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내의 산을 제거하는 7가지 베이킹 소다 요법

· 6월 12, 2016
부실한 식생활과 생활 습관은 과도한 산과 관련된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신체가 독소를 제거하고 영양분을 흡수할 수 있도록 적절한 pH 수치를 유지해야 한다. 

우리가 섭취하는 대부분의 음식이 체내의 산도를 높여 질병을 유발할 수 있다는 점을 알고 있었는가? 탄산음료, 정제 밀가루, 설탕, 빵, 붉은 육류, 소시지와 같은 음식은 거부할 수 없는 맛으로 우리를 유혹하지만 체내의 산을 높이고 건강상의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체내의 산을 조절하는 것이 중요한 이유

신체를 중화하는 것이 중요한 이유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먼저 pH 수치에 대해서 알아 두어야 한다. pH 수치는 0부터 14사이의 숫자로 구분이 된다. 0은 가장 높은 산도를 나타내고 14는 가장 높은 알칼리성 수치를 나타낸다. 신체가 제 기능을 하기 위해서는 pH 수치가 7.35~7.45로 유지되어야 한다. 

나쁜 생활 습관 및 식생활로 인해 pH 수치의 불균형이 발생하면 신체가 해야 할 만큼의 독소를 제거하지 않고 영양분을 흡수하지 않게 된다. 바로 이것이 우리가 pH 수치의 균형을 유지하기 위해 체내의 산을 중화하는 법을 알아야 하는 이유이다. 

체내의 산을 중화할 수 있는 베이킹 소다

산으로 인한 소화 장애를 완화하는 요법

체내의 산을 제거하는 7가지 베이킹 소다 요법

베이킹 소다 1/4작은술을 물 1컵에 희석한 뒤 매 식후에 섭취하면 위산으로 인한 문제를 해결하고 소화를 촉진할 수 있다.

더 읽어보기: 소화 장애를 해소하는 정향 요법

혈중 내 산을 중화하는 요법

위에서 언급한 혼합물을 매 식후가 아닌 아침과 자기 전에 1잔씩 마시면 혈중 내 산을 중화할 수 있다.

사과식초와 베이킹 소다

체내의 산을 제거하는 7가지 베이킹 소다 요법

사과식초와 베이킹 소다는 활력이 더 필요할 때 섭취하면 도움이 된다. 사과식초 2숟갈과 베이킹 소다 1/4작은술 섞은 뒤 공복의 상태에서 하루에 2~3회씩 섭취해 보자.

레몬과 베이킹 소다

레몬과 베이킹 소다는 신속하게 체내의 산을 중화하고 이로 인한 문제를 피하는 데 도움이 된다.

물에 레몬즙과 베이킹 소다 1/4작은술을 섞어서 섭취해 보자. 물에 넣자마자 거품이 생기는데, 이러한 거품이 사라지기 전에 마시는 것이 중요하다. 대개 식사를 거하게 한 뒤에 마시지만 하루에 2회씩 섭취해도 된다.

라임과 베이킹 소다

체내의 산을 제거하는 7가지 베이킹 소다 요법

바로 위에서 언급한 방법과 동일하지만 이번에는 레몬이 아닌 라임을 사용해 보자. 라임은 나트륨 및 칼륨 수치의 균형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된다. 따라서 나트륨으로 인한 수분 저류가 있는 사람들이 마시면 좋다.

더 읽어보기: 몸에 쌓인 나트륨 배출하는 법

중요한 사항

  • 가장 좋은 결과를 얻기 위해서는 식사를 하는 동안 을 더 많이 마시는 것이 좋다. 물은 과도한 산으로 인한 문제를 예방하는 데 도움을 준다.
  • 저녁 식사는 잠에 들기 최소 2시간 전에 가볍게 하는 것이 좋다.
  • Zero, D. T. (2017). Evidence for biofilm acid neutralization by baking soda. Journal of the American Dental Association. https://doi.org/10.1016/j.adaj.2017.09.005
  • D.M., B., & Brunette, D. M. (1996). Effects of baking-soda-containing dentifrices on oral malodor. Compendium of Continuing Education in Dentistry. (Jamesburg, N.J. : 1995). Supplement.