깊은 잠에 빠졌을 때 몸이 하는 7가지 흥미로운 행동들

깊은 잠을 자는 동안 몸이 건강과 삶의 질에 영향을 주는 여러 가지 흥미로운 일들을 벌인다는 사실을 아는 사람은 많지 않다.
깊은 잠에 빠졌을 때 몸이 하는 7가지 흥미로운 행동들

마지막 업데이트: 01 1월, 2019

우리 몸이 가장 필요로 하는 것은 최소한 8시간의 수면이다. 깊은 잠에 빠졌을 때 우리 몸은 치유 작용을 하고 내일 최적의 심신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에너지를 비축한다.

하지만 깊은 잠을 자는 동안 몸이 건강과 삶의 질에 영향을 주는 여러 가지 흥미로운 일들을 벌인다는 사실을 아는 사람은 많지 않다.

잠을 자거나 쉴 때 몸이 모든 기능을 중단한다고 생각했다면 오판이다. 항상 알아차릴 수는 없지만 몸은 여러 부위 기능을 관장하느라 정신이 없다.

이번 글에서는 깊은 잠에 빠졌을 때 우리 몸이 하는 행동에 관해 설명해보려고 한다. 

깊은 잠에 빠졌을 때 몸이 하는 7가지 흥미로운 행동들

1. 안구 운동 증가

깊은 잠에 안구 운동

우리는 잠이 들면서 총 5단계의 수면 주기를 거치는데 가장 깊은 잠을 자는 마지막 5단계가 렘(Rapid Eye Movemnet) 수면 주기다. 렘 주기에 들면 안구가 앞뒤로 빠르게 움직이지만 잠에서 깨면 기억하지 못한다.

렘수면 주기는 총수면 시간의 20% 정도를 차지하는데 약 90분 정도다. 아무도 이 운동의 정확한 원인을 설명하지 못하지만 신경 흥분을 가장 유력한 원인으로 꼽고 있다.

2. 성장 호르몬 생성

푹 자는 것이 중요한 이유는 자는 동안 성장 호르몬이 생성되기 때문이다. 성장 호르몬은 조직, 뼈, 근육 재생에 필요하다. 어린이 성장에도 필수라는 사실은 두말할 필요도 없다.

인간의 성장 호르몬은 저혈당과 싸우고 신진대사를 조절한다.

3. 신장 기능 저하

몸이 깨어있는 낮 동안 신장은 혈중 독소를 걸러내고 소변을 만드느라 지쳐있다.

밤에는 신장 기능이 점차 저하하며 낮보다 적은 양의 소변이 만들어진다. 그래서 밤에는 소변보느라 화장실을 가지 않아도 되며 아침에 보는 첫 소변의 색이 짙다.

4. 이갈이

깊은 잠에 이갈이

이를 가는 증상의 원인은 스트레스일 수 있고 치아의 배열이 고르지 못해서 생기는 것일 수도 있다,

치의학 전문가들은 이갈이가 턱 통증과 다른 합병증을 불러올 수 있다고 말한다.

이갈이는 장기적으로 보면 충치 등 여러 증상을 일으킬 수 있으니 꼭 치료해야 한다.

5. 갑작스러운 움직임

많은 사람이 잠이 금방 들었는데 떨어지는 느낌이 들거나 몸이 깜짝 놀라는 경험을 해봤을 것이다.

흔히 일어나는 현상이니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뇌가 수면 주기로의 변화를 준비하다가 신호를 잘못 해석해서 추락 신호로 받아들인 것이다.

6. 뇌의 노폐물 청소

‘글림프 시스템’ 덕분에, 뇌는 깨어 있는 동안 많은 정보를 받아들였다가 밤에 필요 없는 정보를 버린다.

중추 신경계를 청소하는 자연적인 방법으로 세포 외 단백질, 과도한 체액, 신진대사 과정에서 나온 부산물, 필요 없는 조직 등도 없앤다.

7. 수면 마비

깊은 잠에 수면 마비

대부분이 살면서 수면 마비를 경험한다. 더 자주 겪는 사람도 있지만  수면 마비는 수면 주기의 가장 깊은 단계에서 발생한다. 몸이 꿈을 꾼다는 걸 인지하고 있지만 움직일 수 없기 때문에 마비 증상이 나타난다.

어떤 상황에서 달아나고 싶은데 그러지 못하는 등 악몽과 함께 자주 나타나기 때문에 대다수가 수면 마비 증상을 두려워한다.

마지막으로 잠을 자는 도중에도 칼로리가 소모된다는 점을 알고 있는가? 잠을 충분히 자지 못하는 사람들이 되려 과체중이나 비만을 겪을 가능성이 크다.

이 글은 어떤가요?
수면 부족일 때 나타나는 8가지 증상
건강을 위한 발걸음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수면 부족일 때 나타나는 8가지 증상

수면 부족일 때 나타나는 증상은 무엇일까? 매일 밤 적어도 8시간 정도 잘 자는 것이 육체 및 정신 건강의 결정적인 요인이다. 하지만 숙면에 들지 못하는 문제는 여러 가지 부정적인 반응을 일으킬 것이고, 시간이 지남에 따라 삶의 질에 심각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



  • Clínica Mayo. Bruxismo (rechinamiento de los dientes). (2018). mayoclinic.org/es-es/diseases-conditions/bruxism/symptoms-causes/syc-20356095
  • F. Roballo. Parálisis del sueño: desenmascarando el fantasma, exploración holística y psicológica. (2016). sifp.psico.edu.uy/sites/default/files/Trabajos%20finales/%20Archivos/tfg_francisco_roballo.pdf
  • Clínica Mayo. La hormona del crecimiento humana: ¿Hace más lento el envejecimiento?. (2020). Recuperado el 20 de marzo de 2020.
  • Negoro, H., Kanematsu, A., Doi, M., Suadicani, S. O., Matsuo, M., Imamura, M., Okinami, T., Nishikawa, N., Oura, T., Matsui, S., Seo, K., Tainaka, M., Urabe, S., Kiyokage, E., Todo, T., Okamura, H., Tabata, Y., & Ogawa, O. (2012). Involvement of urinary bladder Connexin43 and the circadian clock in coordination of diurnal micturition rhythm. Nature Communications. https://doi.org/10.1038/ncomms1812
  • Sathe, H., Karia, S., Desousa, A., & Shah, N. (2015). Hypnic jerks possibly induced by escitalopram. In Journal of Neurosciences in Rural Practice. https://doi.org/10.4103/0976-3147.158797
  • Eugene, A. R., & Masiak, J. (2015). The Neuroprotective Aspects of Sleep. MEDtube Scien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