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스가 심장에 미치는 영향

전문가들은 아직 심신 상호작용의 정확한 메커니즘을 이해하지 못했지만, 정신적 스트레스가 다양한 질환에 영향을 미친다는 증거가 있다. 이를 염두에 두고 스트레스가 심장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도록 하자.
스트레스가 심장에 미치는 영향

마지막 업데이트: 21 12월, 2020

심리적 요인은 인체의 여러 기관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오늘은 스트레스가 심혈관계 전체와 심장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려고 한다. 실제로 정신 건강은 거의 모든 의학적 질환에 영향을 미친다.

몸과 마음은 밀접한 관계를 이루고 있으며 끊임없이 상호 작용을 한다. 어떤 불균형이 생기면 사망 위험 요인이 커진다.

스트레스란?

스트레스는 사람을 위험에 빠뜨리거나 도전적인 상황에 신체가 반응하는 방식이다. 이러한 유형의 반응은 위협적인 문제로부터 보호하기 위함이다.

과하지 않은 정도로 스트레스를 받는 상황은 건강에 해롭지 않다. 하지만 영구적이거나 매우 심하면 해로울 수 있다.

앞서 언급했듯이, 스트레스는 생성 메커니즘이 잘 알려진 질환을 포함하여 거의 모든 전반적인 질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예를 들면 관상 동맥 질환이나 당뇨병 또는 편두통, 과민 대장 증후군 및 섬유 근육통이 있다.

스트레스가 심장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자

직장 스트레스는 심혈관 질환의 위험을 높이는 이러한 장애의 형태 중 하나이다.

스트레스가 심장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

거의 20년 전쯤 관상 동맥 질환 환자를 연구한 끝에 스트레스와 허혈성 심장 질환의 부정적인 관련성이 입증되었다. 그 후 다른 여러 연구에서 같은 결과를 확인했다. 하지만 연관성이 나타나는 정확한 메커니즘은 아직 불분명하다.

정신적 스트레스가 어떻게 혈압, 심장 박동 수, 혈관 긴장도 또는 심지어 혈소판 응집 능력 증가와 같은 급성 심근 경색을 유발할 수 있는지에 관한 몇 가지 가설이 있다. 이는 모두 신경 전달 물질의 방출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심장 박동 수와 혈압이 크게 높아지면 심근의 산소 요구량이 증가할 수 있다. 앞서 언급한 위험이 더 큰 환자를 비롯한 특정 환자의 상태에서는 급성 심장 마비를 초래할 수 있다.

이러한 모든 요인은 자율 신경계의 특정한 이상 현상을 의미한다. 이는 호흡이나 심장 박동과 같은 비자발적 행동을 담당하는 신경 부위이다.

작은 동맥에 죽상 경화판의 존재와 같은 위험 요인이 확립되었다면 신경계에서 나온 분비물이 플라크 사고를 초래할 수 있다. 이는 동맥 아테롬이 분해되어 순환을 막아 조직으로 향하는 산소의 흐름을 방해하는 상황이다.

또한 일상에서 스트레스를 받는 상황이 흡연자가 태우는 담배의 수를 늘릴 수 있다는 점을 분명히 알아두는 것이 중요하다. 같은 방식으로 일부 사람에게는 스트레스가 식습관을 나빠지게 해 혈중 콜레스테롤을 높일 수 있다.

증상 및 방식

일부 사람은 성격이나 경험이 있는 상황으로 인해 다른 사람보다 스트레스의 징후에 더 취약하다. 이들에게는 불안정을 유발하는 트리거를 건전한 방식으로 마주할 수 있는 메커니즘을 개발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심장에 영향을 미치는 스트레스의 전형적인 증상 중 하나는 바로 두근거림이다. 이는 빨라진 심장 박동이며 잦은 맥박과 함께 가슴이 두근거리는 듯한 느낌이다.

가슴 통증도 문제의 징후일 수 있다. 항상 심장 마비를 수반하는 것은 아니지만, 증상이 심해졌다가 가라앉는 시기를 반복하는 지속적인 압박감과 같은 무지근하게 아프고 서서히 퍼지는 통증이다.

심장에 영향을 미치는 스트레스를 퇴치하는 팁

스트레스 요인과 다양한 심장 질환의 상호 작용에 대한 인식이 예방 전략 개발을 장려해야 한다. 일부 사람은 심장 마비나 뇌졸중으로 이어질 수 있는 질환에 대한 위험이 크다.

식단과 운동을 병행하면서 효과적인 스트레스 감소 기법을 수행한다면 심혈관 질환을 예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심각한 정신적 문제가 있을 때는 이완 전략을 활용할 수 있다. 동시에 가능한 한 스트레스 유발 요인을 피하는 것이 중요하다.

전반적으로 스트레스 관리 프로그램의 목적은 환자에게 미치는 영향을 줄이는 것이다. 스트레스 요인을 완전히 없애기란 불가능하지만, 이를 억제하고 환자 개개인의 호전을 위한 자극으로 전환하는 것이 가능한 것처럼 제한할 수는 있다.

스트레스가 심장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자

심혈관 질환의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스트레스를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병원에 가야 하는 경우

스트레스가 개개인의 심장에 얼마나 영향을 미치는지 예측하기란 불가능한 일이다. 그렇기는 해도 예를 들어 큰 슬픔을 느끼는 것과 같이 문제가 있는 상황을 인지하면 부정적인 결과를 피할 수 있도록 전문적인 도움을 구해야 할 필요가 있다는 것을 알려야 한다.

또한 건강한 습관을 들이는 것이 중요하다. 그중에서도 건강하고 균형 잡힌 식단을 유지하고 흡연과 과도한 음주를 피해야 한다. 동시에 가급적이면 유산소 운동을 포함한 규칙적인 신체 활동을 해야 한다. 건강한 수면 루틴은 불안을 줄이는 또 하나의 도구이다.

가능한 한 스트레스를 유발하는 상황을 피하거나 줄여야 한다. 이러한 모든 방법이 심장 건강뿐 아니라 전반적인 건강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다.

이 글은 어떤가요?
좌식 생활이 심장 건강에 미치는 위험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좌식 생활이 심장 건강에 미치는 위험

세계보건기구(WHO)는 활동 부족이 조기 사망의 주요 요인 중 하나라고 반복해서 지적해 왔다. 특히, 좌식 생활이 심장 건강에 미치는 위험을 고려해보지 않을 수 없는데, 심장은 매우 중요한 기관이기 때문이다. 심장 건강은 주로 운동에 의존한다.



  • Levenson J., Psychological factors affecting other medical conditions: Clinical features, assessment, and diagnosis, retrieved on 25 Sep 2020, Evidence-based Clinical Decision Support- UpToDate. https://www.uptodate.com/contents/psychological-factors-affecting-other-medical-conditions-clinical-features-assessment-and-diagnosis?search=stress%20psychological&source=search_result&selectedTitle=1~150&usage_type=default&display_rank=1
  • Krantz DS, Helmers KF, Bairey CN, Nebel LE, Hedges SM, Rozanski A. Cardiovascular reactivity and mental stress-induced myocardial ischemia in patients with coronary artery disease. Psychosom Med. 1991 Jan-Feb;53(1):1-12. doi: 10.1097/00006842-199101000-00001. PMID: 2011644.
  • Vieco Gómez, German Fernando. “Factores de riesgo psicosocial, estrés y enfermedad coronaria.” Psicología desde el Caribe 35.1 (2018): 49-59.
  • Kop WJ, Krantz DS, Howell RH, Ferguson MA, Papademetriou V, Lu D, Popma JJ, Quigley JF, Vernalis M, Gottdiener JS. Effects of mental stress on coronary epicardial vasomotion and flow velocity in coronary artery disease: relationship with hemodynamic stress responses. J Am Coll Cardiol. 2001 Apr;37(5):1359-66. doi: 10.1016/s0735-1097(01)01136-6. PMID: 11300447.
  • Toffer G., Psychosocial factors in acute myocardial infarction, retrieved on 25 Sep 2020, Evidence-based Clinical Decision Support- UpToDate. https://www.uptodate.com/contents/psychosocial-factors-in-acute-myocardial-infarction?search=stress%20psychological&source=search_result&selectedTitle=3~150&usage_type=default&display_rank=3
  • Estrés: el riesgo cardiovascular es mayor durante el primer año, extraído el 25 Septiembre 2020, de Sociedad Argentina de Cardiología. https://www.sac.org.ar/actualidad/estres-el-riesgo-cardiovascular/
  • Medina, Natalia Tobo, and Gladys Eugenia Canaval. “Las emociones y el estrés en personas con enfermedad coronaria.” Aquichan 10.1 (2010): 19-33.
  • Sánchez Segura, Miriam, et al. “Asociación entre el estrés y las enfermedades infecciosas, autoinmunes, neoplásicas y cardiovasculares.” Revista Cubana de Hematología, Inmunología y Hemoterapia 22.3 (2006): 0-0.
  • Brito Pons, Gonzalo. “Programa de reducción del estrés basado en la atención plena (mindfulness): sistematización de una experiencia de su aplicación en un hospital público semi-rural del sur de Chile.” Psicoperspectivas 10.1 (2011): 221-242.
  • García-Goméz, Ronald G., Patricio López-Jaramillo, and Carlos Tomaz. “Papel del sistema nervioso autónomo en la relación entre depresión y enfermedad cardiovascular.” Revista de neurología 44.4 (2007): 225-233.
  • El estrés provoca un incremento de la tensión arterial, importante factor de riesgo cardiovascular, extraído el 25 Septiembre 2020, de Sociedad Española de Cardiologia. https://secardiologia.es/185-clinica-extrahospitalaria/noticias/932-el-estres-provoca-un-incremento-de-la-tension-arterial-importante-factor-de-riesgo-cardiovasc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