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을 빼려면 하루에 몇 끼를 먹어야 할까?

11 11월, 2019
우리는 하루에 몇 끼를 먹어야 할까? 세 번, 네 번 아니면 다섯 번의 식사를 해야 하는 걸까? 이는 오늘날 영양 측면에서 논란의 여지가 많은 문제 중 하나이다. 영양사와 영양학자들은 다양한 여러 식사 일정을 찾아냈다. 체중 감량에 가장 적합한 방법은 무엇일까?

하루에 해야 할 식사의 횟수는 다이어트 최대의 관심사이므로, 이 문제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할 수 있다. 어느 정도는 사실일 수는 있지만, 이 문제에 대한 전문가에 따르면 훨씬 더 복잡하다. 전반적인 의견의 일치는 없지만, 영양학자들은 현재 하루에 5~6회 식사를 권장한다. 과연 살을 빼려면 하루에 몇 끼를 먹어야 할까?

여러 번 식사를 하면 신진대사 속도가 빨라진다

이 방법에는 확실히 장점이 있다. 첫 번째로는 신진대사가 빨라진다는 장점이 있다. 신진대사가 더 빨라지면 지방이 축적되는 것을 막을 수 있다. 식사를 하지 않고 오랫동안 버티면 지방이 축적된다.

즉, 하루에 몇 차례 많은 양의 식사를 하면 신체가 지방을 축적한다. 이는 음식이 없을 때 에너지를 모으기 위해 신체가 사용하는 메커니즘이다.

그에 반해 하루에 여러 차례 식사를 하면 인슐린 생산이 더 잘 조절된다. 하루 종일 에너지를 소비하고 보충하기 때문에 지방이 축적되지 않는다. 이는 체중 감량과 좋은 건강의 핵심 비결이다. 운동을 하는 것만 잊지 말자.

음식에 대한 욕구를 제어한다

살을 빼려면 하루에 몇 끼를 먹어야 할까?

음식에 대한 욕구는 사람들이 건강하게 식사하는 것을 어렵게 만든다. 살을 빼려고 다이어트 중일 때는 이러한 욕구가 더 심해질 수 있다. 그 결과 좌절감에 굴복하고 건강에 해로운 식습관으로 돌아가게 될 수 있다.

실제로 배가 고파서 나타날 수도 있고 때로는 그저 욕구에 불과할 때도 있다. 하루에 여러 번의 식사를 적은 양으로 섭취하는 습관을 들이면 ‘정서적 허기’를 줄일 수 있다. 실제로 이러한 식사 일정에서는 보다 더 엄격한 식단과 달리 간식을 섭취할 수도 있다.

영양학적 관점에서 볼 때 과일 및 닭고기와 같은 단백질은 음식에 대한 욕구와 맞서 싸우는 데 매우 효과적일 수 있다. 이때 포식을 하는 것이 아니라 포만감이 느껴지도록 음식을 섭취해야 한다.

더 읽어보기: 야식증후군은 무엇일까?

살을 빼려면 식사 횟수가 유일한 요인은 아니다

살을 빼려면 하루에 몇 끼를 먹어야 할까?

하루에 여러 차례 식사를 하는 것이 권장되지만 어떤 보장을 하는 것은 아니다. 실제로 하루에 거하게 3회의 식사를 하고 간식까지 먹는 사람들은 살이 찔 가능성이 크다. 따라서 하루에 3회 이상의 식사를 하는 사람들의 체중이 반드시 줄어드는 것은 아니다.

하루에 여러 차례 적은 양으로 식사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탄수화물을 섭취하기에 더 좋은 특정 시간과 피해야 할 시간이 있다.

건강에 매우 해로운 음식 섭취를 제한해야 한다. 음식을 먹는 양을 점검하고 과일과 채소를 많이 먹고 포화 지방과 설탕을 없애자. 이들은 체중 감량의 기본 원칙이다.

하루에 몇 끼를 먹어야 할까?

살을 빼려면 하루에 몇 끼를 먹어야 할까?

실제로 신진대사의 속도를 높이는 데 도움이 되는 몇 가지 식품이 있다. 예를 들어 닭고기는 체내의 지방 함량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되는 단백질을 포함하고 있다. 운동선수들은 이 사실을 잘 알고 있다. 달걀 또한 비슷한 효과가 있다.

사과, 자몽, 브로콜리, 양상추와 같은 과일과 채소도 도움이 된다. 커피, 녹차, 무설탕 단백질 셰이크도 매우 건강한 선택이다. 이러한 식품은 모두 근육량의 발달을 촉진한다.

이러한 식품을 하루에 여러 번의 식사로 섭취하는 것은 다이어트에 권장된다. 보다시피 체중 감량은 식사의 횟수에만 달려 있는 것이 아니라, 섭취하는 음식의 양과 질도 중요하다.

더 읽어보기: 녹차, 파인애플, 계피 음료로 체중 감량하기

모든 것은 상대적이다

살을 빼려면 하루에 몇 끼를 먹어야 할까?

하루에 6회의 식사를 하는 것이 인기 있는 방법이지만 모든 사람의 신체는 다르다는 점을 잊지 말자. 따라서 다이어트를 시작하기 전에 영양사와 상담을 하는 것이 가장 좋다. 이러한 전문가들은 나에게 적합한 방법을 선택하도록 도움을 줄 수 있다.

잊지 말자, 훌륭한 운동 루틴보다 신진대사의 속도를 높이는 데 더 좋은 방법은 없다. 좋은 결과를 위해 웨이트 운동을 하고 심장 강화 운동도 곁들여 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 Saltiel AR, Olefsky JM. Inflammatory mechanisms linking obesity and metabolic disease. J Clin Invest. 2017 Jan 3;127(1):1-4.
  • Rajan TM, Menon V. Psychiatric disorders and obesity: A review of association studies. J Postgrad Med. 2017 Jul-Sep;63(3):182-190
  • Islam MA, Amin MN, Siddiqui SA, Hossain MP, Sultana F, Kabir MR. Trans fatty acids and lipid profile: A serious risk factor to cardiovascular disease, cancer and diabetes. Diabetes Metab Syndr.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