼운 질환이고 아기에게 위험하지 않다. 하지만, 그 증상들은 성가실 수 있기 때문에, 불편함을 덜어줄 방법 정도를 알아두는 것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